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821-47830 / 48,1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계올림픽 3관왕 올라브 코스, 올시즌 마지막으로 은퇴

    릴레함메르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3관왕인 "바이킹특급"요한 올라브 코스(25.노르웨이)가 올시즌을 끝으로 은퇴하고 의사의 길을걷는다. 14일 스웨덴 예테보리에서 끝난 "94세계 남자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에서 악천후속에서도 종합우승,생애 3번째 대회 종합우승 타이틀을 차지한 코스는 경기후 "98년 나가노대회까지는 힘들다"면서 "가을학기부터 대학 으로 돌아가 의학공부를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80년 레이크플레시드올림픽에서 남자 ...

    한국경제 | 1994.03.16 00:00

  • [탁구] 한국화장품, 현정화 '선전'으로 2년만에 정상탈환

    은퇴를 선언한 현정화가 한국화장품을 정상에 복귀시키며 그녀 탁구인생의 마지막 단체전경기를 의미있게 마감했다. 11일 문화체육관에서 벌어진 제9회 탁구최강전 여자단체결승(3전2선승제) 에서 한국화장품은 현정화 육선희의 활약으로 대한항공을 3-0으로 제압,제 7회대회 이래 2년만에 정상을 탈환했다. 4단복식으로 진행된 이날 경기에서 첫번째 단식에 출전한 현정화는 대한 항공의 신은정에 18-21로 첫세트를 내줘 불안한 출발을 보였으나 노련한 ...

    한국경제 | 1994.03.12 00:00

  • 세르게이 부브카, 96년 애틀란타올림픽 출전의사 밝혀

    "조인"세르게이 부브카(30)가 오는 96년애틀랜타올림픽에 도전할 의사를 분명히 했다. 우크라이나의 수도 도네츠크에 머물고 있는 부브카는 최근 "지난 92년 바르셀로나올림픽에서의 참패를 설욕하기 위해 애틀랜타올림픽에 출전 하겠다"며 "96년 올림픽 이후에 은퇴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4.03.12 00:00

  • [이야기골프] 호건의 평면이론..김상진 <전 언론인>

    ... 한발짝도 안 움직이고 그 자리에서 모두 받아 냈다고 한다. 그가 연전연승을 거듭하자 그의 스윙기술에는 특별한 비밀이 감추어져 있을 것이라는 소문이 나돌기 시작했다. 그자신 이런 소문을 애써 부인하지 않고 있다가 그가 은퇴할 무렵 어떤 잡지에 2만달러(1955년 당시)의 보수를 받고 그 비밀을 공개한 일이 있다고 한다. 그러나 뚜껑을 열고 보니 스트롱 그립을 스퀘어 그립으로 고쳤다는등 별로 신기하지도 않은 일들만 적혀 있었다고 한다. 그런 호건도 ...

    한국경제 | 1994.03.11 00:00

  • [TV하이라이트] 시사기획 ; 음악이 있는곳에 ; 남북의 창

    "시사기획" (SBSTV 밤9시50분)=매년 봄철이면 거리로 내몰리는 노인들이 늘어난다. 땀흘린 젊은날의 삶을 보상받지 못한 채 사회로부터는 은퇴자가 되고, 가족들에게는 귀찮은 존재가 되어버린 노인들. 그들의 현실을 취재,사회문제가 되고있는 노인문제를 풀어갈 방법을 모색해 본다. 진행은 유자효 해설위원. "음악이 있는 곳에"(MBCTV 밤10시55분)=한국 서정가요의 대명사 이광조의 스페셜 무대가 마련된다. "연인이여" "사랑을 잃어버린 ...

    한국경제 | 1994.03.10 00:00

  • [탁구] 탁구여왕 현정화 건재, 결승 진출..최강전 여자단식

    ... 제압했다. 1세트에서는 몸이 덜 풀린 박을 21-7로 가볍게 꺾었으나 2,4세트에서 스피 드와 체력을 앞세운 박에게 17-21, 14-21로 내주었다. 그러나 현정화는 빠른 공수전환과 강약조절로 상대의 페이스를 흩뜨리는 전 술을 적절히 구사하고 찬스를 놓치지 않는 민첩성을 발휘, 5세트 중반이후 사기가 떨어진 박해정을 여유있게 따돌리며 경기를 마무리,오는 12일 실업초 년생 김무교(대한항공)와 은퇴를 앞두고 마지막 자존심 대결을 펼치게 됐다.

    한국경제 | 1994.03.10 00:00

  • 북미아이스하키 그레츠키 통산 최다득점 801골 눈앞에

    ... 최다득점기록은 그 어느 신기록보다 각별한 의미를 가진다는 평가. 호우의 기록은 26시즌 1천767경기만에서 세워진 반면 그레츠키는 1천109경기만에 3골차로 다가서 호우의 득점력을 크게 앞서고 있다. 또한 호우의 기록은 자신이 은퇴할 무렵인 52세때 작성된 것인데 반해 그레츠키는 아직도 한참 나이인 33세에 불과,그레츠키가 1천767경기에 출전하면 1천271골을기록한다는 계산이 나와 그의 위대성을 대변해 준다. 그레츠키는 지난 79년 18세의 어린 나이로 ...

    한국경제 | 1994.03.07 00:00

  • [탁구] 김무교, 탁구최강전 여자단식 4강올라..문화체육관

    ... 데뷔무대를 멋있게 장식했다. 그러나 고교 최대 유망주였던 유지혜(제일모직)는 팀 선배 김분식에 2-3 으로 역전패해 탈락했다. 지난대회 우승자인 국가대표 에이스 박해정(제일모직)은 홍차옥(한국 화장품)을 3-0으로 제압,은퇴를 선언한 현정화(한국화장품)와 결승진출을 다투게 됐다. 한편 남자부에서는 국내 최강 유남규(동아증권)와 김택수(대우증권)가 각각 대표팀 후배 이철승(제일합섬)과 박상준(제일합섬)을 물리치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이밖에 추교성(상무)과 ...

    한국경제 | 1994.03.02 00:00

  • [탁구] 상무, 창단후 처음 대우증권 꺾어..최강전 1차대회

    ... 맞아 듀스까지 가는 접전끝에 역전승을거둬 3-1로 승부를 마감했다. 또 제일합섬은 박상준이 국내최강 유남규를 꺾는 예상외의 활약에 힘입어 실업라이벌 동아증권을 3-0으로 쉽게 꺾고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여자부에선 은퇴를 선언한 현정화(25)가 분전한 한 국화장품이 박경애, 신은정이 나선 대한항공을 3-0으로 완파, 상쾌한 출발을 보였다. 제일모직도 국가대표 에이스 김분식, 박해정에 새로 입단한 유지혜가 가세, 김은숙 이정임의 대우증권을 3-0으로 ...

    한국경제 | 1994.02.26 00:00

  • 대형 창작극,봄무대 '활짝'..원로배우 김동원 고별연기 눈길

    ... 60여년 외길 연기인생을 마감하는 원로배우의 고별무대를 비롯,문예상 희곡부문 수상작,유명 방송PD.작가가 만드는 뮤지컬,2인극등이 다양한 취향의 관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이번 봄맞이무대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공연은 연극배우 김동원씨의 은퇴무대이기도 한"이성계의 부동산"(3월3~25, 국립극장소극장). 김동원씨는 1932년 유치진선생이 연출한 유진 오닐작 "고래"로 첫 무대에 선 이래 62년간 300여편의 작품에서 주연을 맡은 한국 연극계의 거목. "햄릿"에서의 ...

    한국경제 | 1994.02.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