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7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하림, 김홍국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놓고 주총 '한랭전선'

    ... 12년간 사내이사를 지내고 있다. 증권업계에선 국민연금이 하림그룹 계열사가 상정하는 김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안에 반대표를 행사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다. 국민연금은 2017년 선진과 팜스코의 정기 주총 때 김 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에 반대표를 던졌다. 2014년 하림의 정기 주총 때도 김 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에 반대했다. 지난해 국민연금의 의결권 행사 현황을 보면 하림그룹이 상정한 전체 안건의 26.3%에 반대표를 던졌다. 올 들어 국민연금을 비롯한 자산운용사들이 스튜어드십 ...

    한국경제 | 2020.02.26 17:31 | 김은정

  • thumbnail
    서스틴베스트, 한진칼·만도 등 주총 '요주의' 기업 10곳 선정

    부적격 사내이사 선임·과소 배당 등 우려 기업 의결권 자문사 서스틴베스트가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 논란이 될 만한 안건을 상정할 것으로 예상되는 '요주의' 기업 10곳을 선정했다. 서스틴베스트는 26일 보고서를 내고 국민연금을 ... 셀트리온, 대한항공이 꼽혔다. 앞서 국민연금은 이들 기업의 이사·감사 보수 한도 안건과 관련해 1회 이상 반대 의결권행사한 바 있다. 그 외 신한지주와 삼성전기 등은 사내·사외이사의 적격성 및 독립성 부분에서 우려가 존재하는 ...

    한국경제 | 2020.02.26 17:2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로 기업 사업보고서 제출 늦어도 제재 안받는다(종합)

    ... 중국에 파견된 한국 직원이나 감사인이 국내 복귀 후 2주간 자가격리돼 후속 업무가 지연되는 사례 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금융위는 기업들에 주주의 전자 투표와 서면투표 활용을 적극적으로 유도하고 전자위임장 제도를 활용해 의결권 대리 행사를 할 것을 권유했다. 현재 전자 투표 가능 회사는 코스피 상장사 461곳, 코스닥 상장사 1천64곳 등 1천660곳에 달하고 전자위임장 가능 회사는 코스피 419곳, 코스닥 1천400곳 등 1천547곳이다. /...

    한국경제 | 2020.02.26 15:52 | YONHAP

  • thumbnail
    "스튜어드십 코드 참여기관, 수탁자책임 활동 공시 미흡"

    ... 나왔다. 이승희 경제개혁연구소 연구위원은 26일 발간한 보고서에서 스튜어드십 코드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수탁자책임 활동 공시가 강화돼야 한다며 이렇게 주장했다.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가 제시한 7가지 원칙 가운데 6번 원칙은 '의결권 행사와 수탁자 책임 이행 활동에 관해 고객과 수익자에게 주기적으로 보고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내 스튜어드십 코드 참여기관 중 제한된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사모펀드(PEF) 운용사, 벤처캐피탈 등을 제외한 기관은 ...

    한국경제 | 2020.02.26 11:48 | YONHAP

  • thumbnail
    [시론] 경영권 방어능력 약화시킨 시행령 개정

    ... 함께 제출받아 공개해야 한다. 사적 정보까지 제공하겠다는 취지지만 획일적 규제를 강요하는 행정우월주의다. 출석 의결권의 과반수에, 발행주식 총수의 4분의 1 이상 찬성의 결의로 임원을 선임하는 우리나라만의 엄격한 기준도 지금 상장사들이 ... 투자기업의 경영진과 정관을 바꿀 수도 있어 기업지배와 경영참여가 가능해졌다. 정부와 노동계, 시민단체가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국민연금이 기업경영에 참여하는 것은 노후생활 보장이라는 본연의 역할에서 벗어나는 일이다. 이번 개정은 ...

    한국경제 | 2020.02.25 18:28

  • 우려가 현실로…'올 주총 1호' 미원화학 소액주주 참석 '제로'

    ... 있었다. 문제는 감사 및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안이었다. 감사 및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안에는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의결권을 3%로 제한하는 이른바 ‘3%룰’이 적용되기 때문이다. 나머지 의결 정족수를 소액주주들로 ... 통과시키려고 해도 전체 주주의 4분의 1이 넘는 찬성표를 받아야 한다. 대기업을 중심으로 전자투표 도입이 늘고 있지만 행사율은 여전히 저조하다. 지난해 정기 주총 때 기업별 발행주식 수 대비 전자투표 행사율은 평균 4~5% 수준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2.25 17:47 | 김은정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개인 소액주주 사라진 올해 '주총 1호 상장사' 미원화학 주총장

    ... 관계자들만 참석한 가운데 정기 주총이 진행됐다.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가파르게 늘면서 소액주주들이 주총 등 단체 행사 참석을 외면한 영향이다. 미원화학 관계자는 "전자투표를 도입하지 않아 과거에는 일부 소액주주들이 주총장을 ... 전국 소액주주를 직접 찾아다니며 위임장을 받았다. 감사 및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안에는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의결권을 3%로 제한하는 이른바 ‘3% 룰’이 적용되기 때문이다. 나머지 의결 정족수를 소액주주들로 ...

    마켓인사이트 | 2020.02.25 17:47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반도그룹 관계사의 키위미디어 인수안, 내달 3일 채권자집회에 단독 부의

    ... 있다. 이런 가운데 퍼시픽산업 컨소시엄의 키위미디어 인수가 채권자 관계인집회에서 좌절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회생계획안 인가를 위해 필요한 회생채권자 동의율은 66.7%다. 법원에 의해 회생계획안이 배제된 채권단은 전체 회생채권의 57%에 해당하는 의결권을 가지고 있다. 이들이 퍼시픽산업 컨소시엄 안에 대해 반대표를 행사할 경우 퍼시픽산업의 키위미디어 인수는 무산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김리안 기자 knra@hankyung.com

    마켓인사이트 | 2020.02.25 16:22

  • thumbnail
    전자투표를 바라보는 상장사의 속내 유료

    ... 건강과 안전을 챙겨야 한다는 겁니다. 또 주주 권리를 위해서도 필요한 일이라고 강조합니다. 일각에서는 소액주주의 의결권 행사 비율이 높아지면 조 전 부사장 측에 유리하다는 계산이 깔린 것 아니냐는 시각도 있습니다. 모든 시스템이 그렇지만 ... 무용한 업무가 늘어난다는 얘기도 나옵니다. 과거와 비교해 많은 상장사들이 주주에게 전자투표 기회를 주고 있지만 실제 행사율은 낮다는 게 주된 근거입니다. 그만큼 실효성이 미약하다는 것이죠. 이 때문에 오히려 경영권 분쟁 등 첨예한 이슈가 ...

    모바일한경 | 2020.02.25 13:52 | 김은정

  • thumbnail
    현대백화점그룹, 전자투표제 도입한다

    ...iddot;한섬·현대리바트·현대HCN·에버다임 등 상장한 계열사 7곳 모두 전자투표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자투표제도는 주주들이 주총장에 가지 않아도 온라인 전자투표를 통해 의결권행사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소액주주들의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를 유도한다는 점에서 주주 친화 정책으로 꼽힌다. 현대백화점을 시작으로 각 계열사 주주들은 주총 11일 전부터 10일간 한국예탁결제원 홈페이지를 통해 전자 방식으로 ...

    한국경제 | 2020.02.25 10:19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