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7,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채권단, 대한항공 영구채 내년 6월말부터 주식전환 권리(종합)

    ... 지나면 매년 0.5%의 금리가 가산된다. 채권단은 내부 위원회 승인 이후 대한항공과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토대로 특별 약정을 맺는다. 채권단은 대한항공에 1조5천억원 이상 규모의 자구안 제출을 요구했다.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와 서울 종로구 송현동 부지, 왕산마리나 운영사인 왕산레저개발 지분 등 자산 매각 등이 자구안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기내식과 항공정비(MRO) 사업 부문 매각 얘기도 나오지만 채권단과 대한항공 모두 매각보다 투자자 유치를 통한 자회사 ...

    한국경제 | 2020.05.21 16:35 | YONHAP

  • thumbnail
    두산중공업 약 350명 휴업…30대 직원도 포함(종합)

    ... 연말까지 약 7개월간 일을 하지 않으며 이 기간 평균 임금의 70%를 받는다. 두산중공업은 두 차례 명예퇴직으로 890여명이 회사를 떠났다. 1차에서 700여명, 2차에서 180여명이다. 두산중공업 직원은 3월 말 기준으로 6천526명이고 이 중 기간제 근로자가 837명이다. 두산그룹은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를 위해 3조원 규모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채권단에 제출하고 유상증자, 자산 매각 등을 추진하며 자구 노력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1 15:20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메디포럼제약, 유상 증자 6월 8일로 연기

    ...uo;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퇴행성 뇌질환 치료제 개발 전문 제약사 메디포럼제약은 오는 22일에 예정했던 유상 증자 일정을 다음달 8일로 연기한다고 21일 공시했다. 신주발행금지 가처분 소송에 대한 기각 결과가 21일 나오면서 ... 메디포럼제약은 이스라엘 제약회사와 R&D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추가적으로 진행 중인 연구에 대한 임상 비용과 시설 투자 등을 위해 186억원을 유상증자할 계획이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마켓인사이트 | 2020.05.21 14:08

  • thumbnail
    두산중공업 약 350명 휴업…30대 직원도 포함

    ... 명퇴 신청을 했다. 휴업 대상자들은 연말까지 약 7개월간 일을 하지 않으며 이 기간 평균 임금의 70%를 받는다. 두산중공업 2차 명예퇴직에는 당초 100여명이 신청했으며 앞서 1차 명퇴에서는 만 45세 이상 650명이 회사를 떠났다. 두산그룹은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를 위해 3조원 규모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채권단에 제출하고 유상증자, 자산 매각 등을 추진하며 자구 노력을 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1 14:05 | 안혜원

  • thumbnail
    두산중공업 약 350명 휴업…30대 직원도 포함

    ... 있다. 이들은 휴업 대상자로 선정되자 명퇴 신청을 했다. 휴업 대상자들은 연말까지 약 7개월간 일을 하지 않으며 이 기간 평균 임금의 70%를 받는다. 두산중공업 2차 명예퇴직에는 당초 100여명이 신청했으며 앞서 1차 명퇴에서는 만 45세 이상 650명이 회사를 떠났다. 두산그룹은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를 위해 3조원 규모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채권단에 제출하고 유상증자, 자산 매각 등을 추진하며 자구 노력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1 14:02 | YONHAP

  • thumbnail
    채권단, 대한항공 영구채 발행후 2년 안에 주식전환 권리 갖는다

    ...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이 29.96%(특별관계자 포함 시 33.35%)를 보유하고 있고, 국민연금이 9.98%를 갖고 있다. 채권단은 대한항공에 1조5000억원 이상 규모의 자구안 제출을 요구한 상태다. 대한항공이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단행하기로 결정한 데 더해 서울 종로구 송현동 부지, 왕산마리나 운영사인 왕산레저개발 지분 등 자산 매각안이 자구안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한국경제 | 2020.05.21 08:15 | 오정민

  • thumbnail
    채권단, 대한항공 영구채 내년 6월말부터 주식전환 권리

    ... 지나면 매년 0.5%의 금리가 가산된다. 채권단은 내부 위원회 승인 이후 대한항공과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토대로 특별 약정을 맺는다. 채권단은 대한항공에 1조5천억원 이상 규모의 자구안 제출을 요구했다.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와 서울 종로구 송현동 부지, 왕산마리나 운영사인 왕산레저개발 지분 등 자산 매각 등이 자구안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기내식과 항공정비(MRO) 사업 부문 매각 얘기도 나오지만 채권단과 대한항공 모두 매각보다 투자자 유치를 통한 자회사 ...

    한국경제 | 2020.05.21 06:15 | YONHAP

  • 금융당국, 농협은행 'OEM펀드' 과징금 제재 6개월만에 재논의

    ... 농협은행에 10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해야 한다고 판단했다. 증선위에서는 펀드 판매사이자 증권발행 주선인인 농협은행에 증권신고서 제출 의무가 있는지 여부가 쟁점으로 떠올랐다. 결국 증선위는 지난해 12월 유사 사건인 바이오인프라생명과학 유상증자 주선인에 대한 과징금 부과 취소소송 1심 결과를 지켜보고 논의를 재개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지난달 3일 서울행정법원은 바이오인프라생명과학 주선인 과징금 소송에서 금융당국의 손을 들어줬다. 이 판결로 농협은행에 대한 과징금 제재도 탄력을 ...

    한국경제 | 2020.05.20 16:20 | 오형주

  • thumbnail
    [김은정의 기업워치]지지부진한 육상풍력 발전사업에 유니슨 신용도 '내리막'

    ... 영업현금흐름이 창출되지 않고 있는데 개발비 등의 투자 부담은 이어지고 있다. 유니슨은 발전사업자에 대한 지분 투자를 계속하고 있다. 투자회사들은 가동 초기 영업손실을 내고 있어 유니슨 입장에선 투자기업 관련 손실을 감수하고 있다. 유상증자와 전환사채(CB) 주식 전환, 영업자산 처분 등으로 순차입 규모를 유지하고 있지만 사용할 수 있는 현금성 자산이 급감했다. 올 3월 말 기준 유니슨의 가용 현금성 자산은 48억원 정도다. 낮은 수익성과 과중한 금융비용 탓에 유니슨의 ...

    마켓인사이트 | 2020.05.20 08:43

  • 모더나의 '김칫국'?…주가 폭등하자마자 "12.5억弗 유상증자"

    미국 바이오기업 모더나가 12억5000만달러(약 1조52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한다고 1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mRNA-1273)의 긍정적 1차 임상시험 발표로 주가가 폭등한 직후 공모 계획을 내놓은 것이다. 이날 모더나의 주가는 19.96% 폭등해 80달러로 마감했다. 이로 인해 모더나의 시가총액은 300억달러(약 37조원) 규모로 늘어났다. 공모가는 이날 종가에서 5% 할인한 주당 ...

    한국경제 | 2020.05.19 17:29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