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평양 와서 긴장이 풀렸어요"… 예술단 186명 북측 환대에 미소

    ... 이선희는 2003년 류경정주영체육관 개관 기념 통일음악회에 참여하면서 처음 평양을 방문했었다. 그는 당시 평양을 육로로 왔는데, 이번에 비행기를 타고 방문했다고 했다. "두 가지를 다 했네요.더 많은 교류가 육로를 통해 ... 열띤 취재 경쟁을 벌였다. 예술단과 태권도시범단은 이에 호응해 단체사진 촬영에 흔쾌히 응했다.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이끄는 186명의 방북단은 단독, 남북합동 두 차례 공연과 태권도시범을 한 뒤 4월 3일 밤늦게 인천공항으로 ...

    한국경제 | 2018.03.31 18:43 | YONHAP

  • thumbnail
    16년 만에 평양 가는 한국 태권도…4월 1∼2일 두 차례 공연

    ... 평양대극장서 남북 합동시범 16년 만에 이뤄지는 한국 태권도시범단의 평양 방문 공연 일정이 확정됐다. 27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우리 태권도시범단은 예술단과 함께 평양 방문길에 올라 4월 1일 태권도전당에서 단독 공연을 한 뒤 이튿날인 ... 다시 한 무대에 오른다. 남북한 당국의 합의로 지난 2월 평창올림픽 기간 ITF 소속의 북한 시범단이 경의선 육로로 내려와 대회 개회식과 속초, 서울 등에서 총 4차례 공연을 하고 돌아갔다. 남북 태권도는 2014년 8월 조정원 ...

    한국경제 | 2018.03.27 17:47 | YONHAP

  • 北응원단, 방남 이후 첫 나들이…강릉 경포대·오죽헌 등 관광

    ... 첫 나들이를 한다. 북한 응원단은 이날 오전 숙소인 인제 스피디움을 나서 강릉의 명승지 경포대와 오죽헌 등을 관광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관동팔경'으로 꼽히는 경포대는 경포호에 지어진 누각으로 동해가 한눈에 들어와 ... 오죽헌은 조선 시대 최고의 여류 화가 신사임당이 대학자 율곡 이이를 낳은 유서 깊은 곳이다. 지난 7일 경의선 육로로 내려온 북한 응원단은 8일 북한 선수단 입촌식 때 취주악단 공연을 시작으로 평창올림픽 개회식 참석, 남자 쇼트트랙 ...

    한국경제 | 2018.02.13 07:00

  • thumbnail
    북한 응원단, 오늘 첫 나들이… 경포대·오죽헌 관광

    ... 첫 나들이를 한다. 북한 응원단은 이날 오전 숙소인 인제 스피디움을 나서 강릉의 명승지 경포대와 오죽헌 등을 관광할 것으로 알려졌다. 평창올림픽 경기 응원을 잠시 쉬고 남쪽의 자연과 문화를 접하는 시간을 갖는 셈이다. &... 오죽헌은 조선 시대 최고의 여류 화가 신사임당이 대학자 율곡 이이를 낳은 유서 깊은 곳이다. 지난 7일 경의선 육로로 내려온 북한 응원단은 8일 북한 선수단 입촌식 때 취주악단 공연을 시작으로 평창올림픽 개회식 참석, 남자 쇼트트랙 ...

    한국경제 | 2018.02.13 05:4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북한 예술단, 공연 앞두고 강릉아트센터 첫 점검

    ... 예술단원들은 오후 5시께 동해 묵호항에 정박한 뒤 하선하지 않고 배에서 하룻밤을 묵고서, 이날 오전 8시30분께 5대의 관광버스에 나눠 타고 강릉으로 이동했다. 예술단원들은 온종일 강릉아트센터에 머물면서 8일 있을 공연 준비에 매진할 것으로 ... 리허설을 할 기회가 하루밖에 없기 때문이다. 강릉아트센터 사임당홀 무대에는 삼지연관현악단 본대보다 하루 앞서 경의선 육로를 통해 남쪽으로 내려온 선발대 23명이 미리 세팅해 둔 무대 설비와 장비가 갖춰진 것으로 전해졌다. 삼지연관현악단은 ...

    한국경제 | 2018.02.07 09:39 | YONHAP

  • thumbnail
    북한 예술단, 남쪽 땅에 첫발…공연 준비 위해 강릉아트센터로

    ... 예술단원들은 오후 5시께 동해 묵호항에 정박한 뒤 하선하지 않고 배에서 하룻밤을 묵고서, 이날 오전 8시30분께 5대의 관광버스에 나눠 타고 강릉으로 이동했다. 예술단원들은 하루 종일 강릉아트센터에 머물면서 8일 있을 공연 준비에 매진할 ... 휴식을 취한 것 아니냐는 관측을 낳았다. 강릉아트센터 사임당홀 무대에는 삼지연관현악단 본대보다 하루 앞서 경의선 육로를 통해 남쪽으로 내려온 선발대 23명이 미리 세팅해 둔 무대 설비와 장비가 갖춰진 것으로 전해졌다. 선발대는 5일 ...

    한국경제 | 2018.02.07 09:03 | YONHAP

  • thumbnail
    일시적이긴 하지만… 남북 육해공 이동 경로 모두 열려

    ... 이날 오후 5시께 묵호항에 정박했다. 앞서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예술단 공연을 위한 사전점검단 파견으로 경의선 육로가 2년여만인 지난달 21일 다시 열렸다. 경의선 육로가 다시 열린 것은 2016년 2월 개성공단 폐쇄 이후 처음이다. ...C) 관계자와 응원단, 태권도시범단, 기자단 등 280명의 방남 루트로도 이용될 예정이다. 2008년 금강산 관광 중단 이후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나 열리던 동해선 육로도 이용됐다. 지난달 23일 금강산 합동문화행사와 마식령스키장에서의 ...

    한국경제 | 2018.02.06 17:55 | YONHAP

  • thumbnail
    북한 평창 예술단, 만경봉호로 방남… 대북제재 무력화 노리나

    ... 92호를 숙식장소로도 이용할 예정이다. 북한은 예술단의 방남 경로와 관련해 지난달 실무접촉 때 판문점을 통한 육로 이동을 제의했다. 그러다 경의선 육로로 변경한 뒤 이번엔 동해상을 통해 배를 타고 오겠다고 또다시 바꿨다. 정부는 ... 명으로 구성된 북한 예술단은 오는 8일 강릉아트센터, 11일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각각 공연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북한 예술단의 서울공연 티켓 당첨자를 당초 500명에서 1000명으로 늘린다고 밝혔다. 문체부 관계자는 “서울 ...

    한국경제 | 2018.02.05 19:08 | 이미아

  • thumbnail
    평창올림픽 계기로 남북 육해공 이동경로 모두 열릴듯

    ... 같은 해 12월 1일 포스코 전용부두인 포항항에 입항해 유연탄을 하역했다.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지난달 남북 간 육로와 항로가 다시 열린 데 이어 북한 예술단 본진이 배를 통해 방남해 해로까지 열릴 경우 남북 육해공 이동 경로가 일시적이나마 ... 것은 2016년 2월 개성공단 폐쇄 이후 처음이다. 북한 응원단과 태권도시범단, 기자단 등도 오는 7일 경의선 육로를 통해 건너올 예정이다. 경의선 육로에 이어 2008년 금강산 관광 중단 이후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나 열리던 ...

    한국경제 | 2018.02.05 17:42 | YONHAP

  • thumbnail
    남북 하늘길도 열려… 우리 국적기 동해 직항로 첫 비행

    ... 마식령스키장 스키 공동훈련 참가자들을 태운 우리 전세기가 31일 양양국제공항을 떠나 북한 갈마비행장에 도착하면서 남북 간 육로에 이어 하늘길도 2년 3개월 만에 다시 열렸다. 통일부에 따르면 우리측 스키선수와 지원인력 45명을 태운 아시아나항공 ... 했다. 군용 비행장이었던 갈마비행장에 우리 국적기가 착륙한 것도 처음이다. 북한은 금강산과 명사십리 등 동해안 관광지역을 묶어 원산갈마관광지구로 개발하면서 갈마비행장을 정비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때문인지 남북 간 협의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18.01.31 15: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