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2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체력 키운 케이뱅크…"하반기 아담대로 비대면 금융 확장"

    ... 소득증빙서류(2년치 원천징수영수증 또는 갑근세 원천징수확인서)와 등기권리증(등기필증) 두 가지로 줄였다. 서류는 사진 촬영과 등기번호 입력만으로 인증할 수 있다. 배우자 및 세대원 동의 절차 전 과정을 모바일로 진행할 수 있다. 은행권 최초 전자상환위임장 도입으로 대환 시 필요한 위임절차도 비대면으로 가능하다. 대출 신청부터 승인까지 걸리는 시간도 최소 이틀로 단축됐고, 금리도 은행권 최저 수준인 1.64%(3일 기준)다. 우대 금리를 받고 싶다면 케이뱅크 계좌로 ...

    한국경제 | 2020.08.04 10:21 | 이송렬

  • thumbnail
    은행 개인 신용대출, 120조원 육박…두달 연속 급등

    개인들이 신용 대출을 통해 자금을 수혈 받고 있다. 정부의 부동산 규제, 주식 투자 자금, 생계용 자금 마련 등이 주된 원인이라는 설명이다. 4일 은행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5대 은행의 7월 말 기준 개인 신용대출 잔액은 120조1992억원이다. 지난달 대비 2조6760억원(2.28%) 증가했다. 사상 최대 증가세를 기록한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급증했다. 5대 ...

    한국경제 | 2020.08.04 07:33 | 이송렬

  • thumbnail
    부동산 대출·주식·생계자금 겹쳐…은행 신용대출 두달째 급증

    ... 두 달 연속 급증세를 이어갔다. 주택 구매 수요가 어느 때보다 강한 가운데 정부 부동산 규제가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과 함께 주식 투자용 자금, 생계용 자금 마련 목적으로 마이너스 통장을 끌어 썼다는 분석이 나온다. 4일 은행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5대 은행의 7월 말 기준 개인 신용대출 잔액은 120조1천992억원으로 전달보다 2조6천760억원(2.28%) 늘었다. 사상 ...

    한국경제 | 2020.08.04 06:31 | YONHAP

  • thumbnail
    금융권 26∼28일 온라인 공동 채용박람회…53개사 참여

    은행권 비대면 우수 면접자는 서류 면제 혜택 시중은행 등 금융사 50여곳이 참여하는 채용박람회가 이달 말 온라인으로 열린다.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저축은행중앙회, 금융공기업 등 금융권 53개사는 오는 26∼28일 온라인 금융권 공동 채용박람회를 연다고 3일 밝혔다. 올해로 4번째인 금융권 공동 채용박람회는 비대면 채용 트렌드에 맞춰 구직자들에게 인공지능(AI) 역량검사, 영상 면접 등의 체험 기회를 ...

    한국경제 | 2020.08.03 17:08 | YONHAP

  • '빅테크 협업' 늘리는 은행권…네이버로 우리銀 번호표 뽑는다

    네이버 지도 앱에서 우리은행 영업점의 대기 번호표를 미리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은행에서 기다리는 시간을 줄일 뿐만 아니라 대기 인원까지 확인 가능해 시간을 효율적으로 쓸 수 있을 것이란 평가가 나온다. 금융회사와 빅테크(대형 핀테크 업체) 사이의 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은행들은 ‘플랫폼 효과’를 얻기 위해 네이버와의 부분 협업을 확대하는 모습이다. 우리은행은 네이버와 제휴를 맺고 네이버 지도에 우리은행 영업점 모바일 ...

    한국경제 | 2020.08.03 17:05 | 정소람

  • thumbnail
    은행권, 집중호우 피해 중기·소상공인에 지원 잇따라(종합)

    대출 만기연장·이자유예, 특별우대금리 적용 등 장마철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돕기 위한 은행권의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 주요 시중은행은 대출 만기를 연장하거나 이자를 유예해주고, 특별우대금리를 적용하는 등의 지원책을 3일 발표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집중호우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5억원 내 대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기존대출 만기는 최대 1년까지 연장해주고 분할상환 납입기일을 미뤄준다. 개인 주민은 최대 2천만원의 ...

    한국경제 | 2020.08.03 15:52 | YONHAP

  • thumbnail
    쿨한 복장으로 만드는 쿨한 성과…앞서가는 기업들의 비밀 병기 '쿨비즈룩'

    ... 업무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방책으로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유도하면서 자율 복장 제도를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다. 삼성전자·현대차그룹 등 대기업들은 이미 몇 년 전부터 남성 직원의 반바지 차림을 허용했다. 옷차림에 보수적인 은행권도 예외는 아니다. 우리은행은 지난 6월 복장 자율화를 전면 시행하며 유니폼을 폐지했다. 롯데지주는 매주 금요일만 자율 복장이 가능한 '캐주얼 데이'를 운영하다가 7월부터 모든 임직원을 대상으로 복장 자율화를 시행했다. 롯데지주에 ...

    한경Business | 2020.08.03 14:33

  • thumbnail
    블록체인, 해외 송금 서비스의 미래를 제시하다 [비트코인 A to Z]

    ... 것은 국내 외국인 노동자와 해외 거주 유학생이 꾸준히 증가한 이유도 있지만 한국 기업들이 다국적 비즈니스 환경에 직면한 것이 크게 작용한 결과다. 이 때문에 해외 송금 시장은 수년째 블루오션으로 각광 받으며 은행뿐만 아니라 비은행권 기업까지 앞다퉈 진출하고 있다. 이는 곧 치열한 기술·서비스 경쟁을 예상하게 한다. 2020년은 더욱 주목해야 할 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유행)으로 한국이 가지고 있던 많은 약점들이 드러났다. ...

    한경Business | 2020.08.03 11:15

  • thumbnail
    캠코 동산담보 회수 기구, 10개 은행과 채권매입약정 체결

    ... 기계나 기구 등 동산을 담보로 한 대출을 실행하고서 연체나 부실이 발생했을 때 캠코동산금융지원이 약정에 따라 이 부실채권을 인수·정리하는 제도다. 은행은 동산담보 채권이 부실화했을 때 6개월 안에 매입이행신청을 할 수 있다. 캠코동산금융지원은 동산담보물 회수 예상액 등을 기초로 적정 가격에 채권을 사들일 계획이다. 올해 6월 말 기준 은행권 동산담보대출(지식재산권 제외) 잔액은 1조2천252억원으로 작년 말보다 3천억원 증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3 10:54 | YONHAP

  • thumbnail
    저축은행 신용대출 따져보니… 가장 싼 곳 평균이 연 13.71%

    ...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 카드론이나 저축은행의 평균 신용대출금리는 여전히 연 10% 후반대에서 20%를 웃도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하지만 중금리 대출이 늘면서 연 10% 초중반대인 상품도 나오고 있다. 주택담보대출의 평균금리는 은행권의 두 배 정도인 연 4~6% 수준이다. 4일 저축은행중앙회에 따르면 이날 기준 KB저축은행의 신용대출인 KB착한대출의 평균 금리는 연 13.71%로 저축은행 업계 중금리 대출 상품 중 가장 낮은 편이다. 저축은행 중에서도 KB저축은행처럼 ...

    한국경제 | 2020.08.03 09:52 | 박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