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8631-48640 / 51,0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오정(45세 정년)' 직장인 노후 막막

    ... 걱정이 태산이다. '사오정'(사십오세가 정년이란 뜻)이란 우스갯소리가 나돌 만큼 퇴직 연령은 낮아졌지만 퇴직후 생계 대책 세우기가 막막하기 때문이다. 유일한 기대였던 국민연금도 내년부터 수령액이 크게 줄어든다는 소식이다. 은퇴 후 어떻게 생계를 꾸려 나갈지 깜깜하다. 노령화사회는 빠르게 진행되고 있지만 노후대책을 마련하기가 힘든 상황이다. 물가와 연금보험료는 인상되고 있다. 그렇지만 보험금은 줄고 있다. '실질금리 제로시대'에 한푼 두푼 모아놓은 ...

    한국경제 | 2003.05.08 00:00

  • 만 60세부부 노후생활자금 '최소 2억6천만원 필요'

    ... 자금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연금관리공단은 보건복지부가 매년 발표하는 기초생활비와 통계청이 5년마다 산출하는 가계소비 지출비, 연간 물가상승률, 평균 기대수명 등을 종합한 결과 이같이 조사됐다고 7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은퇴한 노부부가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수준의 기초생활비(월 58만9천여원)로 기본적인 의식주 문제를 해결하고 월 1회 인근지역 여행, 등산.낚시 등의 여가활동 등 최소한의 여유생활을 누릴 경우 월 50만원이 추가로 소요되는 것으로 추산됐다. ...

    한국경제 | 2003.05.07 00:00

  • 결혼식 축가 부르는 초로의 어머니들

    ... 60학번 동창생인 황미순, 권기덕, 김희수, 김경자, 이기종, 홍문자 씨 등 6명으로 구성된 `그레이 합창단'. 올해 61세의 이들은 지난해 5월 소리를 사랑하는 봉사모임 `소랑'을 결성했다. 교직 생활, 음악활동을 하다 은퇴, 자주 의기투합하던 이들은 작곡, 피아노, 성악 등 다양한 전공을 가졌지만 한결같이 음악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자녀들의 앞길을 축복하고, 형편이 어려운 이들에게 위안을 주고자 모임을 만들었다. 지난 2월 황미순씨의 아들 박찬성(33)씨의 ...

    연합뉴스 | 2003.05.07 00:00

  • [케이블·위성 하이라이트] (8일) '코만도' 등

    □ 코만도 (Home CGV 오후 10시) =특수부대 요원 매트릭스는 은퇴 후 열 살난 딸 제니와 산속에서 살아간다. 매트릭스 때문에 권좌에서 쫓겨난 라틴 아메리카의 독재자 알리우스는 복수를 계획한다. 그는 옛날의 권좌를 되찾으려고 딸 제니를 납치해 매트릭스에게 교환조건으로 자신이 독재했던 나라의 민선 대통령을 제거해 달라고 요구한다. 마크 L 레스터 감독 작품. □ 세계로 간 부처 (Q채널 오전 9시) =불교의 메카라는 태국의 사원들과 현대 ...

    한국경제 | 2003.05.07 00:00

  • '표준화 제품' 세계시장 석권..'글로벌라이제이션' 용어 탄생 20주년

    ... 상품 보호주의 바람이 불고 있는 게 사실"이라면서 "그렇지만 레빗 전 교수가 예측한대로 표준화된 제품이 소비되는 글로벌 시장이 출현해,기업과 국가경제에 엄청난 변화를 가져온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라고 평가했다. 현역에서 은퇴한 레빗 전 교수도 5일 파이낸셜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반세계화 바람에도 불구하고 코카콜라 맥도날드 후지필름 등 세계적 제품은 전세계 모든 소비자들로부터 애용되고 있다"며 소비시장에서 세계화가 지속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최인한 기자 ...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케이블·위성 하이라이트] (7일) '백만장자 빌리' 등

    ... 10시)=매디슨 호텔의 소유주인 백만장자 브라이언에게는 빌리라는 아들이 있다. 빌리는 고등학교도 마치지 않은 채 말썽만 부리면서 건달처럼 살고 있다. 브라이언과 그의 사업 파트너들이 참석한 날 빌리가 장난을 치는 바람에 브라이언은 은퇴를 선언한다. 브라이언은 부사장에게 회사의 경영권과 재산을 물려주겠다고 말한다. 타마라데이비스 감독 작품. □유아음악교육(OUN 오전 11시)=미국의 음악교육자 고든은 유아기 음악교육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음악을 이해하고 ...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세계화 이론 '글로벌스탠더드' 잉태] 경제ㆍ문화등 국경없는 시대로

    시오도어 레빗 전 하버드 비즈니스스쿨 교수(최근 은퇴)는 1983년 5월 "지역 소비자의 기호에 맞게 제품을 생산·공급하는 '다국적(multinational) 기업'시대는 가고,생산 분배마케팅 등에서 '규모의 경제(economics of scale)'를 실현한 글로벌 기업들이 활약하는 세상이 올 것"이라고 예측했다. 미디어의 발달로 사람들의 욕구나 수요가 균질화되기 때문에 코스트 경쟁력을 갖춘 글로벌 기업이 소비시장을 석권할 것이라는 주장이었다. ...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시론] 미래형 실버산업 육성을..金先一 <한양대 교수·의공학>

    ... 가고 있지만 여전히 우리 사회의 많은 경제적 부와 전문적 지식을 보유하고 있으며,지속적인 사회활동을 원하고 있다. 그러나 일본의 경우 65세 이상 노인들이 총 개인저축액의 50%를 보유하는 경제력이 있으면서도 생산성에 기여하기보다 은퇴하여 사회로부터 부양을 받고 있다. S세대의 경제력과 능력을 사회에 순환시켜 고령화를 극복하고 사회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를 비롯한 국제기구들이 제시하는 고령화 대책은 '근로 능력과 의사가 ...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NBA 스탁턴, 은퇴 의사 피력

    미국프로농구(NBA) 노장 명가드 존 스탁턴(41.유타 재즈)이 은퇴 의사를 밝혔다. 스탁턴은 3일(한국시간) 제리 슬론 감독 및 래리 밀러 구단주와 만나 개인 통산20시즌째가 되는 다음 시즌에는 뛰지 않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스탁턴은 NBA 통산 어시스트(1만5천806개)와 가로채기(3천265개) 부문에서 모두최다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18시즌 동안이나 함께 호흡을 맞췄던 칼 말론은 개인적으로 이같은 소식을알려주지 않은 것에 ...

    연합뉴스 | 2003.05.03 00:00

  • 베커-맥켄로, 80년대 맞수 재대결 마련

    ... 우승한데다 국가 대항전인 데이비스컵에서 우승을 이끌었던 주역이었고 지난 87년 미국에서의 데이비스컵 예선전에서 불꽃튀는 접전으로 팬들의 기억에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런 기대감으로 입장권은 이미 거의 팔렸지만 노장 대결이 90년대초 베커와 슈티히, 슈테피 그라프 등 스타 플레이어들이 잇따라 은퇴하면서 급속히 사그라진 독일 테니스 열풍을 다시 불러일으키기기 힘들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함부르크 dpa=연합뉴스) tsyang@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5.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