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6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본 크루즈선 탈출 미국인 중 11명 코로나19 양성 판정

    ... UNMC 비상관리·생화학대비태세 사무총장은 양성으로 판정된 11명 중 일부는 일본에서 양성 진단을 받았고 일부는 진단 결과가 불분명한 채 왔다고 설명했다. UNMC는 2005년 CDC가 생화학 봉쇄병동을 구축해 운영하도록 위임한 곳이다. 이 의료센터는 2014년 3명의 에볼라 바이러스 환자를 치료해 전 세계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이번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 중 3명이 이 생화학 봉쇄병동에 머물고 있으며 나머지 환자들은 별도의 연방 격리센터에 ...

    한국경제 | 2020.02.22 03:51 | YONHAP

  • "反조원태 찍어주세요"…KCGI '위임장 확보' 알바 모집중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KCGI(강성부펀드)가 한진칼 주주들로부터 위임장을 받는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조 회장 측과 ‘3자연합’ 측의 지분율 차가 1% 남짓에 불과해 우호지분을 한 주라도 더 늘리기 위해서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CGI는 최근 ‘위임장 확보’ 아르바이트를 모집하고 있다. 오는 3월 25일께 열릴 한진칼 정기 주주총회에 대비해 소액주주로부터 ‘주총 ...

    한국경제 | 2020.02.21 17:56 | 이선아

  • thumbnail
    자산운용사들 "조원태 회장 지지" 첫 표심 공개 주목…기관들, 속속 한진칼 이사 연임 찬성

    ... 확실시된다. 국민연금은 코스피200 구성 종목에 대해서만 직접 매매를 하는데, 한진칼은 코스피200 구성 종목이 아니기 때문이다. 국민연금은 올해부터 위탁운용사만 보유하고 있는 종목은 해당 운용사에 의결권 행사를 원칙적으로 위임하기로 했다. 국민연금이 이 원칙에 따라 한진칼 보유 운용사들에 의결권 행사를 위임한다면, 이들 운용사는 마이다스에셋 등 상당수 운용사가 조 회장을 지지하는 것에 어느 정도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국민연금은 예외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2.21 17:16 | 김은정/이상은

  • thumbnail
    국내 자동차리콜 연 218만대…"사고 4300건 차량결함 추정"

    ... 나타났다. 박요한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 수석연구원은 "자율주행기능 등 차량이 첨단화되면서 소프트웨어 오류 등 전기·전자 장치에 의한 결함 사고가 많아질 것"이라며 "자동차 결함 여부 조사를 목적으로 도입된 사고기록장치의 의무 장착과 활성화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객관적이고 신속한 사고원인 조사를 위해 EDR 데이터 공개범위를 경찰, 보험사 등 소비자로부터 업무를 위임받은 사고조사자까지 확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1 10:18 | YONHAP

  • thumbnail
    가세연 "술집 여성 '3억 원' 협박=한상헌 아나운서" vs 네티즌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를…"

    ... 씨는 아내와 강 변호사의 불륜스캔들이 불거지자 2015년 1월 강 변호사를 상대로 1억원 상당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냈다. 이후 도도맘은 “남편이 더 이상 법적 다툼을 하지 않기로 했다”며 법원에 조씨 명의의 위임장과 소 취하서를 제출했으나 이는 위조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 과정에서 강용석이 도도맘과 공모한 혐의를 받았다. 도도맘은 2016년 12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와 별개로 강 변호사는 D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

    한국경제 | 2020.02.20 09:26 | 이미나

  • thumbnail
    미 법무장관 "IT기업에 콘텐츠 책임 묻지 않는 면제조항에 의문"

    ... 내리고 싶지 않다며 사적 영역의 기업들에 대한 혜택을 공공의 안전이라는 가치와 조화시킬 방안을 강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바 장관은 "법 집행기관은 이윤을 추구하는 사적 기업에 미국인들의 안전을 보호해야 할 의무를 순전히 위임할 수 없다"며 "우리는 더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업들에 대한 혜택을 손봐야 한다"고 말했다. CNBC는 법무부가 작은 스타트업을 위해 만들어진 법적 면제 조항이 지금처럼 소수의 핵심 플레이어들이 방대한 규모로 성장한 IT ...

    한국경제 | 2020.02.20 06:22 | YONHAP

  • thumbnail
    민주, 87곳 추가공모에 11명 신청…영입인재들도 공천 신청(종합2보)

    ... 태도"라고 강서갑 출마 배경을 밝혔다. 강서갑 공천 경쟁을 둘러싼 당내 '조국 내전' 양상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보인다. 추가공모 신청자 11명과 별도로 출마지가 확정되지 않은 민주당 총선 영입인재들도 지역구 문제를 당에 위임한다는 취지에서 지역구를 '공란'으로 두고 공천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관위 관계자는 "영입인재들도 어딘가에는 출전해야 하기 때문에 신청서를 내는 것이 원칙"이라고 밝혔다. 공관위는 오는 21일 전체회의를 열고 경선 지역을 ...

    한국경제 | 2020.02.19 23:05 | YONHAP

  • thumbnail
    "특별연장근로 확대 위법" 소송…'비상시국'에도 눈 감은 양대 노총

    ... 19일 특별연장근로 인가 사유를 확대한 정부의 시행규칙 개정이 위법하다며 행정소송을 제기했다. 주 52시간 근로제의 예외를 확대한 정부 조치는 ‘특별하지 않은 상황’에도 특별연장근로를 허용한 것이자 법률의 위임 범위를 벗어난 행정조치로 취소돼야 한다는 주장이다. 정부는 그동안 재해·재난 상황으로 제한한 특별연장근로 인가 사유에 업무량 급증 등 ‘경영상 사유’도 포함하는 내용의 개정 시행규칙을 지난달 31일부터 ...

    한국경제 | 2020.02.19 17:55 | 백승현

  • thumbnail
    '대세론' 샌더스, 지지율 30% 돌파…블룸버그 "회사 팔겠다" 승부수

    ... 지지율이 급락한 반면 블룸버그는 2위를 넘보고 있다. 블룸버그 캠프 측은 특히 그동안 이해상충 논란이 제기됐던 블룸버그통신에 대해 “블룸버그가 대통령이 되면 (블룸버그통신의 모회사인) 블룸버그LP를 신탁회사에 백지위임한 뒤 매각할 것”이라고 AP통신에 밝혔다. 캠프 측은 “우리는 이해충돌 문제에 있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는 180도 다른 지점에 서기를 원한다”고 트럼프 대통령과 각을 세웠다. 트럼프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0.02.19 17:14 | 주용석

  • thumbnail
    양대 노총, '주 52시간제 예외' 특별연장근로 확대에 소송 제기

    ... 최근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작업 등으로 업무량이 급증한 사업장이 속속 특별연장근로를 신청하고 있다. 양대 노총은 "시행규칙 개정 조치는 법률에 의한 노동 조건 규제라는 헌법 원칙을 무시한 것이며 법률의 위임 없이 시행규칙만으로 기본권을 제한하는 것"이라며 "불규칙한 장시간 노동으로 노동자의 건강권을 훼손하는 명백히 위법한 것으로, 반드시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사용자들은 온갖 경영상 사유를 다 붙여 특별연장근로 인가 신청을 ...

    한국경제 | 2020.02.19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