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4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저물어가는 '엔진의 시대'…LG화학·삼성SDI는 달아오른다

    ... 업체다. 가격경쟁력을 앞세우던 CATL은 최근 수년간 매출의 6%를 연구개발에 투자하며 기술 격차 줄이기에 나섰다. 최근 BMW가 CATL 배터리를 채택하는 성과로 이어졌다. BYD는 도요타와 합작 연구개발 법인을 설립하며 한국 기업 견제에 나섰다. 한국도 협력으로 방향을 잡았다.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이 지난 5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이어 6월 구광모 LG그룹 회장을 만난 것이 이를 상징한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3 17:03 | 고윤상

  • thumbnail
    하동군 "신호등 없앴더니 도심 가치·주민 삶의 질 높아져"

    ... 혼잡했다. 그러나 회전교차로 통행방법 표시, 교통안전시설 추가 설치, 조경수식재 등으로 점차 익숙해지면서 상대를 배려하는 선진교통 문화가 형성되고, 경관 개선으로 도심 가치와 주민 삶의 가치가 높아진 것으로 하동군은 판단한다. 윤상기 하동군수는 "신호등 없는 교통체계 구축을 통해 하동군은 교통 선진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며 "향후 통합적인 도시발전 관점의 교통환경 개선을 통한 도시경쟁력 향상으로 알프스하동 100년 경제 창출의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7.03 16:12 | YONHAP

  • 금주(6월26일~7월2일)의 신설법인 706개

    ... 초연로 6 103동 304호 (초읍동,포레나부산초읍아파트) ▷이수(진현철·10·부동산 매매 및 임대업)부산광역시 금정구 금강로335번길 90 105동 402호 (장전동,금정힐스테이트) ▷이즈원종합건설(유윤상·50·부동산 시행업)부산광역시 동래구 중앙대로1473번길 14-12 1819호 (온천동,협성스카이라인80) ▷일오삼케이엔에프(김명준·5·프랜차이즈 컨설팅업)부산광역시 강서구 ...

    한국경제 | 2020.07.03 14:10 | 민경진

  • thumbnail
    SK바이오팜 상한가…아직 2100만주 매수 대기

    ... 시판약물인 수노시와 엑스코프리가 향후 매출을 견인할 전망이다. 다만 주가 상승이 계속될수록 고평가 논란도 커질 전망이다. 이날 SK바이오팜 시가총액은 9조9458억원까지 늘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26위다. 3일에도 상한가를 기록하면 시총은 13조원에 달하게 된다. 증권사들이 평가한 SK바이오팜의 기업가치는 최소 5조원에서 최대 9조원 사이다. 이미 증권사들이 제시한 목표주가(10만~11만원)도 넘겼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7:43 | 고윤상

  • thumbnail
    삼바·셀트리온·SK바이오팜…미래를 먹고 자라는 '드림株' 떴다

    ... 가능해지면 한국은 신약 개발, 바이오시밀러, CMO를 모두 갖춘 바이오 강국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주가를 밀어올리고 있다는 게 증권업계의 분석이다. 한국 바이오 업체들이 글로벌 제약사의 시총을 잠식하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정성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알파운용센터장은 “한국의 바이오시밀러, CMO 기업들이 글로벌 주류 제약사의 시총을 빨아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고재연/고윤상/전범진 기자 y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7:34 | 고재연/고윤상/전범진

  • thumbnail
    "요즘만 같아라"…CJ제일제당, 52주 신고가

    ... 37만원에서 45만원으로, 하이투자증권은 37만원에서 40만원으로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주가는 올랐지만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은 여전하다는 평가도 나왔다. CJ제일제당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9배로, 코로나19 이전 12~13배보다 낮은 상황이다. 증권사들도 “밸류에이션이 역사적 하단에 있어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리포트마다 빼놓지 않고 있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7:13 | 고윤상

  • 하반기엔 해외 매출 '쑥'…CJ제일제당 신고가

    ... 하나금융투자는 37만원에서 45만원으로, 하이투자증권은 37만원에서 40만원으로 목표주가를 상향조정했다. 주가는 올랐지만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은 여전하다는 평가도 나왔다. CJ제일제당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9배로 코로나19 이전 12~13배보다 낮은 상황이다. 증권사들도 "밸류에이션이 역사적 하단에 위치해 매력적이다"는 평가를 리포트마다 빼놓지 않고 있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6:02 | 고윤상

  • thumbnail
    SK바이오팜 첫날 상한가…2100만주의 '꿈'이 줄을 섰다

    ... 기록하면 시총은 13조원에 달하게 된다. 증권사들이 평가한 SK바이오팜의 기업가치는 최소 5조원에서 최대 9조원 사이다. 주가 상승세가 계속되면 기업가치와 시총간 괴리가 커지며 주가 조정에 대한 불안도 커질 수 있다. 이미 증권사들이 제시한 목표주가(10만~11만원)을 넘겼다. 사실상 이익을 내기 시작하는 4~5년뒤의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을 너무 빨리 끌어오고 있다는 게 증권업계의 지적이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5:37 | 고윤상

  • thumbnail
    SK바이오팜 유통주식이 391만주라고요?…오해와 진실

    ...공모가의 두 배로 시초가 형성 뒤 상한가) 기대가 컸다. 하지만 매도 물량이 쏟아지면 장이 열린 뒤 주가가 요동칠 가능성이 크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시초가가 공모가 대비 두 배로 시작하면 외국인들은 적극적으로 차익 실현에 나설 것”이라며 “변동성이 커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상장 당일 신규 진입하는 투자자들은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1 17:22 | 고윤상

  • 해외주식, KB증권에 물어봐~ 투자의견·목표가 알려준다

    ... 제한적이었다. KB증권은 고객들의 이런 필요를 충족하기 위해 미국 스티펠파이낸셜과 리서치 부문 협약을 맺었다. 스티펠파이낸셜은 자산관리(WM), 기업투자금융(CIB), 주식 리서치 등 다양한 분야에서 미국 내 상위권에 올라 있는 종합금융그룹이다. KB증권은 우선 아마존·구글·마이크로소프트·페이스북 등 4개 미국 정보기술(IT) 대형주에 대한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내놨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1 17:14 | 고윤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