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4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종갑 한전 사장 "노동이사제는 개인 소회…정부와 교감 없어"

    ... 추진하는 것으로 해석돼 파장이 컸다. 김 사장은 2018년 7월에도 SNS에 "두부값(전기료)이 콩값(유가)보다 더 싸다"고 글을 올려 전기료 인상 논의에 불을 지폈다. 노동이사제는 노동자 대표가 이사회에 참가해 발언권과 의결권을 갖고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제도로, 문재인 대통령이 내건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다. 김 사장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과거 하이닉스 CEO(최고경영자)로 있을 때는 복수노조를 경험했고 지멘스에선 민주노총을, 지금은 한국노총을 경험하고 ...

    한국경제 | 2020.08.12 06:03 | YONHAP

  • thumbnail
    [이슈 프리즘] 지주회사 전환 권장하더니

    ... 변신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 중이다. 이런 와중에 정부와 여권이 갈수록 지주회사 규제를 강화하는 쪽으로 움직이고 있다. 정부가 입법예고한 상법·공정거래법 개정안은 일감몰아주기 규제 대상 확대, 감사위원 분리선출 및 대주주 의결권 3% 제한 강화, 다중대표소송제 도입, 자회사·손자회사 지분 의무보유비율 강화 등 지주회사를 옥죄는 내용들을 담고 있다. 공정거래법상 내부거래 규제 대상을 획일적으로 확대하면 지주회사 소속 기업들도 규제를 못 피한다. ...

    한국경제 | 2020.08.10 17:52 | 이건호

  • thumbnail
    김종갑 한국전력 사장 “노동이사제 도입해 보고 싶다”

    ...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공기업에 노동이사제 도입을 고려한다면 한번 손들고 해 보고 싶다”며 문재인 정부 들어 활발히 논의 중인 '공공부문 노동이사제' 도입에 찬성표를 던졌다. 노동이사제는 노동자 대표가 이사회 임원으로 참여해 의결권을 행사하는 제도다. 문재인 정부의 100대 국정 과제 중 하나이기도 하다. 김 사장은 “성공 사례든, 실패 사례든 한 번 그 길을 가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사장은 2018년 전력노조와 단체협약을 맺으면서 노동이사제 도입을 ...

    한경Business | 2020.08.10 13:40

  • thumbnail
    [취재수첩] '상장사 패닉' 부른 상장회사법

    ... 특례법(상장기업법)’ 제정안을 발의했다는 내용의 한국경제신문 보도가 나가자 관련 협회와 단체에 기업들의 문의가 쏟아졌다고 한다. 제정안은 2300여 개 상장회사를 ‘따로 더’ 규제하는 법안으로 최대주주 의결권 제한, 의무공개매수제 도입 등을 핵심으로 한다. 한 경제단체 관계자는 “기사를 보고 기업들의 전화 문의가 많았다”며 “정부가 추진하는 상법 개정안보다 강도 높은 규제 내용에 당혹스러워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8.09 18:23 | 조미현

  • thumbnail
    한국전력, 노동이사제 재추진 '논란'

    국내 최대 공기업인 한국전력이 2018년 무산됐던 노동이사제 도입을 재추진한다. 노동이사제는 노동자 대표가 이사회에 들어가 발언권과 의결권을 통해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제도로,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다. 김종갑 한전 사장(사진)은 지난 4일 자신의 SNS에 ‘노사 공동의사결정 체계’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김 사장은 “공기업에 노동이사제 도입을 고려한다면 한 번 손 들고 해보고 싶다”며 ...

    한국경제 | 2020.08.07 16:56 | 구은서

  • thumbnail
    한전 사장 "노동이사제 도입 추진"…다른 공공기관으로 확산할까

    국내 최대 공기업인 한국전력의 김종갑 사장이 노동이사제 도입을 재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공약 중 하나인 노동이사제는 노동자 대표가 이사회에 참여해 발언권과 의결권을 갖고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제도다. 7일 한전에 따르면 김종갑 사장은 최근 자신의 SNS에 "공기업에 노동이사제 도입을 고려한다면 한번 손들고 해보고 싶다. 성공사례가 되든 실패사례가 되든 한번 그 길을 가보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독일 기업은 주주와 종업원이 ...

    한국경제 | 2020.08.07 14:2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IMM에 팔린 드림라인 “이자부터 줄이자” 주주배정 증자

    ... 574만3426주를 발행하는 주주배정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공시했다. 드림라인의 최대주주는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IMM인베스트먼트 소속 투자목적회사 라루미에다. 이날 현재 지분 90.54%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에 발행하는 전환우선주는 의결권을 지니고, 10년 이내에 보통주로 전환할 수 있다. 배당가능 이익의 범위 안에서 주주는 액면가액의 4.0% 배당을 받을 수 있다. 증자로 조달하는 자금은 산업은행과 농협 등으로부터 받은 대출 202억원을 상환하는데 쓸 예정이다. ...

    마켓인사이트 | 2020.08.07 09:30

  • thumbnail
    與, 이번엔 상장사 '따로 더' 규제…'경제통'이라는 의원이 앞장

    ... 우려가 나온다. 이용우 민주당 의원은 6일 이런 내용의 ‘상장회사에 관한 특례법’을 발의했다. 상장회사법은 △자기주식 처분 시 소각 등으로 제한 △최대주주·특수관계인 관련 기업 합병 시 최대주주 의결권 제한 △인수합병(M&A) 시 의무공개매수제 도입 등이 핵심 내용이다. 이 의원은 이날 한국경제신문과의 통화에서 “상법과 자본시장법에 분산돼 있는 상장회사 관련 규정을 통합해 별도 법률을 제정하기로 한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8.06 17:17 | 조미현/이동훈

  • thumbnail
    류호정 "원피스 말고 일하는 모습도 봐달라"

    ... "원피스 말고도 이제 일하는 모습에 대해 인터뷰를 많이 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류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국민 안전과 관련된 핵폐기물 의제라든지, 쿠팡 노동자들 착취 문제, 차등 의결권, 비동의 강간죄 등 굉장히 많은 업무를 하고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격식을 차려야 한다는 일각의 지적에는 "국회의 권위라는 것이 양복으로부터 세워진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며 "화이트칼라 중에서도 일부만 양복을 입고 일을 하는데, ...

    한국경제 | 2020.08.06 11:4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안마기기 제조기술 국산화' 메디칼드림, 법원 강제인가로 회생 종결 성공

    ... 회생계획안이 부결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통상 회생계획안은 회생채권자의 동의율 66.7%, 담보권자의 동의율 75% 이상을 확보해야 인가된다. 메디칼드림의 회생채권과 회생담보권은 각각 170억원, 50억원 가량으로 조사됐는데, 담보권 의결권 비율 중 가장 높은 비율을 가진 한 곳이 반대표를 던지는 바람에 부결된 것이다. 그러나 법원은 채권자 및 담보권자 전체 동의율과 메디칼드림의 회생가능성 및 향후 변제 계획 등을 토대로 판단한 끝에 회생계획안을 강제인가했다. 법원의 ...

    마켓인사이트 | 2020.08.06 0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