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41-16050 / 17,5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인터넷업종 : 실적 개선…긴 잠 깬다

    인터넷업종은 하반기가 기대되는 분야다. 작년 하반기 이후 지속되고 있는 실적악화 추세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2분기부터 그런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이에 따라 주요 인터넷기업의 주가도 그동안의 '긴 잠'에서 깨어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김창권 교보증권 연구원은 인터넷업종에 대해 "2분기 어닝시즌을 준비해야 한다"며 '비중확대' 의견을 내놓았다. 배너광고의 성수기 진입과 검색광고부문의 성장세 지속으로 외형 성장이 기대된...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내수업종 : 한국가스공사 ‥ 배당수익률 매력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4월26일 이후의 종합주가지수 급락 과정에서 '방어주'로서 빛을 발했다. 종합주가지수가 5월 중순까지 20% 넘게 폭락하는 와중에 가스공사는 '나홀로' 상승하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는 기염을 토했다. 5월 하순 이후 증시가 반등세로 돌아서면서 가스공사는 소폭 하락세를 보이고 있지만 낙폭은 5% 내외에서 머물고 있다. 윤희도 동원증권 연구원은 "이는 원가변동에 영향을 받지 않은 안정된 수익구조, 상대적으로 높은 성장성,...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철강ㆍ유화업종 : LG화학 ‥ 수출호조 이어질듯

    LG화학은 올들어 달라진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에는 주가와 실적 등에서 경쟁업체에 비해 낮은 수준을 면치 못했지만 올해에는 주가가 비교적 견조한 모습이다. 실적도 큰 폭으로 호전되고 있다. 지난 1분기에는 매출액 1조6천91억원, 영업이익 1천6백91억원, 순이익 1천5백28억원 등을 기록,사상 최대의 분기 실적을 나타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3%, 순이익은 48.9% 증가했다. 애널리스트들은 올해 LG화학의 실적이 기...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thumbnail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자동차업종 : 車 내수부담 딛고 수출 '씽씽'

    '내수 판매 회복, 수출 증가 지속.' 향후 자동차업종에 대한 증권사들의 전망은 한마디로 이같이 요약된다. 국내 자동차업체들은 지금까지 내수 부진을 수출 호조로 만회해 왔지만 앞으로는 상황이 달라질 것이란 얘기다. 내수 시장의 경우 사실상 올해가 '바닥'일 것으로 분석됐다. 한누리투자증권에 따르면 국내 5개 자동차 생산업체(현대차 기아차 GM대우 쌍용차 르노삼성)의 내수판매 대수는 지난해 1백31만8천대에서 올해 1백24만대로 6% 정도...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반도체ㆍ디스플레이업종 : LG전자‥先투자 효과

    LG전자에 올 하반기는 자신의 가치를 제대로 평가받을 수 있는 변곡점으로 기록될 전망이다. 디스플레이&미디어(DM) 및 정보통신 부문의 수익성이 지난 1분기를 바닥으로 2분기부터 개선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노근창 동원증권 선임연구원은 "휴대폰과 DM부문에 대해 LG전자는 시장 개척을 위해 대규모 투자를 진행해 왔다"며 "올 하반기부터는 이와 같은 선투자가 수익성 개선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노 연구원은 "지난해 LG전자의 매...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인터넷업종 : LG마이크론‥PDP 등 '쑥쑥'

    LG마이크론은 브라운관(CRT) 부품업체에서 종합디스플레이 전문업체로 '턴 어라운드'하고 있는 코스닥시장의 대표적인 IT(정보기술) 관련주의 하나다. 올해는 기존의 CRT뿐 아니라 플라즈마디스플레이패널(PDP) 액정표시장치(LCD) 등의 전방산업 호조로 실적이 개선될 것이란 분석이 잇따라 나오고 있다. 이와 함께 증권사들의 목표주가도 8만4천∼9만5천원으로 높다. 정재열 굿모닝신한증권 연구원은 "성수기 진입 효과와 PDP용 후면판 등 신규...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자동차업종 : 현대자동차‥'글로벌 빅5' 청신호

    현대자동차는 최근 중국시장에서 두 가지 의미있는 성과를 거뒀다. 중국현지 법인인 베이징현대차가 중국 자동차 회사 가운데 최단기간인 1년5개월 만에 10만대 생산기록을 세웠을 뿐 아니라 실적호전을 바탕으로 현대차에 5천만달러의 배당금을 안겨준 것. 증시 전문가들은 세계 최대 자동차 메이커인 GM의 중국법인인 상하이GM이 10만대를 생산하기까지 30개월이 걸린 점을 감안할 때 베이징현대차의 생산기록은 현대차의 '글로벌 빅5' 진입에 청신호라고 ...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thumbnail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철강ㆍ유화업종 : '차이나 리스크' 극복이 관건

    철강과 석유화학업종은 중국경제의 긴축전환이란 이른바 '차이나 리스크'에 직면하고 있다. 중국경제가 결국 연착륙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지만 현재로선 주가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 중국정부는 물가급등과 경기과열을 막기 위해 4월 말부터 철강을 포함한 7개 업종에 대한 구조조정을 시작했다. 철강업종에 대한 자기자본비율 규제도 종전 25%에서 40%로 높였다. 이에 따라 지난해 25.9%에 달했던 중국의 철강수요 증가율은 올해 19.3%로 하...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철강ㆍ유화업종 : 대우종합기계 ‥ 中수출 호조

    대우종합기계의 주가는 4월 중순 이후 좀처럼 약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차이나쇼크에 따른 매도량 증가와 매각작업에 대한 노조와의 갈등 등이 영향을 끼쳤다. 2분기 실적에 대한 전망도 증권사별로 엇갈리는 양상이다. 하지만 애널리스트들은 가격메리트가 높아진 지금이 매수 기회라는 데는 별다른 이견이 없다. 강력한 실적 모멘텀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 때문이다. 실적 모멘텀의 근원지는 '중국'이다. 대우종합기계는 지난 1분기 동안 중국에 건...

    한국경제 | 2004.06.02 00:00

  • [실적유망주 라운드 업] 내수업종 : 하나은행 ‥ 테마섹 지분인수 호재

    하나은행은 요즘 은행주중 최대 관심주다. 종합주가지수 급락세의 영향을 받으며 지난 5월17일 2만9백원까지 떨어졌던 하나은행은 급반등세로 돌아선 뒤 4월 말 주가 수준을 거의 회복한 상황이다. 국민은행 신한지주 우리금융 등 대형 은행주 가운데 가장 빠른 주가 회복세다. 이 같은 주가 반등 모멘텀의 이유로는 우선 싱가포르 투자기관인 테마섹의 하나은행 지분인수를 꼽을 수 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5월28일 테마섹이 하나은행의 지분을 9.99...

    한국경제 | 2004.06.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