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771-47780 / 51,4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경에세이] 또 다른 인생 ‥ 백만기 <변리사>

    ... 싶어하는 것이 인지상정일 것이다. 벤처기업을 일궈 성공한 한 친구는 어려서부터의 꿈이었던 천문기상학자가 되기 위해 시골집에 간이 천문대를 만들어놓고 매일 천문을 살피는 것을 낙으로 삼고 있다. 또 스톡옵션으로 백만장자가 돼 은퇴한 미국 마이크로소프트사의 어떤 직원은 어렸을 때 아버지와 늘 함께 했던 볼링을 잊지 못해 프로볼링협회를 인수하고 볼링계의 '리틀 빌 게이츠'를 꿈꾸고 있다는 보도도 접한 적이 있다. 요즘에는 세상의 집착을 끊고 유유자적한 삶을 ...

    한국경제 | 2005.06.20 00:00 | 최규술

  • "한국 장기투자 문화 발전중..변동성 완화"..외국계

    ... 매도하는 가운데 코스피는 1,000포인트까지 도달했다고 지적했다. 지난해 1.1조원에서 출발했던 주식형 적립식 펀드규모가 작년말 2조원으로,올들어 월 16% 증가율속 5월말까지 4조원을 상회. 패터슨 센터장은 “국민들이 은퇴이후를 대비해야 한다는 심리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하고 “은행예금 하락도 배경으로 작용했다”고 진단했다. 그는 “또한 거래세 인하 추진이나 미국의 401K같은 연금제 도입 예정도 국내투자자들의 증시 복귀를 지지해주는 요인들이 ...

    한국경제 | 2005.06.20 00:00 | parkbw

  • 국내투자자,증시 복귀 긍정적 조짐..CLSA

    ... 매도하는 가운데 코스피는 1,000포인트까지 도달했다고 지적했다. 지난해 1.1조원에서 출발했던 주식형 적립식 펀드규모가 작년말 2조원으로,올들어 월 16% 증가율속 5월말까지 4조원을 상회. 패터슨 센터장은 “국민들이 은퇴이후를 대비해야 한다는 심리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하고 “은행예금 하락도 배경으로 작용했다”고 진단했다. 그는 “또한 거래세 인하 추진이나 미국의 401K같은 연금제 도입 예정도 국내투자자들의 증시 복귀를 지지해주는 요인들이 ...

    한국경제 | 2005.06.19 00:00 | parkbw

  • 나나 무수쿠리, 첫 한국 방문

    세계투어 끝낸 후 음반ㆍ공연 활동 은퇴 계획 그리스 여가수 나나 무수쿠리(71)가 데뷔 46년 만에 처음으로 한국에서 공연을 펼친다. 하지만 아쉽게도 10월에 열릴 이번 공연은 그의 명곡을 직접 들을 수 있는 처음이자 마지막 기회다. 공연기획사인 스토리갤러리 측은 "나나 무수쿠리는 음악 인생을 돌아보는 생애 마지막 공연을 위해 전세계 투어 중이며 아시아투어 일환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것이다"고 밝혔다. 또 "전세계 투어를 끝으로 음반ㆍ공연 등 ...

    연합뉴스 | 2005.06.16 00:00

  • [배구] '임꺽정' 임도헌, 코치로 코트 복귀

    ... 코치가 때리는 공을 리시브하는 훈련을 할 때에는 현역 시절에 버금가는 강타에 선수들이 혀를 내두를 정도였다고. 지난 3월 치러진 프로배구 V-리그 올스타전에서도 전성기 버금가는 파워 스파이크로 훨훨 날기도 했던 임 코치는 조기 은퇴에 아쉬움도 많이 남아 있지만 아쉬운 만큼 후배들에게 더욱 정성을 쏟아붓겠다는 각오로 똘똘 뭉쳐 있다. 우락부락한 외모와는 달리 한없이 자상하고 부드러운 성격으로 "언제나 즐겁게 운동해야 한다"는 지론에 따라 선수들의 자율성을 강조하는 ...

    연합뉴스 | 2005.06.16 00:00

  • 아르헨티나 대법원, `과거사' 사면법 위헌 판결

    ... 것이다. `추악한 전쟁' 관련자 처벌을 주장해온 인권단체들은 이날 일제히 환영 성명을 내며 "인륜에 반하는 범죄를 저지른 자들을 법정에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직 군정 관계자 처벌에 대한 군부내 저항은 관련자 상당수가 은퇴하면서 최근 몇년 간 줄어들었다. 호세 팜푸로 국방장관도 대법원 판결 직전 사법부 결정에 정부는 적극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지난 82년 영국과 벌인 포클랜드전쟁 패배 뒤 취임한 라울 알폰신 정권은 호르헤 비델라, 로베르토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기록의 사나이' 장종훈 등번호 영구결번될 듯

    은퇴를 선언한 `기록의 사나이' 장종훈(37.한화)의 등번호(35번)가 한국 프로야구사의 기념으로 남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화 송규수 단장은 15일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선수 시절 뛰어난 활약과 팀 공헌도, 한국 프로야구에 끼친 기여 등을 감안해 장종훈 선수가 원하는 걸 다 해줄 생각이다. 영구결번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 단장은 이어 "장종훈 선수가 갑작스럽게 은퇴 의사를 밝힌 만큼 시간을 두고 (영구결번을) 검토하겠지만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한국육상 100m 기록은 언제 깨지나

    ... 동아대)가 세운 10초34. 1926년 김장률(양정고보)이 11초8로 공식 측정된 첫 한국기록을 세운 이후 1.46초를 당기는데 반세기가 넘는 시간이 걸렸고 그 이후 26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지만 아직 근접하지 못하고 있다. 올해 초 은퇴해 안양시청 코치로 변신한 강태석이 지난 98년 베트남 호치민오픈에서 10초30에 결승선을 끊어 한국기록보다 앞섰지만 수동식 계측이라는 이유로 공인을 받지 못했다. 대한육상연맹은 2003년부터 100m 기록 경신 프로젝트를 가동해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장종훈, 20년 그라운드 굿바이

    `기록의 사나이' 장종훈(37.한화)이 20년간 정들었던 프로야구 그라운드를 떠난다. 올시즌 부진으로 2군에 머물렀던 장종훈은 최근 김인식 감독과 면담을 가진 뒤 은퇴를 최종 결심했다고 15일 한화 이글스가 공식 발표했다. 장종훈의 은퇴식 및 은퇴경기 일정은 아직 잡히지 않았지만 한화는 지난 20년간의 팀 공헌도와 구단을 대표하는 최고의 프랜차이즈 스타라는 점을 충분히 고려, 최고스타에 걸맞은 예우를 해 줄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장종훈은 올시즌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서울시장 선호후보 1위에 陳정통-오세훈

    ... 54.3%에 달했다. 그러나 자신을 우리당 지지자로 밝힌 응답자들은 김한길 의원(27.3%)을 압도적으로 지지했고, 진 장관(15.9%)은 신기남 의원(16.2%)에도 뒤진 3위에 그쳐 대조를 보였다. 한나라당 후보의 경우 정계를 은퇴한 오세훈 전 의원이 16.9%의 지지율로 1위를 차지했고, 다음은 홍준표(洪準杓. 14.4%) 맹형규(孟亨奎. 10.0%) 원희룡(元喜龍. 7.8%) 박 진(朴振. 6.4%) 의원 등의 순이었다. `모른다'는 응답은 42.2%였다. 오 ...

    연합뉴스 | 2005.06.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