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301-17310 / 17,5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정상급 '최고상금' 다툼..SK엔크린인비테이셔널 티오프

    ... 모두출전, 우승다툼을 벌인다. 1, 2회 대회 연속 우승자인 김미현은 불참한다. 아마추어중에서는 스포츠서울여자오픈 2위 김주연(청주상당고)과 국가대표 조경희 김태현, 그리고 오미선이 나온다. 대회주최측인 SK(주)(대표 남창우)는 국내 여자골프의 유망주 발굴을 위해 8일 SK샛별여자골프대회를 개최했다. 23명의 초등학생이 참가한 이 대회에서 정다솔(경기초등6)양이 76타로 우승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0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8.10.08 00:00

  • 10대 아마 3인방 그린 반란 .. 'IMF원년 남자골프계 특징'

    ... 우승"이상의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슈페리어오픈에서 2위에 오른 김성윤(16.신성고1)도 잠재력면에서 가장 앞선 선수. 드라이빙거리 2백70m의 김은 한국오픈 성적(15위)도 정상급 프로못지않다. 정성한(18.경기고3)도 유망주. 김대섭에 가렸지만 한국오픈에서 공동4위를 마크했다. 세 선수는 국가대표 또는 상비군이다. 약속이나 한듯 올해 아마추어대회에서 1, 2, 3위를 번갈아가며 차지하고 있다. 이들은 12월의 방콕아시안게임에서 다시한번 우열을 ...

    한국경제 | 1998.09.21 00:00

  • [골프] 최상호, 3언더 등 선두속 경쟁 치열..한국오픈 첫날

    ... 83년 이대회 챔피언이다. 2언더파의 공동4위대열에는 아마추어 국가대표 상비군 정성한(경기고3)과 태국의 차왈릿 플라폴이 올라있다. 정성한은 후반에만 버디3 보기1개를 기록하며 70타를 쳤다. 태국의 "타이거 우즈"로 불리는 유망주 차왈릿은 버디4 보기2개를 기록했다. 82, 86년대회 챔피언인 노장 최윤수(50.태광CC)는 정준 신용진 등과 함께 71타로 공동6위를 달리고 있다. 우승후보들은 첫날 상위권에 진입하지 못했다. 박남신은 2오버파 74타로 ...

    한국경제 | 1998.09.17 00:00

  • [새한국창조] 건국2기 선도할 전문가 30명 : 한국 대표주자

    ... 세계를 지배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그렇다. 이 분야를 이끌어갈 스포츠 스타로는 골프의 박세리 제다나선수, 야구의 박찬호 선수, 축구의 이동국 선수가 뽑혔다. 특히 이제 14세인 제다나선수는 박세리의 뒤를 이을 유망주로 주목받고 있다. 외환딜러(3명) =미래는 자본의 무국경화 시대. 돈이 국경을 수시로 넘나들게 된다. 이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게 바로 외환딜러. 외국돈과 우리 돈을 얼마나 적기에 바꿀 수 있느냐에 따라 수익이 ...

    한국경제 | 1998.08.13 00:00

  • "'제2의 박세리' 제다나 뜬다" .. 올해도 주니어대회 석권

    제2의 박세리가 떴다. 삼성이 골프유망주로 키우고 있는 제다나(서문여중2)가 주인공이다. 1백67cm 50kg의 체격인 제다나는 중등부 여자선수로는 보기 드물게 평균 2백50야드 나가는 드라이버샷에다 정확한 아이언샷까지 겸비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제다나의 기량에 대해 "박세리의 중등부시절을 능가한다"고 평가하고 있을 정도. 제다나는 94년 골프에 입문한뒤 지난해에는 3관왕을 차지하며 중등부 1인자로 자리잡았다. 23일 도고CC에서 끝난 ...

    한국경제 | 1998.07.24 00:00

  • 유성CC '스타산실로' .. 박세리/장정 등 10여명 배출

    유성CC가 골프유망주의 산실로 떠오르고 있다. 박세리가 미국LPGA에서 뛰어난 활약을 하자 그의 고향인 대전, 구체적으로는 유성CC가 골프유망주의 텃밭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유성CC는 "제2의 박세리"로 불리는 장정(유성여고3)을 비롯 역시 국가대표인 김종명(상무), 형제 프로골퍼 서종현 서종철 등 10여명의 스타급 선수들을 배출했다. 또 현재 대전에는 초.중.고.대학 23개교에서 90여명의 선수들이 제2, 3의 박세리를 꿈꾸며 비지땀을 ...

    한국경제 | 1998.07.21 00:00

  • [증시사랑방] 투자지표

    증시에는 시대를 대표하는 투자지표들이 많다. 트로이카, 블루칩, 자산주, 한도확대 유망주, 환율상승 수혜주, 금리하락 수혜주, 구조조정 관련주, 외자도입 관련주 등등. 이런 지표는 기업가치를 보다 잘 평가하기위한 것도 있지만 그 시대 세인들 의 관심을 모을 수 있는 것이 무엇이냐에 따른 것도 많다. 경제환경이 바뀜에 따라 기업가치는 변화되지만 투자지표 때문에 기업가치가 바뀌지는 않는다. 그러나 주가는 기업가치를 반영하면서도 투자자의 기대수준을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국민 대부분 "월드컵 16강 실패는 실력부족 탓"...갤럽조사

    ... 꼽혔다. 처녀 출전해 3위에 오른 크로아티아의 선전(27.0%)도 눈길을 끌었다. 오는 2002년월드컵 남북 분산개최와 관련해 찬성을 한 응답자는 54.6%, 반대는 44.6%였다. 이밖에 한국이 2002년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서는 청소년 유망주를 양성(23.0%)하고 선수 개개인의 기술을 보강(22.6%)할 필요 가 있다는 지적이 나오기도 했다. 유재혁 기자 yoojh@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7월 16일자 ).

    한국경제 | 1998.07.15 00:00

  • 장은증권 사장 구속 .. 검찰, 탈세 15명 주내 소환

    ... 혐의를 상당부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대농 박명예회장은 계열사 미도파 박영일회장과 함께 미도파백화점의 부도직후까지 변칙회계를 통해 부가세 19억7천만원을 포탈하고 기업자금 1백 39억원을 빼돌려 미도파 소유의 유망주식을 친지명의로 사들인 혐의다. 한편 서울지검 특수1부(문영호부장검사)는 퇴직금을 무단으로 지급한것과 관련,장은증권 이대림사장과 박강우노조위원장에 대해 업무상 배임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사장과 박위원장은 장은증권의 ...

    한국경제 | 1998.07.12 00:00

  • 미국무대 활약 박지은/서지현 가장 유력..'박세리 후계자는'

    ... 장타력.게임운영 등의 면에서 박세리에 버금간다. 학업과 골프를 병행하는 아마추어신분이라 아직 세기가 부족한 것이 흠. 박지은은 박세리가 출전하지 못한 금년 첫번째 메이저대회인 나비스코다이나쇼에서 23위에 올랐다. 서지현(23)도 유망주다. 서는 96년 박세리 김미현등과 같이 국내프로에 입문한뒤 올해부터 홀로 미국투어에 도전하고 있는 "악바리". 시드가 없어 대기선수로 출전하지만 지난달 투어 프렌들리스클래식에서 15위에 오르는 등 점차 미국무대에 적응하고 ...

    한국경제 | 1998.07.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