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721-47730 / 51,3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70회 생일 맞은 이회창 前 총재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가 2일 만 70세 생일을 맞았다. 16대 대선 패배 및 정계 은퇴 후 세 번째 생일을 맞은 이 전 총재는 이날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김기춘 권철현 김정훈 이혜훈 의원 등 지난 대선 때 측근으로 활동했던 한나라당 의원들과 오찬을 함께했다.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는 난을 보내 이 전 총재의 생일을 축하했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6.02 00:00 | 양준영

  • 국회정상화 첫날 의원들 골프회동

    ... "당초 어제 임시국회를 개회하고 오늘은 대표연설을 하는 날이어서 부담없이 날을 잡은 것"이라며 "국회 일정도 오전에 모두 끝낸 만큼 문제될 것이 없지 않느냐"고 말했다. 그는 "함께 골프를 친 분들은 조그만 사업을 하는 선배들과 은퇴한 분들"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6월 임시국회가 상임위 정수조정문제로 여야간 논란을 벌인 끝에 어렵게 정상화된 첫날부터 의원들이 평일에 골프를 치러 간 것은 모양새가 좋지 않다는 지적이 국회 안팎에서 나오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이회창씨, 만 70세 생일 맞아

    이회창(李會昌) 전 한나라당 총재가 2일로 만 70세 생일을 맞았다. 16대 대선 패배 및 정계은퇴 후 3번째 생일을 맞이한 이 전 총재의 심정은 그 어느 때보다도 회한(悔恨)이 짙게 배어있지 않겠느냐는 게 주변의 관측이다. 지난 2002년 대선 때 이 전 총재를 그토록 괴롭혔고 선거결과에도 영향을 미쳤을법한 `병풍(兵風.이 전 총재 아들의 병역비리의혹)', 기양건설 비자금 수수설, 20만달러 수수설 등 3대 사건이 대법원 판결로 모두 근거가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마라도나, 17일 친선경기에 선수로 출전

    아르헨티나의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45)가 오는 17일 크로아티아에서 열리는 친선경기에 출전해 그라운드를 누빈다. AP통신은 2일(이하 한국시간) "지난 1997년 은퇴한 마라도나가 1998프랑스월드컵 득점왕 다보르 수케르를 비롯 즈보니미르 보반(이상 크로아티아) 등 이미 현역을 떠난 국제적인 축구 스타들과 함께 크로아티아의 노비비노돌스키에서 벌어지는 고아원 성금마련을 위한 친선경기에 출전한다"고 현지언론을 인용, 보도했다. 마라도나는 "다시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프로농구 전자랜드, 험프리스 감독 선임

    ... 2005-2006시즌 팀을 이끌 신임 감독으로 제이 험프리스 원주 TG삼보 외국인 코치를 임명했다고 2일 발표했다. 전자랜드에 따르면 험프리스는 계약기간 2년에 연봉 17만달러를 받는 조건으로 지휘봉을 잡게된다. 험프리스는 미국프로농구 피닉스, 밀워키, 유타 등에서 선수생활을 거쳤고 은퇴 후 NBA 드래프트 캠프 코치 등을 거쳐 지난 3년간 TG삼보에서 외국인 코치로 활약해왔다. (서울=연합뉴스) 심재훈기자 president21@yna.co.kr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직장인 10명중 6명 노후준비

    ... 5억-7억원 미만 12.9% 순이었다. 국민연금 및 퇴직연금이 노후대책 수단으로 충분한 지를 묻는 질문에는 `부족하다'는 응답이 63.3%, `상당히 부족하다'는 27.2%로 10명중 9명이 국민연금 및 퇴직연금을 불신했다. 적당한 은퇴연령을 묻는 질문에는 20대가 56.3세, 30대 38.4세, 40대 60.4세, 50대 64.5세로 응답해 나이가 많을수록 희망 은퇴연령이 높았다. 정년퇴직 이후의 진로로는 자영업 등 다른 사업을 하고 싶다는 응답이 37.4%로 ...

    연합뉴스 | 2005.06.01 00:00

  • 김건모 10집, "재즈가락에 솔 버무렸다"

    ... 손가락으로 내 히트곡을 꼽아보니 이럴 때가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다." 영화 속 자막 한줄. 이달 중순 발매될 10집 'Be Like'를 막바지 녹음중인 가수 김건모(37)가 정신을 차린 계기다. 2003년 12월 돌연 '방송 은퇴' 선언을 했던 그는 "그때는 기분이 정말 '다운'이었다. 그냥 방송을 하기 싫었다. 그런데 지금은 모든 게 '업'이다. 기분이 다르다. 잘할 의욕과 자신감이 솟는다"며 웃었다. 일부에선 '9집 때 음반 판매량이 저조하니 다시 방송에 ...

    연합뉴스 | 2005.06.01 00:00

  • 세계골프 '빅3' 18일만에 재격돌

    ... 뮤어필드골프장에서는 자신감을 가질만하다. 한편 이 대회 호스트인 '살아있는 전설' 잭 니클로스(미국)도 지금까지 관례대로 대회 출전자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올들어 마스터스에 이어 PGA 투어 대회 2번째 출장. 사실상 PGA 투어에서는 은퇴한 니클로스는 자신이 설계한 뮤어필드골프장에서 자신이 대회 호스트를 맡아 치르는 메모리얼토너먼트는 가능하면 출전한다는 생각이다. 작년 이 대회에서 니클로스는 64세의 나이로 컷을 통과해 67세 때 정규대회 컷통과의 위업을 세운 샘 ...

    연합뉴스 | 2005.05.31 00:00

  • 스포츠스타들, 장애우 초청 희망마라톤 4일 개최

    ... 마라톤 감독)를 비롯해 현정화 김택수(탁구), 장윤창 이경석 마낙길 김화복(배구), 심권호(레슬링), 여홍철(체조), 양종옥(유도), 전이경(쇼트트랙), 정재은(태권도), 이진택(육상), 김이용 제인모(마라톤), 문경은 정은순(농구) 등 각 종목 현역.은퇴 선수들이 함께 한다. 또 영화배우 정준호, 개그맨 서경석 이봉원 김정식, 가수 정광태 서지오 서문탁 등도 자원봉사자로 참여한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5.05.31 00:00

  • [프로야구소식] 삼성, 2일 김현욱 은퇴

    ○…프로야구 삼성은 오는 2일 롯데와의 홈경기에 앞서 13년간의 화려했던 선수 생활을 마감하는 김현욱에 대한 은퇴식을 거행한다. 삼성은 이날 김현욱에게 대형 사진 액자와 순금 1냥의 행운의 열쇠를 선물하며, 선수 시절의 활약과 인터뷰등을 담은 영상물을 전광판을 통해 상영한다. 1993년 삼성에서 선수 생활을 시작한 김현욱은 1995년 쌍방울로 이적한 뒤 1997년 다승 1위(20승), 방어율 1위(1.88), 승률1위(0.909)등 투수부문 3관왕을 ...

    연합뉴스 | 2005.05.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