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보미 16점' 삼성생명, 신한은행 꺾고 5연패 탈출

    ... 35분 22초를 뛰면서 16득점에 2리바운드 3어시스트 2스틸을 기록하며 삼성생명의 승리에 앞장섰다. 윤예빈(15점 7리바운드), 배혜윤(14점)에 더블더블을 달성한 비키 바흐(12점 13리바운드) 등 주축 선수들이 모두 제 몫을 했다. 이민지는 3점 슛 3개로만 9점을 보탰다. 이날 승리로 최근 5연패 부진에서 탈출한 5위 삼성생명은 9승 16패가 돼 플레이오프 진출 희망을 살려갔다. 부천 하나은행과 공동 3위가 된 신한은행(10승 15패)과는 1경기 차로 좁혔다. ...

    한국경제 | 2020.03.01 18:59 | YONHAP

  • [社告] 연합뉴스 '코로나19 특별취재단' 확대개편

    ... 안승섭(홍콩), 박세진, 김호준, 이세원(도쿄), 전성훈(로마), 강훈상(테헤란), 노재현(카이로), 임은진(제네바, 이상 특파원) 강건택, 하채림(국제뉴스 1부) 김덕현(영문경제뉴스부) 주경돈(영문경제뉴스부) 김수연(영문뉴스부) 이민지(영문뉴스부) 송상호(영문북한뉴스부) 최새일(일본어뉴스팀) 전인경(중국어뉴스팀) 김승두, 이진욱, 정하종, 이정훈, 황광모, 김주형, 한상균, 김주성, 최재구, 서명곤, 임헌정, 이지은, 홍해인, 신준희, 한종찬, 박동주, 윤동진, ...

    한국경제 | 2020.02.25 18:25 | YONHAP

  • thumbnail
    리디아 고 "한국에서 대학생 생활…시험 통과해 기뻐"

    ... 시즌에 돌입했다. 지난 13∼16일 호주에서 열린 LPGA 투어 ISPS 한다 호주여자오픈에서 개인 시즌 첫 대회를 치렀다. 하나캐피탈과 계약하면서 하나금융그룹 골프단에 합류한 것도 큰 변화다. 리디아 고는 "예전부터 친한 이민지(호주 교포)와 한 가족이 된 것 같아서 기분이 너무 좋다"고 기뻐했다. 코치도 교체했다. 리디아 고는 호르헤 파라다 스윙 코치와 새로 계약하며 변화를 꾀했다. 리디아 고는 "전 코치와도 굉장히 좋았는데, 상황이 안 맞아서 ...

    한국경제 | 2020.02.25 12:12 | YONHAP

  • thumbnail
    '우승' 박희영, 여자골프 세계랭킹 96계단 '수직상승'…95위

    ... 만에 정상에 오르며 통산 3승째를 달성했다. 고진영(25)이 세계랭킹 1위를 유지하며 지난해 7월 29일 이후 약 7개월간 자리를 지켰다. 박성현(27)이 2위로 뒤따랐고, 김세영(27)도 6위를 지켰다. 이정은(24)은 이민지(24·호주)와 자리를 맞바꿔 8위에서 9위로 내려갔다. 한국은 2020 도쿄올림픽에 세계랭킹 상위 4명까지 출전할 수 있는데, 김효주(25)가 세계랭킹 12위를 달리며 기회를 엿보고 있다. 박인비(32)는 17위로 ...

    한국경제 | 2020.02.11 08:57 | YONHAP

  • thumbnail
    KLPGA 삼총사, 美투어 직행 티켓 재도전

    ... 호주여자오픈은 여자골프 세계랭킹 ‘톱10’ 선수 중 3위인 ‘디펜딩 챔피언’ 넬리 코르다(22·미국)를 제외하면 ‘핫식스’ 이정은(8위·24)과 호주 동포 이민지(24)만 출전한다. 그런데 LPGA투어가 20일부터 태국에서 열리는 혼다LPGA타일랜드와 27일부터 싱가포르에서 개막하는 HSBC위민스월드챔피언십 취소를 알리면서 대회 가치가 급격히 올라갔다. 앞서 취소된 중국 블루베이LPGA까지 ...

    한국경제 | 2020.02.10 16:11 | 조희찬

  • thumbnail
    박희영, 7년여 만에 정상 탈환…올 시즌 LPGA 한국인 첫 우승(종합2보)

    최혜진과 연장 4차전 끝에 우승 감격…LPGA 개인 통산 3승 '이민지 동생' 이민우는 유러피언투어 첫 승 박희영(33)이 연장 접전 끝에 약 7년 만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을 거머쥐었다. 박희영은 9일 호주 빅토리아주 서틴스 비치 골프 링크스의 비치 코스(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ISPS 한다 빅 오픈(총상금 110만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5개를 묶어 1오버파 73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81타를 ...

    한국경제 | 2020.02.09 18:47 | YONHAP

  • [LPGA 최종순위] ISPS 한다 빅 오픈

    ... │ │(66-69-76-71) │ ├───┼───────────────┼────────┼────────┤ │6 │오수현(호주) │-6 │283(73-68-74-68)│ │ │로빈 최(호주) │ │(70-65-77-71) │ │ │이민지(호주) │ │(69-67-74-73) │ ├───┼───────────────┼────────┼────────┤ │9 │크리스티나 김(미국) │-5 │284(67-70-77-70)│ │ │알레나 샤프(캐나다) │ │(68-69-70-77) ...

    한국경제 | 2020.02.09 17:43 | YONHAP

  • thumbnail
    '부활' 박희영, 빅오픈 연장 우승…7년 만에 LPGA 3승(종합)

    최혜진과 연장 4차전 끝에 정상…올 시즌 한국인 첫 우승 '이민지 동생' 이민우는 유러피언투어 첫 승 박희영(33)이 연장 접전 끝에 약 7년 만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을 거머쥐었다. 박희영은 9일 호주 빅토리아주 서틴스 비치 골프 링크스의 비치 코스(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ISPS 한다 빅 오픈(총상금 110만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5개를 묶어 1오버파 73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81타를 ...

    한국경제 | 2020.02.09 17:31 | YONHAP

  • thumbnail
    4차 연장 혈투 끝에…박희영, 6년7개월 만에 LPGA 정상

    ... 60대 타수를 적어내 선두권에 올랐다가 3라운드에서만 7타를 잃고 무너져 공동 35위까지 진출하는 최종라운드 안착에 실패했다. 이번 대회는 지난해부터 남자 투어인 유러피언투어와 LPGA투어가 공동 주최해오고 있다. 남녀 대회가 같은 날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남자 대회에선 호주 동포 이민지(24)의 친동생으로 유명한 이민우(21)가 우승해 한국(계) 선수가 동반 우승을 차지하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09 17:05 | 조희찬

  • thumbnail
    "누나, 다음엔 함께 우승하자"…이민우, 유럽투어 첫승 신고

    ...quo;누나 다음엔 같이 우승하자!’ ‘괴물 장타자’ 이민우(21)가 ISPS 한다 빅 오픈(총상금 160만호주달러)에서 유럽프로골프투어 첫 우승을 신고했다. 이민우는 여자골프 강자인 호주동포 이민지(24)의 친동생이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통산 5승을 기록 중인 이민지는 이번 대회 여자부에 출전해 공동 6위(6언더파)에 올랐다. 이민우는 8일 호주 빅토리아주 바원헤즈의 서틴스 비치 골프링크스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

    한국경제 | 2020.02.09 16:02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