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971-47980 / 49,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노인 노린 '투자사기' 극성] 연금 타깃 高利 유혹

    ... "최근 노년층을 대상으로 한 유가증권 사기가 부쩍 증가했다"며 "사설 보험판매원까지 가담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의 주요 언론들도 "사기꾼들의 주타깃은 금융시장 변화를 따라가지 못하는 노인층"이라고 보도했다. 미국은퇴생활자협회(AARP)의 제인 킹 소비자보호 이사는 노인층의 사기 피해액이 수십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사기덫''을 피하는 최선의 방법은 물론 욕심을 버리는 것. 현실성 있는 장단기 투자목표를 설정하거나 아예 재테크를 포기하는 것도 ...

    한국경제 | 2001.04.26 00:00

  • 마이클 조던 "복귀의사 있다"..NBC와 인터뷰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38)이 복귀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혀 미국 프로농구(NBA)판을 다시 달구고 있다. 은퇴 이후 복귀 가능성을 계속 부인했던 조던은 21일(이하 한국시간) 워싱턴에서 가진 NBC와의 인터뷰에서 "복귀를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던의 인터뷰는 22일 시작된 2000∼2001 시즌 플레이오프 첫날 경기 하프타임 동안 NBC를 통해 방영됐다. 현재 워싱턴 위저즈의 공동 구단주인 조던은 "몸무게가 1백9㎏으로 늘었을 때 ...

    한국경제 | 2001.04.23 00:00

  • [시론] 공적연금과 기업연금제도 .. 유창현 <명지대 경제학 교수>

    ... 노후를 위해 축적한 자산도 상당한 규모에 달한다. ''신경제''로 요약되는 90년대 후반기의 미국 주가상승은 이들 베이비붐 세대가 축적한 개인자산이 상당 부분 주식시장에 투입됨으로써 가능했다는 분석이 있다. 이들 베이비붐 세대가 은퇴하기 시작하면 개인자산을 주식시장에서 빼내 안전한 채권시장으로 옮기기 시작할 것이므로 미국 주식시장의 상승여력이 급격히 감소할 것이라는 견해도 있다. 어쨌든 이들은 행복한 편이다. 소위 ''401k플랜''으로 대표되는 기업연금제도를 ...

    한국경제 | 2001.04.18 00:00

  • 상실감 딛고 새 존재의미 찾는 여인..'암리타' 번역

    ... 느끼게 되고 여행을 하며 또 타인들과 만나면서 차츰 정체성을 찾아간다. 때때로 출몰하는 여동생에 관한 기억은 나의 정체성을 찾도록 인도해 주는 길잡이 노릇을 한다. 예쁜 얼굴로 배우가 됐던 여동생은 삶의 무게를 이기지 못해 은퇴를 선언한 후 자살하고 말았다. 그에 대한 추억들이 점차 또렷해지면서 뒤늦은 사랑과 소중한 가족애가 절실해진다. 이 작품에 극적인 요소는 적지만 일상에서 그때그때 나타나는 화자의 미묘한 감정들이 섬세하고 치밀하게 그려져 있다. ...

    한국경제 | 2001.04.17 00:00

  • [이정숙의 'CEO 이미지관리'] (18) 피치 레터와 땡큐 카드를 활용

    [ 피치 레터와 땡큐 카드를 활용하라 ] e메일이 아무리 상용화돼도 우표 붙은 편지를 받는 일은 예나 지금이나 가슴 설레는 일이다. 미국의 한 노부부는 은퇴 후 집에서 별다른 소일거리 없이 지내는 동안 우편함을 누가 먼저 여느냐를 두고 신경전을 벌이다 이혼 말이 오갈 정도로 사이가 벌어졌다는 글을 신문에서 읽은 적이 있다. 평소 그다지 친하게 지내는 편이 아닌 국회의원 한 분이 필자에게 갑자기 전화를 했다. "보내주신 카드 받고 감동했습니다" ...

    한국경제 | 2001.04.17 00:00

  • 인텔 창업자 무어, 32년만에 경영일선서 물러나

    ... 무어(72)가 32년만에 경영일선에서 물러난다. 지난 1968년 로버트 노이스(사망)와 함께 반도체 메이커인 인텔을 설립한 무어는 세계 최초로 마이크로 프로세서를 개발,정보기술혁명을 일으킨 반도체 업계의 대부다. 실리콘밸리닷컴은 그의 은퇴를 두고 한 시대이라고 표현했다. 무어는 오는 5월 정년을 맞아 이사직을 사임하고 자문역을 옮겨갈 예정이다. 그는 무어재단을 운영하며 과학사업부문에서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윤승아 기자 a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우즈 10억弗의 사나이"

    ... 들 것"이라고 말했다. 뉴욕의 광고·홍보대행사인 옵티미디어의 크리스 마젤은 "누구도 광고시장이 부풀려지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 그러나 우즈는 TV시청률에 엄청난 영향력을 행사한다"고 언급했다.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의 은퇴로 ''움직이는 광고판''을 잃어버린 미국 기업들은 이제 ''골프황제'' 우즈 모시기에 혈안이 돼 있다. 광고주들은 설문조사에서 출연시키고 싶은 모델 1위로 서슴지 않고 우즈를 꼽고 있다. 나이키와의 스폰서 계약액수가 4천만달러에서 ...

    한국경제 | 2001.04.11 00:00

  • 양재봉 대신증권 회장 은퇴

    한국 증권업계의 ''살아있는 역사''였던 양재봉 대신그룹 회장이 현역에서 공식 은퇴했다. 대신증권은 9일 이사회를 열어 양회문 대표이사 부회장을 신임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또 양 부회장과 김대송 사장,김승호 부사장 등 3인 공동 대표이사 체제에서 김 사장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했다고 덧붙였다. 양재봉 회장은 은퇴와 동시에 명예회장으로 추대됐다. 양 명예회장은 1944년 한국은행의 전신인 조선은행에 입행하면서 금융계와 인연을 맺었다. ...

    한국경제 | 2001.04.10 00:00

  • [여성탐구] 60세 이후의 '섹스'

    ... 보기 좋게 뒤엎어버렸다. 의학적으로 봐서 특별한 질병이 없는 한 섹스는 나이를 가리지 않는다. 다만 성욕 감퇴 현상이 일어나는 것은 대개 나이가 들면서 얻게 되는 당뇨병 고혈압 동맥경화증 같은 성인병 때문이다. 성생활에서 은퇴하는 나이를 보면 남성보다 여성이 훨씬 높다는 것을 볼 수 있다. 60~90세의 여성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이들이 성을 포기한 경우는 대부분 남편 때문이었고, 10% 정도만 자신의 무관심으로 성생활을 끊었다고 한다. 그러나 남성에서는 ...

    한국경제 | 2001.04.09 00:00

  • [사이버 우먼] 김선주 <디자인스톰 이사>

    ... 소프트웨어 유저 인퍼페이스가 그의 작품이다. 김 이사는 중학교때 미국으로 이민을 가 명문 뉴욕대학을 졸업하고 시라큐스 대학원에서 컴퓨터 그래픽을 공부했다. 당시는 컴퓨터 아트라는 장르가 새로 태동하던 시기였다. 어릴 때 화가가 되는 것이 꿈이었던 그는 요즘도 주말엔 화판을 둘러매고 교외로 나간다. 디자인스톰이 정상에 올라서고 은퇴할 나이가 됐을때 그림을 그리면서 사는게 김 이사의 소박한 꿈이다. 김경근 기자 choic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