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4,6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봉쇄에 눌린 유로존…성장률 전망 또 '뒷걸음'

    ... 코로나19 3차 재확산 우려가 커진 유럽의 경제성장률 전망치가 낮아진 반면 백신 보급에 속도가 붙은 미국은 상향 조정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네덜란드 금융그룹 ING는 올 1분기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0.8%에서 -1.5%로 조정했다. 독일 투자은행 베렌버그는 올해 유로존 성장률 전망치를 4.4%에서 4.1%로 낮췄다. 카스텐 브르제스키 ING 거시경제연구 책임은 “그동안 우리는 ...

    한국경제 | 2021.03.22 17:29 | 박상용

  • thumbnail
    '코로나 3차 확산' 유로존, 경제성장률 전망치 햐향 조정중

    ... 3차 재확산 우려가 커진 유럽은 경제 성장률 전망치가 낮아진 반면 백신 보급에 속도가 붙은 미국은 상향 조정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네덜란드 금융그룹 ING는 올해 1분기(1~3월)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의 국내총생산(GDP) 감소율을 기존 0.8%에서 1.5%로 조정했다. 독일 투자은행 베렌버그는 올해 유로존 성장률 전망치를 4.4%에서 4.1%로 낮췄다. 카스텐 브르제스키 ING 거시경제 연구 책임은 "그동안 ...

    한국경제 | 2021.03.22 15:55 | 박상용

  • thumbnail
    불가리아서 90억원 어치 위조 달러·유로 압수

    불가리아 경찰이 약 90억 원어치 위조 달러와 유로 지폐를 압수했다. AP 통신에 따르면 불가리아 경찰은 17일(현지시간) 수도 소피아의 한 대학 인쇄소를 급습해 고품질의 위조 달러와 유로화 지폐를 압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위조지폐를 제작하는 데 사용된 장비를 압수하고 불법 외환 위조 혐의로 2명을 체포했다. 불가리아 경찰 관계자는 "약 400만 달러(약 45억원)와 360만 유로(약 48억원)를 현장에서 압수했다"며 "이는 심각한 범죄"라고 ...

    한국경제 | 2021.03.17 17:45 | YONHAP

  • 반등 탄력 붙은 유럽증시…이달 주요국 중 상승률 '최대'

    ... 미국처럼 적극적으로 통화 완화 정책을 펴지 않았다. 이 때문에 지난해 회복 속도는 미국 등에 못미쳤지만, 적극적 통화 정책을 편 국가의 증시가 밸류에이션 부담을 느끼고 있는 최근 상황에서는 이같은 이력이 오히려 강점이 되고 있다. 유로화 강세도 글로벌 자금 유입에 힘을 보태고 있다. 글로벌 증권사 JP모간은 최근 유럽 매수 추천주를 선정해 발표했다. 이 목록에는 금융, 원자재, 필수소비재 종목 등이 두루 이름을 올렸다. 필수소비재 분야에서는 프랑스 대형마트 까르푸, ...

    한국경제 | 2021.03.17 16:41 | 양병훈

  • thumbnail
    2월 외화예금 900.3억달러…한 달만에 증가세 되찾아

    ... 기업예금(705억달러)이 한 달 새 8억2천만달러, 개인예금(195억3천만달러)이 1억7천만달러 감소했다. 통화 종류를 보면 달러화 예금(769억2천만달러)고 엔화(53억5천만달러) 1월말보다 각각 7억6천만달러, 1억달러 늘었고, 유로화(43억4천만달러)와 위안화(16억8천만달러)도 각 2천만달러, 1억2천만달러 빠져나갔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달러화는 증권사 등 법인이 투자자예탁금, 신탁 등 고객 관련 자금을 은행에 예치하면서 늘었고, 개인은 환율 상승의 영향으로 ...

    한국경제TV | 2021.03.16 12:01

  • thumbnail
    2월 거주자 달러예금 7.6억달러↑…'서학개미' 등 영향

    ... 한 달 새 8억2천만달러 증가했지만, 개인예금(195억3천만달러)은 1억7천만달러 감소했다. 통화 종류를 보면 1월 말보다 달러화 예금(769억2천만달러)이 7억6천만달러, 엔화(53억5천만달러)가 1억달러 늘었다. 하지만 유로화(43억4천만달러), 위안화(16억8천만달러) 예금은 각 2천만달러, 1억2천만달러 빠져나갔다. 한은 관계자는 "달러화 예금은 주로 증권사 등 법인 위주로 늘었다"며 "증권사가 투자자예탁금이나 신탁 등 고객 관련 자금을 달러로 은행에 ...

    한국경제 | 2021.03.16 12:00 | YONHAP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의 징후 `비트코인`…디지털 달러 시대가 온다 [국제경제 읽기 한상춘]

    ... 도입한 디지털 위안화가 성공적으로 정착되고 있는 것도 CBDC 도입을 서두르는 요인이다. 디지털 통화 도입에 가장 미온적인 입장을 보였던 일본은행(BOJ)과 유럽중앙은행(ECB)은 종전의 입장을 바꿔 올해 안에 디지털 엔화와 디지털 유로화 도입 방침을 확정했다. 국제결제은행(BIS)에 따르면 세계 모든 중앙은행의 80%가 도입을 전제로 디지털 통화를 연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제통화제도와 관련해 가장 주목되는 것은 민간 권력이 국가 권력까지 ...

    한국경제TV | 2021.03.15 13:25

  • thumbnail
    [숫자로 읽는 세상] 1인당 국민소득 3만1755弗…대만에 추월당할 위기

    ... 7개국(G7)을 넘어설 것으로 예측된다”고 말했다. G7 중 하나인 이탈리아는 2019년 1인당 GNI가 한국과 약 700달러밖에 차이 나지 않았는데, 작년엔 한국이 역전했을 것이란 얘기였다. 하지만 이탈리아가 최근 발표한 유로화 기준 작년 1인당 GNI는 2만7840유로로, 여기에 한은 경제통계시스템상 연평균 달러·유로 환율을 단순 적용하면 3만1790달러로 계산된다. 여전히 한국(3만1755달러)보다 많다. 신승철 한은 국민계정부장은 “어떤 환율 지표를 ...

    생글생글 | 2021.03.15 09:49

  • thumbnail
    [숫자로 읽는 세상] 1인당 국민소득 3만1755弗…대만에 추월당할 위기

    ... 7개국(G7)을 넘어설 것으로 예측된다”고 말했다. G7 중 하나인 이탈리아는 2019년 1인당 GNI가 한국과 약 700달러밖에 차이 나지 않았는데, 작년엔 한국이 역전했을 것이란 얘기였다. 하지만 이탈리아가 최근 발표한 유로화 기준 작년 1인당 GNI는 2만7840유로로, 여기에 한은 경제통계시스템상 연평균 달러·유로 환율을 단순 적용하면 3만1790달러로 계산된다. 여전히 한국(3만1755달러)보다 많다. 신승철 한은 국민계정부장은 “어떤 ...

    한국경제 | 2021.03.15 09:00 | 서민준

  • "국채금리 급등, 경제 위협"…ECB, 채권매입 서두른다

    ... PEPP의 채권 매입 규모는 내년 1분기까지 1조8500억유로(약 2430조원) 수준으로 유지하되 매입 속도를 일시적으로 높이기로 한 것이다. 이는 인플레이션에 대한 금융시장의 공포를 누그러뜨리기 위한 행보로 관측된다. 올 들어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국채 장기물 금리는 빠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독일 국채 10년 만기 금리는 올초 연 -0.572%에서 지난달 말 연 -0.227%로 뛰었다. AFP통신은 “금리가 상승하면서 유로존 경제의 회복을 방해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3.12 17:07 | 안정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