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0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주간전망] 미·중 갈등 부담…5월 美 실업률 촉각

    ... 공급자 운송 기간의 상승이 원인일 경우 해석에 유의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다. 통상 호경기에 수요가 강할 경우 공급자 운송 기간이 늘지만, 현 상황에서는 부품 공급망이 붕괴한 영향 때문으로 볼 수 있는 탓이다. 미국 외에도 중국과 유로존 등의 5월 PMI도 잇달아 발표된다. 미국의 주간 실업보험 청구자 수는 177만5천 명으로 200만 명 아래로 떨어졌을 것으로 예상됐다. 유럽중앙은행(ECB)이 통화정책회의에서 추가 부양에 나설지도 관건이다. 시장에서는 ECB가 ...

    한국경제 | 2020.05.31 07:00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코로나19 직격탄…전후 최악의 경기침체 우려

    ... 2분기엔 코로나19 영향이 가장 크게 반영될 것으로 예상된다는 점이다. 이냐치오 비스코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는 전날 올해 경제성장률이 선방하면 -9%, 최악의 상황을 가정하면 -13%까지 추락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또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에서 그리스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국가부채 비율과 정부 재정적자 문제도 악화하고 있다. 이탈리아 정부는 지난달 경제·재정계획을 통해 올해 국가 부채 목표를 GDP의 155.7%로 설정했다. ...

    한국경제 | 2020.05.30 20:17 | 고은빛

  • thumbnail
    '코로나19 직격탄' 이탈리아, 전후 최악 경기침체 우려 증폭

    ... 반영될 2분기는 낙폭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냐치오 비스코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는 29일 경제 전망 관련 기자회견에서 올해 경제성장률이 선방하면 -9%, 최악의 상황을 가정하면 -13%까지 추락할 수 있다고 밝혔다.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에서 그리스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국가부채 비율과 정부 재정적자 문제도 악화일로다. 이탈리아 정부는 지난달 경제·재정계획을 통해 올해 국가 부채 목표를 GDP의 155.7%로 설정했다. 이는 작년 134.8% ...

    한국경제 | 2020.05.30 19:20 | YONHAP

  • thumbnail
    빚더미 PIGS…다시 불거진 '유로존 붕괴' 위기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2002년 유로화 도입 이래 최악의 위기를 맞고 있다. 코로나19에 따른 경제 충격 완화를 위해 막대한 재정을 풀면서 과도한 재정부채로 인한 ‘제2의 재정위기’가 우려되고 있기 때문이다. 유로화 붕괴 위험 경고한 ECB 유럽중앙은행(ECB)은 지난 26일 발간한 금융안정보고서에서 “코로나19에 따른 대규모 경기부양으로 과도한 정부 부채가 ...

    한국경제 | 2020.05.29 17:39 | 강경민

  • thumbnail
    코로나發 유로존 붕괴 악몽…"과도한 부채로 재정위기 우려"

    유럽 단일통화인 유로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2002년 도입 이래 최악의 위기를 맞고 있다.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충격 완화를 위해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이 막대한 규모의 재정을 풀면서 과도한 재정부채로 인한 ‘제2의 재정위기’가 우려되고 있기 때문이다. 단기간에 가파르게 증가한 정부부채로 유로화를 앞세운 통화동맹이 붕괴되는 최악의 시나리오가 현실화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유로화 붕괴위험 ...

    한국경제 | 2020.05.29 09:24 | 강경민

  • thumbnail
    유로존 5월 경기체감지수 소폭 상승…"첫 회복 신호"

    유럽연합(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인 유로존의 5월 경기체감지수(ESI· Economic Sentiment Indicator)가 소폭 상승했다고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가 28일(현지시간) 밝혔다. 5월 ESI는 유로존이 전달보다 2.6포인트 상승한 67.5, EU 회원국 전체는 2.9포인트 오른 66.7로 나타났다. EU 집행위는 이를 두고 3월과 4월 기록적인 급락 이후 회복의 첫 번째 신호를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ESI는 ...

    한국경제 | 2020.05.28 22:07 | YONHAP

  • thumbnail
    금리 이어 '양적완화' 꺼내든 한은…올 10조 이상 국채매입 가능성

    ... 때보다 커졌다. 장민 한국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잠재성장률은 빠르게 떨어지고 있으며 디플레이션 압력은 커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세계가 제로금리로 향하고 있는 것도 한은 금리 인하의 배경이 됐다. 미국과 유로존은 이미 제로금리를 택했다. 이 같은 기축통화국 이외에도 태국(연 0.50%) 호주(연 0.25%) 뉴질랜드(연 0.25%) 이스라엘(연 0.25%) 등도 제로금리에 근접하는 수준으로 금리를 낮췄다. 금리 인하보다 국채 매입 무게 이 총재는 ...

    한국경제 | 2020.05.28 17:38 | 김익환

  • thumbnail
    EU 집행위, 1천20조원 규모 경제회복기금 제안(종합)

    ... 정상이 제안한 공동 기금은 EU 27개 회원국이 공동으로 차입해 "가장 심각하게 피해를 본 부문과 지역"에 사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대출이 아닌 보조금"이기 때문에 혜택을 받은 나라들은 돈을 갚지 않아도 된다. 이는 그동안 유로존(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 공동 채권 발행에 반대하며 대출 지원을 주장하던 독일이 한발 물러선 것으로, 획기적인 제안으로 평가됐다. 하지만, 오스트리아, 네덜란드, 스웨덴, 덴마크 등 4개국은 어떤 지원도 공동 채무로 ...

    한국경제 | 2020.05.27 22:07 | YONHAP

  • thumbnail
    EU 집행위, 1조 유로 규모 경제회복계획 제안 예정

    ... 정상이 제안한 공동 기금은 EU 27개 회원국이 공동으로 차입해 "가장 심각하게 피해를 본 부문과 지역"에 사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대출이 아닌 보조금"이기 때문에 혜택을 받은 나라들은 돈을 갚지 않아도 된다. 이는 그동안 유로존(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 공동 채권 발행에 반대하며 대출 지원을 주장하던 독일이 한발 물러선 것으로, 획기적인 제안으로 평가됐다. 하지만, 오스트리아, 네덜란드, 스웨덴, 덴마크 등 4개국은 어떤 지원도 공동 채무로 ...

    한국경제 | 2020.05.27 17:24 | YONHAP

  • thumbnail
    OECD 회원국 경제단체 절반 "코로나 충격파 1년 이상 지속"

    ... 국내총생산(GDP)의 73%를 차지하는 20개 회원국 경제단체의 95%가 글로벌 기업 환경 전반이 '나쁘거나 매우 나쁘다'라고 인식했다. 작년 16%, 2017년에 8%가 부정적으로 봤던 데서 급등한 것이다. BIAC 측은 유로존 경기 체감지수가 3월 94.6에서 4월 65.8로, 미국의 종합생산 구매관리자지수(PMI)가 40.9에서 27.4로 각각 급락하는 등 경기 신뢰도 지수가 떨어진 것과 같은 맥락이라고 설명했다. 각국 수출의 급격한 감소를 전망한다는 ...

    한국경제 | 2020.05.27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