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3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고 또 져도 기회 있다'…답답한 프로야구 5위 다툼

    ... 롯데는 9월 말에 접어든 지금도 7위 자리에서 옴짝달싹 못 하고 있다. 이승헌이 선발진에 가세하고 이병규·고효준 등 베테랑들이 합류하는 등 갈수록 전력은 좋아지고 있지만 안에서 새는 바가지가 너무 크다. 타선을 이끌어야 할 4번 타자 이대호는 9월 21경기에서 1홈런 타율 0.260에 그치고 있다. 내야수 최다 이닝을 소화 중인 유격수 딕슨 마차도도 9월 타율 0.225에 최근에는 실책까지 늘어나는 등 체력 고갈의 징후가 뚜렷하다. 5강 경쟁팀에 중요한 건 맞대결이다. ...

    한국경제 | 2020.09.24 10:14 | YONHAP

  • thumbnail
    힘 잃은 두산·KIA·롯데…진흙탕 싸움으로 변해버린 5위 경쟁

    ... 서준원이 장성우에게 만루홈런을 얻어맞으면서 스코어는 3-4에서 3-8이 됐고, 흐름은 kt로 넘어갔다. 5위 두산과 6위 KIA가 이틀 연속 쓴맛을 보면서 롯데에는 '가을야구'의 희망을 되살릴 절호의 기회였다. 하지만 롯데는 이대호, 정훈, 김준태의 병살타 3개가 나온 데다 투수 교체에서도 아쉬움을 남기며 그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5위 경쟁팀들이 하나같이 힘을 쓰지 못한 반면 1∼3위 팀은 모두 승전고를 울렸다. NC 다이노스는 홈인 창원 NC파크에서 삼성 ...

    한국경제 | 2020.09.23 22:47 | YONHAP

  • thumbnail
    '장성우 데뷔 첫 만루 홈런' KT, 롯데 꺾고 3위 수성 [사직:스코어]

    ... 타순 간 연결이 원활하게 했다. 4번 타자 강백호는 결정적 역전 적시타 한 방으로 승리를 불러 왔다. KT는 1회 초 1사 1루에서 로하스가 1타점 좌중간 적시 2루타를 쳐 앞서 나갔다. 그러나 롯데가 1회 말 무사 만루에서 이대호 병살타 때 1득점해 승부가 원점으로 되돌아 갔다. 엎치락뒤치락하는 양상이 계속됐다. 롯데가 3회 말 전준우의 투런 홈런으로 역전했지만 KT가 가만히 있지는 않았다. KT는 4회 초 롯데 선발 투수 아드리안 샘슨이 수비 실책 뒤 난조를 ...

    한국경제 | 2020.09.23 22:05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5이닝 3실점' 쿠에바스, 9승 도전 [사직:선발리뷰]

    ... 등판해 5이닝 동안 98구 던져 8피안타(1피홈런) 3탈삼진 3볼넷 3실점했고 타선이 8득점 지원해 시즌 9승 요건을 채웠다. 쿠에바스는 초반 실점을 최소화했다. 1회 말 첫 3타자를 연속 출루시켜 무사 만루에 놓였는데도 쿠에바스는 이대호 병살타 때 1실점할 뿐 다음 타자 한동희를 투수 앞 땅볼 처리하며 최소 실점할 수 있었다. 결과적으로 삼자 범퇴 이닝은 없지만 큰 위기는 오지 않았다. 이후 쿠에바스는 3회 말 1사 1루에서 전준우에게 역전 투런 홈런을 맞았지만 ...

    한국경제 | 2020.09.23 21:02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살짝 휘둘러도 약간 빗맞아도 굿샷…드라이버 바꿔 장타 쳐볼까

    ... 중심을 낮추고 높은 관용성을 제공해 헤드 스피드가 빠른 파워 히터를 겨냥했다. 스윙 스피드가 시속 100마일을 넘는 골퍼라면 젝시오X를 사용했을 때 최고 성능을 낼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한국프로야구를 대표하는 홈런왕 이대호, 양의지, 박병호가 이 채를 쓰고 있다. 캘러웨이골프는 슈퍼컴퓨터에 투자하는 비용을 늘렸다. 일반적으로 새 드라이버를 만들 때 5~7회 이내로 진행하는 디자인 공정을 매버릭은 인공지능(AI) 학습능력으로 1만5000회 반복했고 최적의 ...

    한국경제 | 2020.09.22 15:14 | 김순신

  • thumbnail
    허문회 감독 "김재유 연속 도루, 이병규 역전타 칭찬해" [잠실:코멘트]

    ... 샘슨이 5⅔이닝 3실점을 기록했고, 뒤에 나온 불펜 세 명이 무실점으로 뒷문을 책임졌다. 샘슨에 이어 나와 1⅓이닝을 소화한 고효준이 승리투수가 됐고, 1이닝을 책임진 구승민과 김원중이 각각 홀드와 세이브를 챙겼다. 타선에서는 이대호가 2안타 1타점, 이병규가 결승타가 되는 2타점 적시타로 팀 승리를 이끌었고, 정훈과 김재유도 1안타 1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경기 후 허문회 감독은 `선발투수 샘슨이 제 몫을 해줬고, 불펜투수들이 잘 막았다`며 `승부처인 7회 ...

    한국경제 | 2020.09.18 22:12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이병규 역전타' 롯데, LG에 뒤집기 승리…5강 기사회생

    ... 적시타로 1-0으로 앞섰다. LG는 4회말 양석환의 좌월 솔로홈런으로 한 걸음 더 앞서갔다. 양석환은 샘슨의 2구째 슬라이더를 힘껏 잡아당겨 왼쪽 폴을 맞히는 시즌 2호 홈런을 때려냈다. 반격에 나선 롯데는 6회초 2사 3루에서 이대호의 좌전 안타로 1점을 만회하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LG는 6회말 2사 3루에서 홍창기가 오른쪽 담장 상단을 맞히는 2루타를 쳐내 잃어버린 1점을 곧바로 만회했다. 롯데도 쉽게 물러나지 않았다. 롯데는 7회초에만 도루 3개를 성공하며 ...

    한국경제 | 2020.09.18 21:50 | YONHAP

  • thumbnail
    '이병규 결승타+김원중 17SV' 롯데, LG에 5-3 역전승 [잠실:스코어]

    ... 정찬헌이 6⅓이닝 2실점(1자책점), 롯데 선발 아드리안 샘슨이 5⅔이닝 3실점으로 쾌투했으나 두 투수 모두 승리와 인연을 맺지는 못했다. 고효준이 승리투수가 됏고, 구승민이 홀드를, 김원중이 시즌 17세이브를 올렸다. 타선에서는 이대호가 2안타 1타점, 이병규가 결승 2타점 적시타, 정훈, 김재유가 1안타 1타점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LG 양석환은 솔로 홈런을 터뜨렸지만 실점의 빌미가 되는 결정적인 실책 두 개로 그 빛이 바랬다. 3회 LG가 선취점을 뽑았다. ...

    한국경제 | 2020.09.18 21:49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이대호 '힘으로 이겨낸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LG 트윈스의 경기, 8회초 1사 롯데 이대호가 안타를 때려내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8 21:08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6⅓이닝 1자책 2실점' 정찬헌 QS, 승리는 불발 [잠실:선발리뷰]

    ... 10차전 홈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이날 정찬헌은 6⅓이닝 4피안타 2볼넷 6탈삼진 2실점(1자책점) 쾌투했으나 승리와 인연을 맺지는 못했다. 1회 정훈을 뜬공, 손아섭을 2루수 땅볼로 잡은 뒤 전준우에게 볼넷을 내줬으나 이대호의 땅볼로 이닝을 끝냈다. 2회는 한동희 삼진, 마차도 1루수 뜬공, 이병규 다시 삼진으로 깔끔했다. 3회에는 선두 오윤석을 볼넷으로 내보냈으나 김준태의 땅볼에 주자까지 잡아 단숨에 2아웃을 만들었고, 정훈은 파울플라이 처리했다. ...

    한국경제 | 2020.09.18 21:00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