전체뉴스 1-10 / 7,1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BS 발굴 '만삭의 위안부' 구출 영상 내달 시청자에 공개

    故 박영심 할머니 '만세' 부르는 모습 담겨 KBS가 2차 세계대전 막바지에 구출된 만삭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영상을 발굴해 다음 달 1일 시청자에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영상은 태평양전쟁이 한창이던 1944년 9월, 100일간의 전투 끝에 일본군 진지를 함락한 날 가까스로 진지를 탈출한 위안부들의 모습을 담고 있다. 맨발에 남루한 차림부터 일본식 기모노 형태의 옷을 입고 있는 여성까지. 지옥 같은 상황에서 탈출한 위안부들이 연합군을 ...

    한국경제 | 2020.05.29 17:27 | YONHAP

  • 쏟아진 의혹 다 부인한 윤미향 "檢 부르면 가겠다" 사퇴는 거부

    ... “주택 소유자가 토목과 건축공사에 7억7000만원이 들었다며 9억원에 매물을 내놨지만, 힐링센터 설립 취지를 듣고 매매가격을 7억5000만원으로 조정했다”고 말했다.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 내용을 사전에 알았다’는 의혹에는 “명백히 사실이 아니다”고 했다. ‘아파트 매입 대금 출처 의혹’과 관련해서는 “2012년에 산 수원 금곡 엘지아파트의 취득 가액은 ...

    한국경제 | 2020.05.29 17:25 | 양길성

  • thumbnail
    6兆 걷고도…공익법인 60% 외부감사 안 받아

    정의기억연대의 회계 부실 논란으로 공익법인의 회계 투명성 문제가 도마에 올랐다. 이달 초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정의연의 후원금 사용과 관련해 의혹을 제기하면서다. 공익법인은 사회복지 등을 목적으로 설립된 비영리법인으로 시민단체 등도 여기에 속한다. 일각에선 “이번 기회에 시민단체 등 공익법인의 회계 투명성과 관련해 잘못된 점을 바로잡아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공영감사제도 등을 도입하고 주먹구구식으로 운영된 ...

    한국경제 | 2020.05.29 17:23 | 김남영

  • 시민들 "사과보다 해명 급급…핵심 비켜가"

    29일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자의 기자회견은 핵심을 비켜 갔다는 지적이 많다. 윤 당선자에게 의혹과 비판을 제기한 이용수 할머니(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언급은 기자회견문에서 단 세 차례 등장했다. 사과보다는 해명에 급급했다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SNS 등에서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 할머니와 관련한 사안이 제대로 다뤄지지 않은 점을 지적하는 목소리가 잇따랐다. 직장인 이모씨(32)는 “‘정대협(한국정신대문제대책...

    한국경제 | 2020.05.29 17:20 | 정지은

  • thumbnail
    정청래 "윤미향, 진솔하게 소명하느라 수고했다"

    ... 기부금을 개인적인 일로 썼는가? 즉, 유용과 횡령이 있었는가? 이것이 핵심 아니겠는가"라면서 "본인 설명으로는 '그런거 없다. 다만 불가피하게 개인 계좌를 이용한 점은 사려 깊지 못했다'라고 사과를 했다. 위안부 할머님들과 소통을 게을리 한 점은 앞으로 두고두고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라고 전했다. 정 전 의원은 "팩트체크를 몇 가지 하면 기부금은 세 차례 모금했고 할머니들께 전달했다"라면서 "안성 ...

    한국경제 | 2020.05.29 16:55 | 조준혁

  • thumbnail
    쉼터·후원금 유용·한일합의…윤미향 의혹 쟁점과 해명

    ... 거래 내역과 자금 출처를 상세히 설명했다. 이 가운데 2012년 경매로 수원 금곡동 아파트를 취득한 경위에 대해 윤 당선인은 "매입 자금은 내가 가지고 있던 예금, 남편의 돈, 가족에게서 빌린 돈으로 해결했다"고 밝혔다.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조의금 등 윤 당선인이 개인 계좌로 모은 후원금이 주택 자금으로 쓰였을 수 있다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서는 "개인 계좌와 정대협 계좌가 혼용된 시점은 2014년 이후"라며 "2012년에 있던 아파트 경매에 후원금을 유용한 ...

    한국경제 | 2020.05.29 16:47 | YONHAP

  • thumbnail
    "할머니에게 돈 주는 단체 아니다" 윤미향, 기존 주장 되풀이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29일 오후 2시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정의기억연대(정의연) 및 자신에게 제기된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에 대한 지원이 부족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정의연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생활 안정만을 목적으로 하는 단체가 아니다"라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윤 당선인은 "기본적으로 정대협·정의연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일본정부에게 ...

    한국경제 | 2020.05.29 16:45 | 김명일

  • thumbnail
    이용수 할머니, 윤미향 회견에 말 아껴…측근 "관심 없는 듯"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2) 할머니는 29일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인(전 정의기억연대 이사장) 기자회견에 대해 언급하고 싶지 않다는 뜻을 주변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진다. 이 할머니는 아침부터 윤 당선인 기자회견에 대한 심경에 관해 질문이 이어지자 주변에 "(지금으로선) 할 말이 없다"고 말했다고 한 측근은 밝혔다. 다른 측근은 이날 오전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할머니가 기자회견에 별로 관심이 없는 것 같다"고 ...

    한국경제 | 2020.05.29 16:30 | 조아라

  • thumbnail
    이용수 할머니, 윤미향 회견에 말 아껴…측근 "본 게 별로 없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2) 할머니는 29일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국회의원 당선인(전 정의기억연대 이사장) 기자회견에 대해 언급하고 싶지 않다는 뜻을 주변에 전달했다. 이 할머니는 아침부터 윤 당선인 기자회견에 대한 심경에 관해 질문이 이어지자 주변에 "(지금으로선) 할 말이 없다"고 말했다고 한 측근은 전했다. 다른 측근은 이날 오전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할머니가 기자회견에 별로 관심이 없는 것 같다"고 ...

    한국경제 | 2020.05.29 16:07 | YONHAP

  • thumbnail
    당당하고 카랑카랑…윤미향, 37분간 땀 흘리며 의혹 반박

    왼쪽 가슴엔 '위안부 상징' 나비 문양 배지 11일간의 침묵을 깨고 국회에 나타난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당선인은 당당한 모습과 그 특유의 카랑카랑한 목소리로 자신을 둘러싼 각종 의혹을 해명했다. 29일 오후 2시 1분께 국회 소통관 입구로 들어선 윤 당선인은 다소 긴장한 표정으로 하얀 마스크를 벗으며 단상 위에 올라섰다. 검은색 정장 차림의 그는 왼쪽 가슴에는 위안부 할머니를 상징하는 나비 문양의 배지와 제주 4·3 ...

    한국경제 | 2020.05.29 15: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