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971-47980 / 51,0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낙선 중진들 상반된 행보

    정치신인들이 `돌풍'을 일으킨 17대 총선에서 대거 낙선한 각당의 중진의원들이 상반된 행보를 보이고 있다. 많게는 20년간 의정활동을 펼쳤던 중진의원들의 일부는 정계 은퇴수순에 들어간것으로 관측되고, 일부는 재기를 다짐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나라당 홍사덕(洪思德) 의원은 총선 다음날인 16일 보좌진들에게 의원회관 사무실 뒷정리를 지시한 뒤 홀로 고향인 영주 부근의 소백산으로 들어가 닷새간 칩거하며 향후 구상을 가다듬었다. 홍 의원은 `논어'에 ...

    연합뉴스 | 2004.04.24 00:00

  • 지코, 독일월드컵 마치고 지도자 은퇴

    일본축구국가대표팀의 지코 감독이 2006년 독일월드컵을 끝으로 지도자 인생을 마감한다. 헝가리와 친선경기차 부다페스트를 방문 중인 지코 감독은 독일월드컵을 마친뒤 일본대표팀 사령탑에서 물러남과 동시에 현역에서 은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일본 스포츠닛폰이 23일 보도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코 감독은 측근에게 "독일월드컵까지는 감독을 하겠지만그 이후는 맡지 않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대표 감독도 일본이니까 수락했지만 다른 나라에서 할 생각은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17대 총선 함량미달 당선자 많아"

    ... 질문에 이같이촌평했다. 그는 "대통령 탄핵 사태가 불거지는 바람에 당선.낙선 운동이 죽어 버렸다"며 "함량이 부족한 인물들이 많이 당선된 만큼 초기에 국민들이 이들의 활동을 잘 감시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 상임이사는 또 "흡인력 있는 정책 대결이 없다보니 결국 지역주의 구도가 다시 나타나고 말았다"면서 "하지만 민노당의 국회진출, JP의 정계 은퇴 등은 의미있는 결과"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yy@yna.co.kr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허재 은퇴 경기, 내달 2일 원주서 개최

    '농구 천재' 허재(39.TG삼보)의 은퇴 경기가 다음달 2일 오후 2시 원주 치악체육관에서 열린다. 은퇴 경기는 김주성, 신기성, 양경민 등 팀 후배들 뿐 아니라 서장훈(삼성), 이상민(KCC), 문경은(전자랜드), 전희철(SK), 강동희(LG) 등 스타급 선수들이 총출동한 가운데 A,B팀으로 나눠 펼쳐진다. 또 식전행사로는 연예인 농구팀 피닉스와 용산중 농구부의 친선경기가 열리며하프타임에는 허재를 포함한 9명의 선수가 나서 일정한 임무를 수행하면 ...

    연합뉴스 | 2004.04.22 00:00

  • 자민련 비대위 구성키로

    ... 대책을 모색키로 했다. 비대위는 김학원(金學元) 이인제(李仁濟) 류근찬(柳根粲) 김낙성(金洛聖) 당선자 4명을 포함해 9명 안팎으로 구성되며, 다음달 초 경선을 통해 새 총재를 선출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안대륜(安大崙) 변웅전(邊雄田) 의원 등 당무위원들은 일괄사퇴했다. 당무위원들은 회의에서 김 총재의 총재직 사퇴는 수용하되 정계은퇴는 철회해줄 것을 건의키로 의결했다. (서울=연합뉴스) 강영두기자 k0279@yna.co.kr

    연합뉴스 | 2004.04.21 00:00

  • 코라콜라, 킬츠 질레트회장 영입키로

    창사 1백18년 만에 처음으로 외부인사중에서 차기회장을 찾고있는 코카콜라가 올 연말 은퇴하는 더글러스 대프트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 후임으로 제임스 킬츠 질레트 회장(56)을 영입할 것으로 알려졌다. 21일자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코카콜라는 현재 킬츠 회장과 보수문제를 협의 중이며 주주총회에서 결론이 나는 대로 공식발표할 예정이다. 킬츠 회장은 크래프트 치즈,나비스코,질레트 등 대형 브랜드를 경영위기에서 살려내 명성을 얻고 있는 ...

    한국경제 | 2004.04.21 00:00

  • '축구 영웅' 마라도나, 병세 호전

    ... 않아 중환자실에서 집중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수십 명의 팬들은 병원 밖에 모여 마라도나의 사진을 치켜들고 "마라도나에게 신의 가호를!', `마라도나, 강해져라'고 외치며 축구영웅의 회복을 기원했다. 지난 86년 아르헨티나를 월드컵 우승으로 이끈 마라도나는 97년 현역에서 은퇴한 뒤 코카인 중독에 빠져 온갖 구설수에 휘말렸고 최근 쿠바에서 약물중독 치료를받으며 생활해왔다. (부에노스아이레스 AP=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4.04.20 00:00

  • 김도훈.안정환, AFC챔피언스리그 격돌

    ... 성남의 주포 김도훈은 올 시즌 프로축구에서 아직 골맛을 보지 못해 요코하마전을 부진 탈출의 기회로 삼겠다며 의욕에 불타있다. 특히 요코하마의 스트라이커가 한때 대표팀 주전 경쟁을 벌였던 안정환이었다는 점에서 비록 대표팀에서 은퇴했지만 아직 실력이 녹슬지 않았음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지난해 K리그 득점왕(28골)으로 최근 컨디션이 회복세인 김도훈은 브라질 특급용병 아데마와 투톱으로 나선데다 이성남 등의 지원 사격이 매서워 골사냥에 유리한 상황이다. `반지의 ...

    연합뉴스 | 2004.04.20 00:00

  • 「투란도트」주역들 다시 온다

    ... 볼론테 등 3명의 정상급 테너들이 함께 하는 무대다. 니콜라 마르티누치와 다리오 볼론테는 지난해「투란도트」에서 칼라프 왕자 역으로 출연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특히 세계적인 드라마틱 테너로 명성을 떨친 니콜라 마르티누치는 은퇴를 앞둔나이에도 불구하고 녹슬지 않은 황금빛 음색으로 한국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었다. 이번 공연에서는 푸치니의「투란도트」중 '공주는 잠 못 이루고',「라보엠」중'그대의 찬손', 베르디의「리골레토」중 '여자의 마음' 등 ...

    연합뉴스 | 2004.04.20 00:00

  • thumbnail
    JP 정계은퇴.. 3김정치 종언

    '마지막 3김'인 자민련 김종필(金鍾泌.JP) 총재가 19일 총재직 사퇴 및 정계은퇴를 전격 선언함으로써 3김시대가 막을 내리게 됐다. 35세때인 지난 61년 처삼촌인 박정희(朴正熙) 전 대통령의 5.16 쿠데타에 가담하며 한국 정치사 전면에 등장한 이후 '마지막 3김'으로 남았던 그가 결국은 마지막까지 미련을 갖던 '10선고지'를 달성하지 못한 채 쓸쓸히 정치를 떠나게 된 것이다. 5.16 쿠데타로 등장한 그가 43년간의 정치인생을 접는 날은 ...

    연합뉴스 | 2004.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