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4,6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탈리아 드라기 내각 하원서도 압도적 지지…승인 절차 마무리

    ... 내각이다. 새 내각을 이끌 드라기 총리는 이탈리아 재무부 고위 관리와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 세계은행 집행 이사, 세계적인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부회장 등을 지낸 대표적인 경제·금융 전문가다. 2011년부터 8년간 ECB 총재로서 유럽연합(EU) 통화정책을 주도한 그는 2012년 남유럽 재정 위기 당시 붕괴 신호가 점등한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을 구한 인물로 평가받는다. 이름보다 '슈퍼 마리오'라는 별칭으로 더 유명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9 06:3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드라기 새 내각 첫 관문 통과…상원서 압도적 지지(종합)

    ... 임기(2018∼2023년) 중 3번째 내각이다. 드라기 총리는 이탈리아 재무부 고위 관리와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 세계은행 집행 이사, 세계적인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부회장 등을 지낸 이탈리아 대표적인 경제·금융 전문가다. 2011년부터 8년간 ECB 총재로서 유럽연합(EU) 통화정책을 주도한 그는 지금의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이 있게 한 일등 공신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름보다 '슈퍼 마리오'라는 별칭으로 더 유명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8 17:27 | YONHAP

  • thumbnail
    외화예금 4개월만에 줄어…수입대금 지급 등에 48억달러↓

    ... 기록을 경신했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696억8천만달러)이 한 달 새 47억1천만달러, 개인예금(197억달러)이 1억1천만달러 감소했다. 통화 종류를 보면 달러화 예금(761억6천만달러)이 12월말보다 38억8천만달러나 줄었고, 유로화(43억6천만달러)와 엔화(52억5천만달러)도 각 3억5천만달러, 1억9천만달러 빠져나갔다. 위안화(18억달러)도 1억8천만달러 감소했다. 한은 관계자는 "달러화는 주로 기업의 수입 결제대금 지급과 원/달러 환율 상승에 따른 현물환 ...

    한국경제 | 2021.02.18 12:00 | YONHAP

  • thumbnail
    환율 상승에 1월 외화예금 48억달러↓…넉 달만에 줄어

    ... 10월부터 12월까지 석 달 연속 최대 기록을 찍은 바 있다. 통화별로는 달러뿐 아니라 모든 통화별 거주자 외화예금이 감소했다. 달러화 예금(761억6천만 달러)은 12월 말보다 38억8천만 달러 줄었다. 위안화는 1억8천만 달러, 유로화는 3억5천만 달러, 엔화는 1억9천만 달러 감소했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696억8천만 달러)은 47억1천만 달러 줄었고, 개인예금(197억 달러)은 1억1천만 달러 줄었다. 류창훈 한국은행 국제국 자본이동분석팀 과장은 “1월 ...

    한국경제TV | 2021.02.18 12:00

  • thumbnail
    "달러 비쌀 때 팔자"…지난달 달러예금 40억달러 감소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것은 환차익을 노리고 가계·기업이 달러를 매도한 영향이 컸다. 지난달 말 환율이 1118원80전으로 전달 말(1086원30전)보다 32달러50전 올랐다. 그만큼 달러가치가 강세를 보였다는 뜻이다. 달러예금에 유로화·엔화·위안화예금 등까지 모두 합한 외화예금은 전달 비해 48억2000만달러 감소한 893억8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엔화예금은 1억9000만달러 감소한 52억5000만달러, 유로화예금은 3억5000만달러 ...

    한국경제 | 2021.02.18 12:00 | 김익환

  • thumbnail
    이탈리아 드라기 새 내각 상원 신임안 통과…압도적 지지 확보

    ... 임기(2018∼2023년) 중 3번째 내각이다. 드라기 총리는 이탈리아 재무부 고위 관리와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 세계은행 집행 이사, 세계적인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부회장 등을 지낸 이탈리아 대표적인 경제·금융 전문가다. 2011년부터 8년간 ECB 총재로서 유럽연합(EU) 통화정책을 주도한 그는 지금의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이 있게 한 일등 공신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름보다 '슈퍼 마리오'라는 별칭으로 더 유명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8 08:4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드라기 총리 "국가재건 나설 것…이념 떠나 단결해야"

    ... 18일에는 하원 신임안 표결이 예정돼 있다. 드라기 총리는 이탈리아 재무부 고위 관리와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 세계은행 집행 이사, 세계적인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부회장 등을 지낸 이탈리아 대표적인 경제·금융 전문가다. 2011년부터 8년간 ECB 총재로서 유럽연합(EU) 통화정책을 주도한 그는 지금의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이 있게 한 일등 공신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름보다 '슈퍼 마리오'라는 별칭으로 더 유명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7 22:12 | YONHAP

  • thumbnail
    세인트루이스 연은 총재 "비트코인, 달러화 위협 못해"

    ... 영향을 주지 못한다"고 말했다. 불러드 총재는 가상화폐가 달러화를 위협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투자자들은 안전한 피난처, 즉 안정적인 가치 저장소를 원하며 그 통화에 투자하기를 원할 것"이라며 달러화에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어 유로화와 엔화를 예로 들면서 "그 중 어느 것도 달러를 대체하지 못할 것"이라면서 "금처럼 그런 역할을 할 수 있는 민간 통화를 구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그래서 우리는 미래에 어떠한 변화도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TV | 2021.02.17 08:07

  • thumbnail
    세인트루이스 연은총재 "비트코인, 달러화 위협못해"…미래 비관

    ... 영향을 주지 못한다"고 말했다. 불러드 총재는 가상화폐가 달러화를 위협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투자자들은 안전한 피난처, 즉 안정적인 가치 저장소를 원하며 그 통화에 투자하기를 원할 것"이라며 달러화에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어 유로화와 엔화를 예로 들면서 "그 중 어느 것도 달러를 대체하지 못할 것"이라면서 "금처럼 그런 역할을 할 수 있는 민간 통화를 구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그래서 우리는 미래에 어떠한 변화도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1.02.17 08:01 | YONHAP

  • thumbnail
    [이학영 칼럼] 누가 비트코인에 돌을 던지랴

    ... ‘독립적이고 분권화된 글로벌 공동통화’여서 인위적인 절하나 권위주의적인 통제를 당할 위험이 없다는 것이다. 발행총량이 2100만 개를 넘지 못하게끔 상한(上限)이 설정돼 있다는 것도 ‘얼마든지 찍어낼 수 있는 달러나 유로화보다 더 안전한 자산’이라는 주장의 근거로 제시된다. 코로나 사태 이후 주요국 중앙은행들이 경기부양을 위한 돈을 앞다퉈 찍어내고 있는 것도 투자자들을 더욱 비트코인 시장으로 내몰고 있다. 기축통화의 가치 하락 우려가 높아져서다. ...

    한국경제 | 2021.02.16 17:22 | 이학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