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7,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키미키 최유정, 화관으로 꾸민 만찢녀...녹색 눈동자 [TEN★]

    ... 전했다. 최유정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arty♥ Now!!! M COUNTDOWN♬"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최유정은 순백의 의상 차림을 하고 셀카를 남기고 있다. 한편 최유정은 iHQ는 자체 제작 예능 프로그램 '스파이시걸스'에 김신영, 배우 유이, 가수 써니와 함께 합류했다. 사진=최유정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7.30 06:58 | 조준원

  • thumbnail
    [올림픽] 무관중이라더니…응원·함성·노 마스크 논란

    ... 다른 상황이 펼쳐지고 있다. 각국 선수단 관계자 등이 관중석을 대신 채우고 응원을 하는 사례가 포착되고 있으며 마스크도 쓰지 않고 현장에 접근하기도 하는 등 방역 지침이 제대로 준수되지 않고 있다. 일본 대표로 출전한 오하시 유이(大橋悠依)가 금메달을 딴 25일 여자 개인 혼영 400m 결승 때는 관중석에서 일장기를 들고 붉은 티셔츠를 입은 이들 수십 명이 단체로 응원을 펼쳤다. 응원 도구를 두드리거나 휘파람을 부는 소리가 NHK 중계방송을 통해 들릴 ...

    한국경제 | 2021.07.26 16:0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NBA 스타 밀스부터 배구여제 김연경까지…나라 대표한 기수들

    ... 도전한다. 밀스는 "선수단과 호주를 대표해 국기를 든 것은 매우 특별한 순간이면서 거대한 특권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입장한 일본 선수단 기수로는 워싱턴 위저즈에서 뛰는 하치무라 루이와 여자 레슬링 선수 스자키 유이가 나섰다. 하치무라는 키가 203㎝, 스자키는 153㎝로 키 차이가 50㎝나 돼 대조를 이뤘다. 일본인 어머니와 베넹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하치무라는 2019년 NBA 신인 드래프트 전체 9순위로 워싱턴 위저즈에 지명돼 NBA에서 ...

    한국경제 | 2021.07.23 22:47 | YONHAP

  • thumbnail
    환호도 박수도 없는 조용한 개막…그래도 '17일의 감동'은 시작됐다

    ... 수영선수 황선우(18)가 공동 기수를 맡았다. 생애 첫 올림픽에 출전한 황선우와 마지막 올림픽에 나서는 김연경을 앞세워 한국 스포츠의 현재와 미래, 세대교체를 담아냈다. 2028년·2024년 하계올림픽 개최국인 미국과 프랑스가 203번째, 204번째로 입장했다. 개최국 일본은 205번째로 피날레를 장식했다. 미국프로농구(NBA) 선수 하치무라 루이(23)와 레슬링 선수 스자키 유이(22)가 일본선수단 공동 기수로 나섰다. 조수영 기자

    한국경제 | 2021.07.23 21:53 | 조수영

  • thumbnail
    [올림픽] '통가 근육맨' 이번에도 개회식 기수로…한국은 김연경·황선우

    ... 기준에 따라 각국이 뒤를 잇는다. 대한민국은 이미 알려진 대로 '배구 여제' 김연경과 박태환 이후 처음으로 수영 메달에 도전하는 황선우로, 103번째로 입장한다. 개최국인 일본은 하치무라 루이(농구)와 스자키 유이(레슬링)가 선정됐다. 스자키는 2017년과 2018년 세계레슬링선수권 여자 자유형 50㎏ 우승자로, 이번 올림픽에서도 메달 획득 가능성이 큰 선수로 주목받고 있다. 직전 2016 리우올림픽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출전하게 된 난민팀 ...

    한국경제 | 2021.07.23 16:54 | YONHAP

  • thumbnail
    유이 '8kg 요요라는데...어디가?', 구릿빛 피부로 넘치는 건강美 발산 [화보]

    배우 유이의 시크하고 분위기 넘치는 여름 화보가 공개됐다. 유이는 한 패션 매거진과 함께한 화보를 통해 여름 시즌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내추럴한 분위기의 감성 넘치는 스타일링을 보여줬다. 공개된 화보 속 유이는 구릿빛 피부와 어울리는 수영복부터 편안한 분위기의 서머룩에 가방을 착용해 자기만의 스타일로 완벽하게 연출했다. 또한 시크한 표정과 내추럴한 포즈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유이는 IHQ 새 예능 프로그램 '스파이시 ...

    텐아시아 | 2021.07.22 13:43 | 이준현

  • thumbnail
    `8kg 요요` 유이, 꿀벅지 소환…되찾은 건강미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이가 매력 넘치는 일상을 공개했다. 유이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보 스케줄 중에 한 컷. 오늘 아님 주의"라며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유의는 바닷가를 배경으로 포즈를 취했다. 하의실종 패션으로 드러낸 탄탄한 몸매가 눈길을 끈다. 앞서 보디프로필을 위해 다이어트에 도전했던 유이는 부작용으로 8㎏ 요요가 왔다고 밝혔다. 체중이 불었지만 오히려 건강미를 더한 아름다움에 팬들의 칭찬이 잇따랐다. 유이는 IHQ 새 ...

    한국경제TV | 2021.07.22 12:49

  • thumbnail
    유이, 살짝 드러난 꿀벅지…8kg 쪘다면서요? [TEN★]

    배우 유이가 건강미 넘치는 매력으로 바캉스 패션을 완성했다. 유이는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보 스케줄 중에 한 컷. 오늘 아님 주의"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이는 보기만 해도 시원한 바다를 배경으로 화보 촬영 중이다. 유이는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꿀벅지를 드러내 매력을 배가 시켰다. 앞서 유이는 다이어트 후 8kg이 증가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여전히 군살 없이 날씬한 몸매가 눈길을 ...

    텐아시아 | 2021.07.22 10:20 | 노규민

  • thumbnail
    [올림픽] 개최국 일본, 여자 선수 역대 최다 277명…남녀 공동선서

    ... 규정을 도입하고, 남녀 선수가 개회식 공동 기수를 맡을 수 있도록 승인한 바 있다. 이번 대회가 첫 적용 대상이다. 23일 오후 8시 일본 도쿄 신주쿠의 국립경기장에서 열리는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선 미국프로농구(NBA) 선수 하치무라 루이(23)와 레슬링 선수 스자키 유이(22)가 일본 선수단의 기수로 나선다. 개회식에서 선전을 다짐하며 개최국의 선수와 심판, 지도자가 함께 나서서 하는 선서 때도 남녀 1명씩 참여해 총 6명이 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2 09:56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여자축구 최강' 미국 '천적' 스웨덴에 0-3 충격패(종합)

    ... 오른 최강팀이다. 이전까지 미국이 올림픽 첫판에서 진 것은 2008년 베이징 대회 노르웨이(0-2 패)전, 딱 한 번뿐이었다. 또 미국이 올림픽에서 연장전 없이 90분 경기에서 진 것 또한 노르웨이전과 이번 스웨덴전이 '유이'하다. 미국은 또 이날 패배로 2019년부터 이어온 44경기 무패 기록이 깨졌다. 스웨덴은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낸 적은 없지만 리우 대회에서 은메달을 한 차례 거머쥔 바 있다. 당시 스웨덴은 16강에서 미국(1-1·승부차기 ...

    한국경제 | 2021.07.21 22: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