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1,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북경협 리스크, 기업 부담 원칙… 정부지원 제한해야"

    ... 추구하면서도 정치적 위협을 경계해 비정상적 규제를 가했다는 것이다. 그는 협정에는 남북교역 무관세(일부 예외 가능), 육로를 포함한 운송·통행 안전과 편의 보장, 기업인 북한 상주·방북 및 경협 관련 통신 자유화, ... 말했다. 김 위원은 개성공단 국제화는 북한을 국제경제로 진입시키는 중요한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금강산 관광은 시설 보수와 협력업체 모집 등에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고 관광객 신변 안전을 위한 제도적 장치 보완이 중요한 ...

    한국경제 | 2018.05.09 14:47 | YONHAP

  • thumbnail
    울릉도 여행, 비행기로 더 빠르고 편하게 간다

    ... 비행기로 이동한 후 포항여객선터미널로 가서 배를 타고 울릉도에 입도하도록 구성했다. 총 이동 시간은 약 5시간 반 정도다. 김포에서 육로로 이동해 배를 타는 것에 비해 소요시간이 절반 정도로 줄어들고 더 편안한 것이 특징이다. 2박 3일로 구성된 울릉도 상품은 도동~사동~통구미~현포~천부~나리분지까지 다녀오는 육로관광 A코스와 봉래폭포~저동 촛대바위~내수전 전망대를 둘러보는 육로관광 B코스가 포함된다. 사전 예약을 하면 독도 여행도 가능하다. 왕복 ...

    한국경제 | 2018.05.03 14:06

  • thumbnail
    '미세먼지도 못 막은 설레는 봄날'… 봄기운 찾아 나들이 행렬

    남북정상회담 여파로 안보관광지 북적…봄맞이 축제도 풍성 전국이 꽃 세상…일부 행락객 마스크 쓰고 나들이 봄 정취가 완연한 28일 전국의 축제장과 관광지는 4월 마지막 주말을 즐기려는 행락객으로 붐볐다. ... 명이 찾은 것에 비해 눈에 띄게 늘었다. 다소 한산한 모습을 보였던 동해안 최북단 통일전망대도 오후 들어 점차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통일전망대에 오른 관광객들은 판문점 선언으로 추진될 동해선 육로와 철도 현장을 바라보며 통일을 ...

    한국경제 | 2018.04.28 14:40 | YONHAP

  • thumbnail
    "정상회담 보고 통일도 금방 될 것 같은 느낌이…"

    동해안 최북단 통일전망대 관광객들 기대감 드러내 "남북정상회담을 보고 통일도 금방 될 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28일 강원 고성군 통일전망대를 찾은 관광객들은 전날 있었던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모두가 하나같이 ... 분위기는 조용했다. 관광객들은 손에 잡힐 듯 눈 앞에 펼쳐진 구선봉과 해금강 등 북한땅을 망원경으로 살펴보고 금강산관광 중단으로 적막감이 감도는 동해선 육로와 단 한 번 시험운행 이후 더 이상의 열차운행이 이뤄지지 못한 동해선 철도를 ...

    한국경제 | 2018.04.28 13:13 | YONHAP

  • thumbnail
    [판문점 선언] 강원 접경지 침체 벗고 마침내 '기지개'

    ... 비무장지대(DMZ) 주변 삭막했던 접경지역에 다가온 변화 기대감이 어느 때보다 크기 때문이다. 특히 DMZ 안보관광지에 의지한 최전방 접경지역은 이번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희망의 기운으로 넘치고 있다. 반세기 넘게 멍에처럼 짊어진 ... 어느 때보다 많은 관광객 발길이 이어져 '새 시대'를 예고했다. 대표적으로 꼽히는 곳이 금강산 관광 재개를 손꼽아 기다린 고성지역이다. 금강산 관광의 연결 통로인 동해선 육로와 철도를 연결하고 활용한다는 판문점 ...

    한국경제 | 2018.04.28 10:33 | YONHAP

  • thumbnail
    [남북정상회담] 고사리손·비전향 장기수·실향민·외국인도 '평화 기대'

    ... 집에서 "역사적 현장 보자"…마음 설렌 국민 27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관광지에는 역사적인 현장을 목격하려는 수십 명의 관광객이 몰렸다. 이른 아침부터 이곳을 찾은 시민과 환송객들은 문재인 ... 판문점으로 향하는 대통령의 차량 행렬을 지켜봤다. 파주시 금촌동에 거주하는 김동호(56)씨는 "대통령이 육로를 이용해 판문점으로 향하는 역사적인 모습을 지켜보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임진각에 나왔다"면서 "이번 ...

    한국경제 | 2018.04.27 15:56 | YONHAP

  • thumbnail
    [남북정상회담] 접경지역 주민들 한반도 평화 진전 기대

    ...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2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관광지 인근 자유로를 지나 통일대교를 향하자 관광지에 나와 있던 수십 명의 관광객들은 '와'하는 함성을 ... 통과해 판문점으로 향하는 대통령의 챠량 행렬을 지켜봤다. 금촌동에 거주하는 김동호(56)씨는 "대통령이 육로를 이용해 판문점으로 향하는 역사적인 모습을 지켜보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임진각에 나왔다"면서 "이번 ...

    한국경제 | 2018.04.27 09:45 | YONHAP

  • thumbnail
    동해안 최북단 '금강산 전망대' 28일부터 16일간 개방

    ...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에 외국인을 대상으로 717OP를 개방해 1천300여명의 외신기자와 올림픽 관계자 등이 다녀간 바 있다. 717OP는 현재 관광객들이 갈 수 있는 통일전망대보다 더 북쪽에 있어 나무꾼과 선녀의 전설을 지닌 비무장지대 호수인 감호를 비롯해 동해선 육로와 철도 등 북한지역을 자세히 볼 수 있다. 1992년에 지어진 717OP는 한때 일반인 출입이 허용되기도 했으나, 1994년 이후부터는 출입 금지되고 군사시설로만 ...

    한국경제 | 2018.04.21 14:14 | YONHAP

  • thumbnail
    [남북정상회담 D-10] 1·2차 정상회담과 다른 특징은

    ... 2000년과 2007년 정상회담은 평양에서 열렸고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이 각각 서해 직항로와 경의선 육로로 방북했다. 이번에는 '냉전과 분단의 상징' 판문점이 회담 장소다. 그것도 남측 평화의집이 회담장이라 ... 틀에서 다뤘고 2007년의 10·4선언은 서해평화협력특별지대 설치와 개성공단 2단계 개발 착수, 백두산관광 실시 등 구체적 협력방안을 여럿 담았다. 10·4선언에도 정전체제 종식과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

    한국경제 | 2018.04.16 11:05 | YONHAP

  • thumbnail
    [여행의 향기] 카리브해의 쪽빛 파도 타고 콜럼버스가 첫발 내디뎠던 그곳

    ... 가는 길은 세 가지가 있다. 콜럼버스가 처음 왔던 바닷길, 아바나나 산티아고 데 쿠바에서 날아가는 하늘길 그리고 육로이다. 산티아고 데 쿠바에서 관타나모를 경유해 카리브해의 푸르른 열두 색깔 바다 물빛을 감상하며 해변을 따라가는 길이 ... 카카오가 있다. 또 쿠바의 주요 초콜릿 생산 지역이기도 하다. 쿠바섬 동쪽 끝에 있는 격오지이기 때문에 수많은 관광객이 쉽게 다녀가기는 어렵다. 산티아고 데 쿠바에서 버스로 4시간30분, 아바나에서 비행기로 2시간 걸린다. 바라코아는 ...

    한국경제 | 2018.04.08 16: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