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용산·강남·강동·송파·영등포 투자 유의해야

    ... 주식 시장의 PER과 같이 객관적인 분석 지표가 필요한데 주택 시장은 이를 버블지수로 측정할 수 있다. 버블지수는 (서울과 같은) 특정 지역의 매매가 상승률이 전국 매매가 상승률에 비해 얼마나 더 올랐는지 측정(매매가 상승률 이격도)하고 전셋값 상승률 이격도도 같은 방법으로 계산해 이를 매매가 상승률 이격도에서 빼는 방법이다. 다시 말해 어떤 지역의 전셋값이 오르지 않는데 매매가만 많이 오른다는 것은 실수요가 아니라 투자 수요에 의해 그 지역의 집값이 주도된다는 ...

    한경Business | 2020.03.02 14:55

  • thumbnail
    러너스 하이와 리스크 관리

    ... 러너스 하이는 달리는 사람들이 느낄 수 있는 기쁨이다. 주식투자도 내가 보유한 종목이 랠리를 펼치거나 급등하게 되면 계좌 수익이 늘어 기쁨을 느낄 수 있다. 하지만 그럴 때일수록 차분히 리스크(위험)를 관리하는 게 필요하다. 러너스 하이가 감정적인 부분이라면 이를 이성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보조 지표들을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다. 대표적인 게 이격도, 수급, 거래량이다. 이 세 가지를 지속적으로 확인하면서 주가 하락 가능성을 체크해야 한다.

    한국경제 | 2019.11.17 15:57

  • thumbnail
    "코스피 1985·코스닥 610~617, 중요한 분기점될 것"

    ... 610선 수준이 중요한 저항으로 예상되며, 작년 저점인 617선을 돌파하면 강한 반등이 나타낼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 증권사 정인지 연구원은 "코스피 지수는 조정 과정에서 강한 하락이 아니라면 보통 60일 이평선 기준 이격도 95% 수준에서 바닥이 만들어지고, 극단적으로 하락세가 강할 경우에는 90%를 하회하는 수준까지 떨어지기도 한다"며 "회귀식으로 추정하면 9월 중순께 60일 이평선 회복이 예상되고, 반등 과정에서 연초 저점대인 1985선 ...

    한국경제 | 2019.08.20 07:53 | 김하나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빅 사이클論으로 본 '美 증시 폭풍 전야설'

    ... 2011년에 이어 재차 불거진 연방정부 셧다운(일시 업무정지)에 월가가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것도 이 때문이다. 월가의 투자 심리도 극도로 악화돼 있다. 변동성 지수(VIX), S&P500 지수와 125일 이동평균선 간 이격도, 하락 종목 대비 상승 종목 거래량 비율인 매클레안 지수(MVSI) 등 7개 객관적인 지표로 산출하는 공포·탐욕 지수가 20 밑으로 떨어져 과도한 공포 단계에 들어섰다. 이 지수는 0에 가까울수록 ‘공포’, ...

    한국경제 | 2018.12.23 17:20 | 한상춘

  • thumbnail
    남북경협株 당분간 시장 주도, 현대제철·현대건설 상승 추세… 삼성중공업 수주 증가 돋보여

    ... 있다. 그러나 무조건적인 상승이 아니라 긍정적인 재료가 나올 때마다 들썩거리는 모습을 보이므로 고점에서 챙길 것은 챙기고, 눌림목 때 저점에서 매수하는 트레이딩 전략이 바람직해 보인다. 그리고 개인들의 매수세가 몰리는 종목이므로 이격도가 많이 벌어진 종목은 꺾일 수 있기에 분할로 차분하게 대응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다. 반면 현대제철, 현대건설 등의 종목은 외국인과 기관이 매수하는 종목이므로 지속적인 계단식 우상향이 연출될 수 있는 분위기다. 주가는 &lsq...

    한국경제 | 2018.05.13 16:12

  • thumbnail
    [초점] "코스닥, 단기 조정 가능…추가 상승 여력은 충분"

    ... 국면이 전환될 가능성을 점검할 시점"이라며 "최근 5거래일간 헬스케어 업종에 대한 외국인의 수급 흐름은 매도로 바뀌었다"고 지적했다. 정인지 유안타증권 연구원도 "현재 60일 이평선 기준 이격도 117% 수준으로, 작년 11월 고점을 넘어선 상승세 지속은 쉽지 않은 모습"이라며 "900선을 하회할 경우 단기 조정이 시작될 수 있어 단기적으로는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하지만 추가 ...

    한국경제 | 2018.01.17 11:03 | 고은빛

  • "코스닥, 900 안착 시 새 상승 국면 열릴 수 있어"-유안타

    ... "작년 하반기 이후 코스닥지수에서 100 단위는 중요한 분기점으로 작용했다"며 "900 안착 확인 시 새로운 상승 국면 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 연구원은 "현재 60일 이평선 기준 이격도 117% 수준으로, 작년 11월 고점을 넘어서 상승세 지속은 쉽지 않은 모습"이라며 "900선을 다시 하회할 경우 단기 조정 가능성이 부각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제약업종의 조정 진행되더라도 ...

    한국경제 | 2018.01.17 07:19 | 정형석

  • thumbnail
    [초점]코스닥 연고점 또 경신…"바이오 다음 타자를 찾아라"

    ... 실적 개선 전망에 기대가 실리는 모습이다. 증시 전문가들은 과열 논란에도 불구하고 코스닥 추가 상승을 염두에 둔 저평가주 선점 전략을 권하고 있다. 이은택 KB증권 투자전략팀장은 "11월 들어 코스닥이 12% 상승해 이격도 측면에서 과열 가능성이 불거지고 있지만 코스닥 주식 매도는 바람직하지 않다"며 "과거 기술주 랠리 당시 빨리 올랐다는 이유로 이를 외면한 투자자들은 성과가 좋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타이밍보다는 ...

    한국경제 | 2017.11.20 11:11 | 오정민

  • "코스닥, 과열 우려 있지만…팔지말고 분산투자하라"

    ... 되지 않았다는 점도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을 밑돈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실적보다 더 우려스러운 코스닥시장의 과열 가능성이라고 이 연구원은 강조했다. 그는 “코스닥지수는 11월 들어 12% 상승하면서 이격도 측면에서 과열 가능성이 불거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하지만 코스닥 주식을 매도하는 전략이 바람직한 것은 아니라고 봤다. 이 연구원은 “과거에도 기술주 랠리 시기에 빨리 올랐다는 이유로 이를 외면했던 투자자들은 ...

    한국경제 | 2017.11.20 08:06 | 안혜원

  • thumbnail
    [오정민의 주간전망]"코스피, 이번주 2500선 고지 도전"

    ... 경계감이 부각될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김한진 연구원은 "4분기는 2분기 실적 랠리와 비교할 때 삼성전자 고유실적에 대한 신뢰는 더 고조된 반면, 증시 주변환경 부담은 다소 커진 상황"이라며 "코스피 20일 이격도 105 수준인 코스피 2500선에서는 숨 고르기가 나타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또한 북한의 재도발 가능성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협상 등이 증시 변동성을 높일 요인으로 꼽힌다. 다음주 주목할 사안으로는 ...

    한국경제 | 2017.10.15 09:00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