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941-4950 / 5,0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골잡이 샤샤-파울링뇨 주말 격돌

    ... 11점.3승2무2패)로 내려앉은 울산은 선두권으로 다시 치고올라가야 하는 상황에서 팀의 대들보 정정수가 발목 부상으로 출전을 못해 전력에 차질이 생겼으나 백전노장 김현석과 김기남의 노련한 경기 운영에 기대를 걸고 있다. 또 '라이언 킹' 이동국의 가세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2위 포항 스틸러스(승점 14)도 만능 플레이어 강철이 허벅지 부상으로 빠진 제철가(家) 형제 전남드래곤즈를 홈으로 불러들여 승수 추가에 나선다. 이동국과 보야델을 투톱에 기용한 뒤 허제정, ...

    연합뉴스 | 2001.07.13 11:16

  • 프로축구- 하석주 결승골, 포항 2위 부상

    ... 이끌며 득점 기회를 노렸다. 전반 8분 박태하의 슛이 아깝게 골문을 벗어나더니 23분 정대훈의 왼발 중거리슛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오는 등 골운이 따르지 않았다. 그러나 후반 시작 5분만에 하석주의 선취골로 분위기를 바꾼 포항은 이동국, 김상록을 앞세운 역습으로 상대 골문을 위협했다. 경기 초반 주도권을 잡고도 번번이 역습기회를 내준 울산은 후반 3분과 8분 각각 김현석과 황승주가 골키퍼와의 1대1 찬스를 무산시키더니 종료 10분여를 남겨 놓고 퍼부은 파상공세도 ...

    연합뉴스 | 2001.07.11 22:09

  • [프로축구] 상위권 울산-포항, 성남-대전 각축

    ... 기록한 정정수와 현재 99골로 통산최다골 기록(101골) 경신을 눈앞에 두고 있는 팀내 최고참 김현석의 발끝도 상대 골문을 호시탐탐 노린다. 포항은 국내 무대에 복귀해 지난 경기에 처음 출전, 선취골을 뽑는 등 혼자서펄펄 날았던 이동국이 지난 경기 막판에 머리에 14바늘을 꿰매는 부상을 딛고 출전해 브라질 용병 스트라이커 보야델과 다시 호흡을 맞춘다. 여기에 스트라이커에서 왼쪽 날개로 돌아와 제몫을 톡톡히 하고 있는 어시스트1위의 '특급 도우미' 박태하가 이들에게 ...

    연합뉴스 | 2001.07.10 10:58

  • [프로축구]이동국, 화려한 복귀 신고

    '라이언킹' 이동국(포항)이 11개월만에 다시 선 국내무대에서 짜릿한 결승골을 터트리며화려하게 복귀했다. 지난해 8월 부천전 이후 처음으로 나선 이동국은 7일 성남에서 열린 2001 포스코 프로축구 K-리그 원정경기에서 전반 2분 강력한 오른발 바운드슛으로 골네트를흔들어 팀의 2-1 승리에 앞장섰다. 베르더 브레멘과 재계약치 못해 일시 복귀한 이동국은 특히 용병 간판 샤샤와맞대결한 이날 실추된 자존심을 회복하며 유럽무대 재도전을 위한 발판을 다지면서국가대표 ...

    연합뉴스 | 2001.07.08 00:28

  • 이동국, 獨브레멘과 결별 .. 재계약협상 사실상 무산

    ''라이언 킹'' 이동국(22)이 독일프로축구 브레멘과 결별했다. 브레멘은 22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www.werder-online.de)를 통해 오는 30일로 임대계약이 끝나는 이동국과 재계약하지 않을 방침임을 밝혔다. 클라우스 알롭스 브레멘 단장은 홈페이지에서 "한국의 축구협회는 내년 월드컵을 위해 대표팀의 강도 높은 합숙훈련을 수주간 계획하고 있다"면서 "이런 상황에서는 이동국이 경기에 제대로 참가할 수 없어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고 ...

    한국경제 | 2001.06.22 15:10

  • 이동국, 독일 브레멘과 결별

    '라이언킹' 이동국이 독일프로축구 브레멘과 결별했다. 클라우스 알로프스 브레멘 단장은 21일 AFP통신과의 회견에서 "이동국이 내년한.일 월드컵 (출전 준비)에 전념하도록 하기 위해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협상 결렬을 밝혔다. 올시즌 7경기에 출전해 무득점에 그친 이동국은 지난 1월 포항 스틸러스에서 브레멘으로 10만달러에 6개월간 임대됐으며 계약서에는 본인이 브레멘으로의 완전 이적을 원할 때 이적료 150만달러, 연봉 50만달러에 ...

    연합뉴스 | 2001.06.22 09:35

  • [ 신설법인 현황 ] (2001년 6월4일 ~ 6월9일) 서울 <3>

    ... 능동 246의8개풍빌딩 2층 *나니까월드(이동진.100.종합유통) 삼성동 78의3 *뉴코리아모터스(양철유.50.중고자동차) 율현동 128의1 *니즈인터내셔널(윤정수.50.컴퓨터) 삼성동 52의17 영림빌딩 *동구농산(이동국.50.양곡) 거여동 200의2 *동우플러스(양현관.50.식당자재) 방배4동 828의20 *래드비젼(조영민.100.통신장비) 도곡동 467의24 우성캐릭터 199 *로뎀인터내쇼날(김영환.100.건설자재) 논현동 242의43 수창빌딩 101 ...

    한국경제 | 2001.06.15 17:26

  • [컨페더레이션스컵] 황선홍 붙박이 원톱..히딩크호 최종멤버 윤곽

    ... 포백라인의 중심축인 현 구도에 흔들림이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골키퍼는 이운재가 김용대를 제치고 주전으로 사실상 낙점받은 상황. 이렇게 포지션이 짜여진다면 히딩크호는 주전 11명중 절반이상이 3년전 월드컵 멤버로 구성되는 꼴이 된다. 그러나 유럽무대에 적응중인 안정환과 이동국,일본의 최용수와 노정윤 등이 뒤늦게 눈도장을 받거나 제2의 송종국이 나타난다면 히딩크호의 면모에 다소 변화가생길 수 있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04 09:38

  • [컨페드컵] '히딩크호' 월드컵 진용 윤곽

    ... 내려가고 강철과 이임생이 측면방어를 맡을 가능성도 충분하다. 골키퍼는 이운재가 김용대를 제치고 주전으로 사실상 낙점받은 상황. 이렇게 포지션이 짜여진다면 히딩크호는 주전 11명 중 절반 이상이 3년전 월드컵 멤버로 구성되는 꼴이 된다. 그러나 유럽무대에 적응중인 안정환과 이동국, 일본의 최용수와 노정윤 등이 뒤늦게 눈도장을 받거나 제2의 송종국이 나타난다면 히딩크호의 면모에 다소 변화가생길 수 있다. (서울=연합뉴스) jahn@yna.co.kr

    연합뉴스 | 2001.06.03 22:51

  • [ 신설법인 현황 ] (2001년 5월21일 ~ 25일) 서울 <2>

    ...0.실내장식) 장안2동 13의17 윤산빌딩 3층 *제이에스에이엔무역(오상근.50.해외직접투자) 제기동 1212 한신아파트상가 107호 *조은가람도로운전연수(김춘식.50.주행연습) 외발산동 268의3.2층 *지오세이프엔지니어링(이동국.50.토목엔지니어링) 방배동 450의2대광빌딩 4층 *진미르(김민영.100.중장비) 서초4동 1302의14 *진성드래프팅(조항보.50.설계용역) 대림동 682의1 *채널선(이명근.500.국내외위성방송) 여의도동 13의4 ...

    한국경제 | 2001.06.01 1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