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811-47820 / 48,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국, 새 총리 주룽지 확실 .. 내달 5일 전인대서 확정

    ... 총리의 사임은 임기만료에 따른 것으로 당내 2인자 자리를 계속해서 유지하면서 차오 후임으로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으로 기용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후임 총리에는 리펑이 선택한 주룽지(주용기) 현 부총리가 지명될 예정이다. 이밖에 주 부총리의 승진과 쩌우자화(추가화.71) 부총리의 은퇴, 첸지천 (전기침) 외교부장 겸 부총리의 은퇴가능성으로 인해 3명의 부총리도 이번에 교체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2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8.02.27 00:00

  • 쌍용, 그룹회장 없앤다..김석원 양회/김석준 건설회장 맡아

    ... 그룹회장제 폐지를 공식 선언했다. 대신에 주력기업인 쌍용양회와 쌍용건설의 대표이사 화장으로 김석원 현 고문과 김석준회장을 각각 선출, 대주주의 책임경영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쌍용그룹의 이같은 방침은 최근 정치일선에서 은퇴한 김석원 고문의 본격적인 경영일선 복귀를 뜻하는 것인데다 총수없는 그룹경영의 첫 시도라는 점에서 재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와관련 26일 쌍용그룹은 김석원고문이 오는27일 오전 10시에 열리는 쌍용양회 주총과 이사회에서 ...

    한국경제 | 1998.02.26 00:00

  • 다른그룹 대주주 거취 주목..정주영회장 현대건설 대표 취임

    ... 대표이사 취임 여부를 결정해야 할 입장이다. 현재 대표이사 취임이 예상되는 대주주는 쌍용의 김석원 고문이 유일하다. 김고문은 27일 쌍용양회 주총에서 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LG의 구명예회장과 코오롱의 이명예회장은 이미 경영에서 은퇴했기 때문에 대표이사나 이사를 맡는 것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 한솔은 이고문이 한솔제지의 이사로 등재돼 있는데다 경영에 관여하지 않고 있어서 추가로 대표이사로 등재할 계획은 없다. 이밖에 대림과 대상은 대주주가 경영일선에서 ...

    한국경제 | 1998.02.25 00:00

  • ['골프'란 무엇인가] (23) 스윙은 영원한 미스터리

    ... .베이커 핀치는 드디어 단안을 내렸다. 오는 2천년까지 대회출전을 포기키로 한것. 숱하게 바꿔봤던 교습가들은 물론 본인조차 아직 "스윙이 원인인지 마음이 원인인지"모르는 마당에 더이상 "혹시나"의 미련은 없어야 했다. 이는 은퇴가 결코 아니다. 2년이 걸릴지 3년이 걸릴지 모르지만 모든걸 잊고 "스윙 ABC"를 다시 배우기로 했을 뿐이다. 베이커 핀치 스토리는 골프스윙에 대한 영원한 물음표를 찍게 한다. 메이저우승자가 그럴진데 우리들의 평생고민은 너무도 ...

    한국경제 | 1998.02.24 00:00

  • [Company radar] 은퇴한 라이벌 CEO '제휴'

    "경쟁자에서 협력자로" 80년대 미국 자동차업계를 이끌던 제너럴모터스(GM)의 로버트 슈템펠(64) 전회장과 크라이슬러의 리 아이아코카(73) 전회장. 현역시절 라이벌이었던 두사람이 은퇴후 손을 맞잡았다. 품목은 자동차가 아닌 전기자전거. 제의는 아이아코카가 먼저 했다. 아이아코카는 93년 은퇴후 금융업 등에 손을 대다 지난해 "EV글로벌모터" 라는 전기자전거회사를 설립해 이미 이 분야에 노하우가 있었고 지난 92년 GM을 떠난 슈템펠은 ...

    한국경제 | 1998.02.18 00:00

  • [대기업 구조조정안] '무슨 내용 담고 있나'

    ... 맡을 것으로 전해졌다. 김우중 대우회장도 (주)대우나 대우자동차 등의 대표이사에 취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현 SK회장은 (주)SK와 SK텔레콤 등 5개 주력사의 대표를 맡아 무한 책임을 선언키로 했으며 쌍용은 정계은퇴를 선언한 김석원 고문을 쌍용양회 의 이사로 등재할 계획이다. [[[ 주요그룹 구조조정 계획 ]]] 현대 .주요내용 : 자동차 등 핵심업종 육성 사회이사및 감사제 도입 한계기업 정리 .비서실 혹은 기조실 운영 : 종합기획실 단계적 ...

    한국경제 | 1998.02.16 00:00

  • [Company radar] '최고경영진 교체' 주가 '출렁거림' 심하다

    ... 기업들의 최고경영진에 활발한 자리이동이 이루어지면서 경영진 교체에 따라 주가가 급등락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경영진 교체에 대한 투자자들의 기대감 또는 실망감이 주가변동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 지난 6일 회사공동설립자의 은퇴소식에 주가가 6%나 떨어진 독일의 소프트웨어 업체 SAP의 경우가 좋은 사례다. SAP은 "SAP-R3"라는 소프트웨어로 기업용 소프트웨어인 전사적자원관리 프로그램 시장을 석권하고 있는 회사. 그런데 회사설립 주역중 하나인 ...

    한국경제 | 1998.02.11 00:00

  • [청와대 수석비서진 발표] (프로필) 박지원 <공보>

    ... 제1야당의 대변인을 맡는 동안 순발력이 돋보이는 촌철살인의 논평으로 숱한 일화를 남겼다. 발로 뛰는 특유의 성실성과 정치감각을 바탕으로 김대중 대통령당선자가 항상 곁에서 찾는 1급 정치참모 역할도 하고 있다. 김당선자의 정계은퇴시절 민주당 이기택 대표를 위한 대변인으로 "파견" 됐을 때도 1년내내 하루도 빠짐없이 새벽에 이대표 자택을 찾은 사실은 그의 성실성을 대변해주는 유명한 일화. 김당선자의 의중을 정확하게 읽고 "유권해석"할 수 있는 극소수 측근중의 ...

    한국경제 | 1998.02.10 00:00

  • '대표이사총수' 늘어난다..새정부 출범즈음 잇달아 등재할듯

    ... 대표이사를 맡은 전례가있기 때문에 대표이사 등재는 그리 어렵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은 현재 쌍용양회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김석준 회장을 쌍용정유 등 핵심계열사 대표이사로 추가등재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며 최근 정계은퇴를 선언한 김석원 고문에게도 몇개 계열사의 대표이사를 맡겨 현업복귀에 대비토록 한다는 방침이다. 한화는 8개 계열사 이사로 등재돼 있는 김승연 회장이 한화, 한화종합화학 등 주력 계열사에 대해 책임경영 차원에서 대표이사직을 ...

    한국경제 | 1998.02.10 00:00

  • 실용신안 무심사등록제 도입에 강력 반발...대한변리사회

    ... 있다며 무심사등록제의 즉각 철회를 요구했다. 변리사회는 실용신안 무심사등록제도를 철회하는 대안으로 첨단기술에 한 해 우선심사를 실시, 조기에 권리를 부여하고 특허청에 대한 국고지원을 확대하며 불필요한 특허청의 행정조직을 감축하고 "특허직"신설과 은퇴 이공계교수의 심사전문위원 위촉을 통해 심사의 전문화를 촉진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변리사회는 이같은 내용의 청원서를 최근 국회에 제출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2월 9일자).

    한국경제 | 1998.02.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