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041-5050 / 5,0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토] "'강철중'으로 돌아온 설경구입니다!"

    2일 서울 종로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 <공공의적 1-1, 강철중>(감독 강우석, KnJ엔터테인먼트) 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서 주인공 '강철중' 역의 설경구가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부터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02 00:00 | sin

  • thumbnail
    설경구 “'공공1' 강철중 역, 부담커 촬영 미뤄 달라 요구”

    ... 이성재는 정신병자 같고, 2편의 정준호는 있을 수 있는 인물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3번째 정재영의 '이원술'은 가장 이중적이고 악질인 것 같다. 정재영이 제일 나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에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02 00:00 | sin

  • thumbnail
    [포토] 정재영, 악역인데 '동치성'의 느낌이?

    2일 서울 종로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 <공공의적 1-1, 강철중>(감독 강우석, KnJ엔터테인먼트) 기자간담회에서 정재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부터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02 00:00 | sin

  • thumbnail
    [포토] 이한, 본명 김남길로 연기활동 재개 "본연의 모습 보여드릴 터"

    ...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김남길은 "그동안 예명으로 활동했는데, 나 자신의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 새롭게 시작한다는 의미에서 본명으로 활동하기로 했다"면서 "앞으로의 활동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소감을 전했다.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부터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02 00:00 | sin

  • thumbnail
    강신일 "출연 고사할 뻔 했는데 기다려준 강감독님께 감사해"

    ... "그러나 촬영분을 미루면서까지 믿고 기다려준 강우석 감독님께 정말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고 각별한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강신일은 지난해 간암 초기 진단을 받고 수술을 받은 바 있다. 한편,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부터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02 00:00 | sin

  • thumbnail
    강동원, '타짜' 최동훈의 차기작 '전우치'로 컴백!

    ... 도사 전우치 역을 맡았다. 강동원이 맡은 전우치는 봉인에서 풀려나는 조건으로 마지못해 요괴를 잡는 임무를 맡지만 타고난 장난기와 승부욕, 500년간의 시차 때문에 늘 소동을 몰고 다니는 천방지축 악동. 특히 임수정, 김윤석, 유해진 등의 개성파 배우들과의 호흡으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는 것. 영화 '전우치'는 고전 영웅소설로 꼽히는 '전우치전'에서 캐릭터 모티프를 따왔으며 현대를 배경으로 재창조한 판타지 액션물. 임수정은 조선시대에 전우치가 사모했던 여인을 닮은 ...

    한국경제 | 2008.05.02 00:00 | sin

  • thumbnail
    강우석 감독 "눈먼 투기자금이 영화판 흐려놨죠"

    ... 캐릭터를 다시 살려보겠다는 생각은 벌써부터 했었다. "1편보다 더 나은 작품이 나와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촬영 도중 몇 번이나 때려치우려고 한 적도 있습니다. 그 때마다 설경구씨(강철중 역)가 꼭 해내야 한다고 저를 설득했죠.유해진 이문식 등 다른 배우들도 한층 원숙해진 연기를 보여줬습니다." 그는 영화를 흥행시켜 시네마서비스를 꼭 살리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만약 흥행에 실패하면 시네마서비스를 KnJ엔터테인먼트와 합병시키더라도 끝까지 끌고가겠다는 것.KnJ는 ...

    한국경제 | 2008.04.30 00:00 | 서욱진

  • thumbnail
    [광고이야기] 영화는 조연, 광고는 주연

    ... 고민을 털어놓는다. 노주현이 "어리다고 함부로 대하지 말고 항상 이해하고 존중하라"고 조언하던 순간,실수로 앞차를 들이받고 만다. '태왕사신기'에 출연해 대중에게 각인된 오광록도 대표적인 '명품 조연'.최근 그는 주연급 조연배우 유해진,오달수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조연 3인'으로 주연테크 컴퓨터 광고에 출연했다. "주연을 살려야 조연이죠"(유해진),"이래 봬도 멀티플레이어"(오광록),"얼굴은 주연급 아닙니까"(오달수) 등의 너스레를 떨며 "우리는 조연,고객은 주연"이라고 ...

    한국경제 | 2008.04.14 00:00 | 김진수

  • thumbnail
    [설연휴 TV] (5일ㆍ화) 설특선영화 ‥ '캐리비언의 해적2' '이장과 군수'

    ... 바다를 지배할 수 있다는 망자의 함을 손에 넣기 위해 혈안이 되어 있다. 베켓은 함의 힘을 빌려 최후의 한명까지 해적들을 소탕하려 한다. ◆ '이장과군수' SBS 오후 11시 15분 ( 감독 : 장규성 / 주연 : 차승원, 유해진 ) 평화롭고 한적한 충청도 산골마을 강덕군 산촌 2리. 대표 노총각 조춘삼(차승원 분)은 얼떨결에 초고속, 최연소 이장으로 전격 선출된다. 춘삼은 어린 시절 반장을 도맡아 하던 자신 밑에서 꼬봉 노릇이나 하던 노대규(유해진 분)가 ...

    한국경제 | 2008.02.05 00:00 | leesm

  • thumbnail
    설경구 "부부싸움? '동물의 왕국'같죠"

    ... 친구더라구요." 낯선 스타일의 옷을 입었던 그는 벌써 차기작 두 편을 예약해놓고 있다. 한 편은 강우석 감독이 초심으로 돌아가 찍겠다는 '공공의 적 1-1'과 '가족의 탄생' 김태용 감독의 멜로 영화. "얼마전 강 감독님과 유해진 씨, 이렇게 술을 마셨는데 그 때 감독님이 '선수가 아닌 어리바리했던 그 때로 돌아가자'고 말씀하시더군요. 저도 그런 마음으로 7년 만에 강철중이 되려고 합니다. 지금은 현장에 가면 다 보여요. 그 때는 참 긴장했었는데. 그리고 ...

    연합뉴스 | 2007.1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