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주빈 공범 '부따' 강훈, 오늘 첫 재판…반성문 제출

    ...로 행세하며 2차례에 걸쳐 1천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사기)도 있다. 윤 전 시장은 당시 권양숙 여사를 사칭한 사기범에게 공천 대가성 금품을 건넨 혐의로 2심 재판을 받고 있었다. 이후 윤 전 시장은 대법원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확정받았다. 강군은 이 밖에도 피해자에게 '말을 듣지 않으면 전신 노출 사진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거나 박사방 유료 회원들에게서 받은 가상화폐를 환전해 조씨에게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재판부는 이날 ...

    한국경제 | 2020.05.27 08:00 | YONHAP

  • thumbnail
    피치 "아르헨티나 신용등급 '제한적 디폴트(RD)'로 강등"

    ... 'C'에서 '제한적 디폴트'(Restricted Default·RD)로 한 단계 낮췄다. 아르헨티나는 역대 아홉 번째 채무 불이행(디폴트) 사태를 맞고 있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당시 30일의 유예기간이 끝난 이자 5억300만 달러를 지불하지 못했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채권단과 65억달러(약 80조원) 규모의 채무 재조정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협상이 원만하게 타결될 경우 조기에 디폴트에서 탈출할 ...

    한국경제 | 2020.05.27 07:10 | 김하나

  • thumbnail
    피치, 아르헨티나 신용등급 '제한적 디폴트' 강등

    ... 사태를 맞은 아르헨티나가 국가 신용등급도 강등됐다. 피치는 26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의 신용등급을 'C'에서 '제한적 디폴트'(Restricted Default·RD)로 한 단계 낮췄다. 피치는 아르헨티나가 지난 22일 유예기간이 끝난 국채 3종의 이자를 지급하지 못한 데 따른 조정이라고 설명했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당시 30일의 유예기간이 끝난 이자 5억300만 달러를 지불하지 못하면서, 역대 아홉 번째로 디폴트 상태가 됐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다만 ...

    한국경제 | 2020.05.27 06:17 | YONHAP

  • thumbnail
    14년 기다렸는데 무관중에 패배까지…유예된 헤르메스 '한풀이'

    14년 만에 펼쳐진 설욕의 장. 그러나 경기장에서 직접 함성을 외칠 수는 없었고, 쓰디쓴 패배까지 맛봤다. 26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프로축구 2부 부천FC와 제주 유나이티드, 악연의 두 팀이 맞대결을 펼쳤다. 악연은 2006년 2월로 거슬러 올라간다. 부천 SK가 연고지를 제주로 옮기면서 이름을 바꾼 구단이 제주 유나이티드다. 하루아침에 팀을 잃은 부천 팬들이 중심이 돼 2007년 시민구단으로 창단된 구단이 부천FC다. 승강제가 201...

    한국경제 | 2020.05.26 21:58 | YONHAP

  • thumbnail
    검찰, '뇌물수수' 유재수 전 부시장 집행유예 판결에 항소

    금융업체 대표 등으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유재수(56)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게 집행유예를 선고한 1심 판결에 불복해 검찰이 항소했다. 26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은 사실오인과 법리오해, 양형부당을 이유로 이날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유 전 부시장의 2심 재판은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리게 된다. 앞서 1심 재판부는 이달 22일 유 전 부시장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벌금 9천만원을 선고했다. 뇌물 수수액인 4천221만원도 ...

    한국경제 | 2020.05.26 17:45 | YONHAP

  • '분양가 상한제' 민간택지도 최대 5년 의무거주 재추진

    ... 개정해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아파트의 전매제한 기간을 기존 최대 4년에서 최대 10년으로 늘렸다. 여기에 거주의무 기간 강화까지 적용해 투기 수요를 차단하겠다는 전략이다.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는 오는 7월 말까지 적용이 유예된 상황이다. 강영훈 부동산스터디 대표는 “실거주 의무까지 부여하면 상대적으로 분양가가 높은 강남 아파트는 입주할 때 전세를 끼고 사는 전략에 차질이 생긴다”며 “강남 청약 수요가 다른 지역으로 분산될 ...

    한국경제 | 2020.05.26 17:33 | 최진석

  • thumbnail
    "조직에 자금 대라" 요구 무시한 지인 흉기로 찌른 조폭 감형

    ... 지인을 흉기로 찌른 폭력조직원이 항소심에서 감형받았다.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제1형사부(김성주 부장판사)는 특수상해 혐의로 기소된 A(56)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사의 항소를 기각, 징역 3년형의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재판부는 "흉기로 피해자를 기습해 4주간 치료가 필요한 상해를 가한 것은 죄질이 매우 좋지 않다"면서도 "항소심에 이르러 피고인이 피해자와 합의했고 1991년 이후 폭력 전과가 없는 점, 장애를 ...

    한국경제 | 2020.05.26 17:08 | YONHAP

  • thumbnail
    로버트 할리 설립 외국인학교, 운영난에 폐교 위기

    필로폰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로버트 할리(한국 이름 하일)가 설립한 광주외국인학교가 경영난으로 폐교 위기에 몰렸다. 26일 광주시에 따르면 학교 측은 최근 시에 학생 수의 지속적인 감소로 운영이 어렵다며, 지원 방안이 마련되지 않으면 폐교하겠다고 시에 통보 했다. 학교 측의 설명에 따르면 운영을 위한 최소 학생 60~70명이 필요하지만, 2018년엔 59명, 2019년엔 41명에 그쳤다. 올해엔 33명까지 감소하면서 운영 적자가 쌓이고 ...

    HEI | 2020.05.26 16:53 | 김소연

  • thumbnail
    "회사 기술 빼내 오면 고액연봉"…3명 징역형 집행유예

    대구지법 서부지원 형사2단독 김정우 부장판사는 경쟁 회사 기술을 빼낸 혐의(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기소된 A(54)씨 등 2명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회사 기술을 몰래 빼내 이직한 혐의(업무상 배임 등)로 기소된 B(38)씨에게는 징역 1년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A씨 등은 2016년 B씨에게 "고액 연봉과 차량 유지비, 보너스 등을 주겠다"며 회사 영업비밀 자료를 갖고 ...

    한국경제 | 2020.05.26 16:52 | YONHAP

  • thumbnail
    '전두환 욕하더니…' 추징금 납부 외면하는 여권 인사들

    ... 10년째 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당선인은 지난 2007년 대선과 2008년 18대 총선을 앞두고 지인 3명에게서 7억2000만원의 불법 정치 자금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됐었다. 김 후보는 1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추징금 7억2000만원을 선고받았다가, 2심에서 벌금 600만원, 추징금 7억2000만원을 선고받았다. 대법원은 2010년 8월 2심 판결을 확정했다. 지난 19일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전두환 미납 추징금을 사후에라도 ...

    한국경제 | 2020.05.26 15:24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