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20,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눔동행] "나누는 행복이 더 커" 청주 사창시장의 기부천사 부부

    ... 내밀어서다. "도움을 받는 이들이 기뻐하는 모습을 보면 제가 행복해집니다. 그저 즐거울 따름입니다" 이들 부부가 기부와 나눔에 나선 것은 가게를 연 2005년부터다. 먹는 게 큰 복인데 형편이 좋지 않은 이들에게 제대로 된 음식을 주고 싶어 반찬을 보내주고 후원금도 내기 시작했다. 사회복지시설은 물론 유니세프 등에도 매달 3만원씩의 후원금을 꾸준히 내고 있다. 그러나 부부도 자신들이 후원하는 시설을 일일이 기억하지 못한다. 구체적으로 어디에 얼마가 가는지도 ...

    한국경제 | 2020.07.11 09:05 | YONHAP

  • thumbnail
    "한류의 매력 느껴보세요", 세종문화아카데미 온라인 강좌 개설

    ...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하는 것에 맞춰 온라인(www.iksi.or.kr)에서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을 세계에 확산려고 이를 마련했다고 11일 밝혔다. 1차로 한국 음식문화, 공예, 미술, 주거문화, 혼례와 의복 등 5가지 주제를 소개한다. 이를 위해 세종학당 교재로 만든 '한국문화이야기' 시리즈를 온라인용으로 만들었고, 한국어, 영어, 중국어, 러시아어, 베트남어 등 5개 언어 자막으로 제공한다. 강좌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7.11 09:00 | YONHAP

  • thumbnail
    '편스토랑' 장민호, 첫 등장부터 터졌다 '그의 매력에 취한다'

    ... ‘명란 곰탕라면’을 만들었다. 여기에 직접 만든 ‘배추 겉절이’까지 곁들여 혼밥상을 차려냈다. ‘편스토랑’ 12번째 메뉴대결 주제인 ‘김’도 착실하게 활용해 음식을 완성했다. 장민호의 혼밥상을 본 ‘편스토랑’ 식구들은 “연남동 맛집 비주얼”이라고 감탄했을 정도. 장민호 역시 자신이 만든 음식들을 맛있게 먹으며 ‘요리의 재미’를 느꼈다. ...

    스타엔 | 2020.07.11 08:41

  • thumbnail
    [와글와글] "시어머니 때문에 이혼하고 싶어요"

    ... 답답하다", "본인도 장인, 장모 불편하고 어려우면서 왜 아내는 잘해야 한다고 착각하냐", "중간에서 그렇게 눈치도 없고, 공감능력도 떨어지니 갈등이 생기는 거다", "아내가 언제 음식해주고, 도와달라고 했냐. 시어머니만 오지 말라고 하면 된다", "아내가 아직까지 큰소리 내지 않은 걸 감사해야 한다" 등의 지적이 이어졌다. 고부갈등이 부부갈등으로 이어지는 경우는 흔한 이혼 사례다. 시어머니의 ...

    HEI | 2020.07.11 08:36 | 김소연

  • thumbnail
    '편스토랑' 장민호, 찐근육부터 요리 실력까지…혼자서도 즐거운 일상 공개

    ...빔밥'과 '명란 곰탕라면'을 만들었다. 여기에 직접 만든 배추 겉절’까지 곁들여 혼밥상을 차려냈다. '편스토랑' 12번째 메뉴대결 주제인 '김'도 착실하게 활용해 음식을 완성했다. 장민호의 혼밥상을 본 '편스토랑'식구들은 "연남동 맛집 비주얼"이라고 감탄했다. 그렇게 일취월장한 요리실력을 자랑한 뒤 장민호는 개인 SNS 라이브 방송으로 팬들과 소통하며 ...

    텐아시아 | 2020.07.11 08:33 | 우빈

  • thumbnail
    유럽서 '건강식' 김치 주목…소스·주스 등 현지화 제품 출시

    ... 판매한다. 금김치는 빨간 양념 대신 레몬과 강황, 생강을 넣어 만들었다. 프랑스 발효식품 전문업체 레자르크뤼는 마늘과 젓갈을 빼고 순한 에스플레트 고추를 사용한 보르도산 김치를 판다. 이 업체는 자사의 김치에 대해 모든 음식에 곁들이기 좋을 뿐만 아니라 단독으로 먹어도 맛있다고 홍보한다. 독일의 발효식품 전문업체 컴플리트오가닉스는 신(新)김치·무김치·꾸르띠도 김치를 판다. 이들 제품은 고춧가루를 많이 쓰지 않아 김치보다는 ...

    한국경제 | 2020.07.11 08:25 | YONHAP

  • thumbnail
    '가난이 죄'…남아공판 장발장, 봉쇄령 위반에 3개월형 살아

    ... 판사는 이들의 즉각 석방을 지시하면서 이들의 장기 수감은 "전적으로 용납할 수 없는 것"이라고 강도높게 비판했다. 음포티에는 자신들이 경찰에 붙잡혔을 때 일을 하고 있었던 것이 아니라 전 고용주가 록다운 기간 도와주겠다고 해서 음식을 구하러 갔다고 해명했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경찰과 맞닥뜨린 그들은 여느 때처럼 서로 인사를 주고받았고 잘못한 일이 없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경찰은 조사 후 그들이 법을 어겼다면서 경찰서로 데려갔다가 크고시 맘푸루 교도소로 ...

    한국경제 | 2020.07.11 08:00 | YONHAP

  • thumbnail
    공사 잘하고 있나…中건설사 '농땡이' 일꾼 AI로 잡아낸다

    ...iddot;의료기관 적용 이처럼 중국 곳곳에서 AI 기술이 광범위하게 쓰이고 있습니다. 이미 중국 지하철에서는 교통카드 대신 AI기술을 이용한 관련 결제방식이 사용되고 있고, 일부 식당에서도 결제는 물론 AI 로봇 요리사가 음식을 서비스하기도 하는데요.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의료분야에서의 기술 개발이 더욱 빠르게 이뤄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예를 들어 안면인식 기술과 접목해 원격 체온 측정을 하거나, CT 영상 분석·진단, ...

    한국경제 | 2020.07.11 07:30 | 조아라

  • thumbnail
    '통 큰 윔블던' 대회 취소에도 상금 지급…총액 152억원

    ... 됐다. 올해 윔블던은 6월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개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때문에 취소됐다. 윔블던이 취소된 것은 2차 세계 대전인 1945년 이후 75년 만이다. 윔블던 대회 조직위원회는 이달 초 지역 특산품으로 대회 도중 많이 팔리는 딸기를 코로나19 의료진들에게 선물하고, 지역 취약 계층에 하루 200인분의 음식을 제공하는 '밀 프로그램'을 6월부터 3개월간 운영하는 등 지역 사회를 위한 기부에도 앞장서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07:04 | YONHAP

  • thumbnail
    대학가 수개월째 '발길 뚝'…상인들 "빚만 쌓이고 막막" 한숨

    ... 들어가지만, 매출은 없어 적자만 눈덩이처럼 쌓여가는 현실에 아르바이트생도 없이 아내와 둘이서 가게를 꾸려나가고 있다는 그는 "가끔 혼자서 울먹거리기도 한다"고 했다. 이웃 대학인 한림대학교 앞 상권 사정도 마찬가지였다. 음식점을 운영하는 50대 상인은 "지난해 12월부터 매출이 뚝 끊겨 임대료도 감당하기 힘든데 언제까지 버틸 수 있을지 모르겠다"며 힘든 속사정을 털어놨다. '혹시나 손님이 오지 않을까'하는 실낱같은 희망을 ...

    한국경제 | 2020.07.11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