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32,0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업무 강도 너무하네" 호소에…1년차 연봉, 1억원대로 파격 인상

    ... 2년차의 경우 9만달러(약 1억3130만원)에서 10만5000달러(약1억2030만원)로 늘어난다. 이번 인상은 다음 달 1일부터 적용된다. 애널리스트 연봉 인상을 단행한 은행은 모건스탠리뿐만이 아니다. 앞서 대형 투자은행 JP모건도 이달 초 1~3년차 애널리스트의 연봉을 높였다. JP모건에서 일하는 1년차 애널리스트의 연봉도 모건스탠리 1년차 애널리스트 연봉과 마찬가지로 10달러다. 이같은 연봉 인상은 극심한 업무 강도에 고통 받는 직원들을 고려한 조치다. 특히 올해 ...

    한국경제 | 2021.07.29 15:50 | 허세민

  • thumbnail
    에어컨 지금 사도 안 늦었다…하이마트에서 신제품 골라볼까

    ...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 잠실점장은 “8월 초까지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에어컨 설치가 지연되고, 일부 여름가전 모델은 재고가 부족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위생까지 신경 쓴 에어컨 롯데하이마트에 따르면 이달 들어 25일까지 에어컨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75% 늘었다. 같은 기간 창문형 에어컨과 서큘레이터 매출도 각각 1330%, 195% 증가했다. 에어컨 가운데서는 삼성전자 ‘무풍갤러리’와 LG전자...

    한국경제 | 2021.07.29 15:36 | 전설리

  • thumbnail
    '펄펄 끓는' 육지와 바다…과수·가축·양식 피해 갈수록 확산

    ... 불볕더위가 육지·바다를 막론하고 맹위를 떨치면서 고온으로 인한 농산물·축산동물·수산 양식물의 폭염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인삼잎이 말라비틀어지고 비닐하우스 수박은 너무 익어 내다 버리고 있으며, 더위를 견디지 못한 축산동물은 이달 들어 22만 마리가 폐사했다. 육상의 저수지와 호수 등에선 이미 녹조가 발생한 가운데 바다에서도 적조 현상이 나타날 조짐을 보이고 있어 수산양식물의 큰 피해가 우려된다. ◇ 뜨거운 육지, 말라붙는 농작물 폭염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는 ...

    한국경제 | 2021.07.29 15:33 | YONHAP

  • thumbnail
    롯데백화점, 2030세대 '남성 명품족' 공략…한 층에 럭셔리 브랜드 총집합

    롯데백화점이 남성 럭셔리 및 해외 패션 매장을 대폭 강화하고 있다. 최근 늘어나는 ‘남성 명품족’을 잡기 위해서다. 롯데백화점은 이달 초 서울 소공동 본점 5층 전체를 남성 해외 패션 전문관으로 탈바꿈했다. 기존 5층의 절반을 차지하던 남성 전문관 면적(2310㎡)을 4950㎡ 규모로 넓혔다. 톰포드, 돌체앤가바나, 발렌티노 등 남성 매장 14개가 이 자리에 문을 열었다. 주로 2030 젊은 남성이 선호하는 브랜드다. 남성 ...

    한국경제 | 2021.07.29 15:26 | 노유정

  • thumbnail
    신세계백화점, 정육 바이어가 한우 직·경매…백화점 식품관 '신선한 변신'

    ... 경기점 식품관 리뉴얼을 마치고 재개장했다. 경기점 식품관은 3300㎡ 규모로 총 100여 개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축산, 조리, 건강 등 코너마다 전문가들이 상주하면서 소비자 취향에 맞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달 말부터는 백화점업계 처음으로 식품관 전용 멤버십 서비스도 시작한다. 신세계 경기점 식품관의 정육 코너에서는 신세계 정육 바이어가 직접 경매에 참여해 구매한 한우를 살 수 있다. 백화점업계 최초로 한우 매매참가인(매참인) 자격을 획득한 ...

    한국경제 | 2021.07.29 15:24 | 노유정

  • thumbnail
    LG전자, 생활가전·TV '쌍끌이'에 매출·영업익 사상 최대(종합)

    ... 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다만 영업이익은 글로벌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사태로 1천32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LG전자는 4분기에 전장 부문의 흑자 전환을 예상했다. LG전자는 만년 적자사업이던 스마트폰 사업을 이달 말로 정리하는 대신 캐나다 마그나사와 최근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을 출범하며 전장사업을 키우고 있다. 재택근무와 원격교육, 게임 수요 증가 등으로 IT 제품이 선전하면서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를 판매하는 BS사업본부의 매출도 ...

    한국경제 | 2021.07.29 15:22 | YONHAP

  • thumbnail
    무속신앙-축구대회-주점서 신규 집단감염…전국 확산세 지속

    ... 선수와 스태프가 각 2명이다. 강원 강릉시 외국인 일용근로자(2번째 사례)와 관련해선 지난 25일 이후 2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중 근로자가 26명이며, 기타 접촉자가 3명이다. 강원 원주시의 지역아동센터에서도 이달 27일 이후 종사자와 이용자 등 18명이 양성 판정을 받고 치료 중이다. 비수도권에서는 기존 집단발병 사례의 감염 규모도 계속 커지는 양상이다. 대전, 충청 지역에서는 대전 서구 태권도장(누적 229명), 대전 서구 PC방(39명), ...

    한국경제 | 2021.07.29 15:02 | YONHAP

  • thumbnail
    [공식]'표리부동' 측 "김성규와 오해 풀었다…원만하게 하차 결정"

    ... 오해를 풀고 원만하게 협의했다"며 "논의 끝에 프로그램을 떠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표리부동'은 이미 6회까지 녹화를 마쳤다. 이후 김성규의 빈자리는 스페셜 게스트로 메울 예정이다. 그룹 이달의 소녀 츄와 배우 김혜은 등이 출연을 앞두고 있다. '표리부동'은 프로파일러 표창원, 이수정의 범죄사건 재해석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4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

    텐아시아 | 2021.07.29 14:52 | 정태건

  • thumbnail
    '함바왕' 유상봉 보석 중 전자발찌 훼손…처벌 규정 없어

    ... 감독하겠다"고만 했을뿐 별다른 대책을 내놓진 못했다. 보석으로 풀려났을 당시 이미 함바(건설현장 간이식당) 운영권과 관련한 사기 사건으로 또 다른 재판을 받던 유씨는 대법원이 지난달 29일 상고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하자 이달 12일 전자발찌를 훼손하고 도주했다. 검거팀을 꾸린 검찰은 도주한 지 15일 만인 지난 27일 유씨를 경남 사천 일대에서 붙잡았다. 문제는 유씨처럼 전자발찌 부착을 조건으로 풀려난 피고인이 보석 중에 전자발찌를 훼손할 경우 '전자장치 ...

    한국경제 | 2021.07.29 14:36 | YONHAP

  • thumbnail
    소방청, '벌 쏘임 사고 주의보' 발령…"쇼크 땐 119 신고"

    ... 올해도 7월 들어 747건이 발생해 직전 달(230건)의 3.2배 수준에 달했다. 벌 쏘임 사고 사망자도 2018년 10명, 2013년 9명, 지난해 7명 등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올해 들어서는 지난 2월 충북 보은군에서 1명, 이달 경기 용인시에서 1명 등 모두 2명이 벌에 쏘여 숨졌다. 소방청은 벌 쏘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야외활동 시 밝은색 계열의 긴소매·긴바지 옷을 입고, 벌을 유인할 수 있는 향수나 향이 진한 화장품은 피해 달라고 당부했다. 벌이 공격할 ...

    한국경제 | 2021.07.29 14: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