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71-2180 / 5,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슈]이재용 부회장 삼성 승계 '가속'..연내 승계 마무리

    ...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을 합병해 이재용 부회장의 삼성전자 지배를 공고히 하고자 하는 것.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이 합병되면 현재 제일모직 지분 23.2%를 보유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합병회사 지분 16.5%를 갖게 됨. 동생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은 현재 제일모직 지분을 각각 7.8%씩 갖고 있는데 합병 후에는 지분 5.5% 보유로 바뀌게 됨. 제일모직 지분 3.4%, 삼성물산 지분 1.4%를 보유한 이건희 회장은 합병회사 지분 ...

    한국경제TV | 2015.05.26 16:56

  •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이재용 부회장 지배력 강화

    ...t;삼성SDI→제일모직'에서 '삼성물산→삼성생명·삼성전자'로 단순화된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지분은 합병 전 제일모직 23.2%에서 합병 후 삼성물산 16.5%로,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의 지분은 합병 전 제일모직 7.8%에서 합병 후 삼성물산 5.5%로 바뀐다. 합병 후 삼성물산의 오너 일가 지분 합계는 30.4%로, 여전히 공정거래법상 내부거래의 규제 대상이 된다. ...

    연합뉴스 | 2015.05.26 13:02

  • thumbnail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이재용 정점 지배구조 단순화…승계 마무리 시나리오는?(종합)

    ... 이뤄진다. 소멸사인 삼성물산 주주 입장에서는 1주당 제일모직 주식 0.35주를 교부받는 셈이다. 이번 합병으로 현재 제일모직 지분 23.2%를 보유하고 있는 이 부회장의 지분은 16.5%가 된다. 현재 각각 7.8%씩을 보유하고 있는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은 합병 후 5.5% 지분을 갖는다. 이건희 회장은 현재 제일모직 지분 3.4%와 삼성물산 지분 1.4%를 보유 중이다. 합병비율에 따라 합병 후 이 회장이 2.9%의 지분을 보유하게 ...

    한국경제 | 2015.05.26 11:34

  •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삼성 지배구조 단순해졌다

    ... 불가피하다. 합병 결의에 따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오너 일가의 지분 보유 현황이 일정부분 바뀌게 된다. 현재 제일모직 지분 23.2%를 보유한 이 부회장은 합병회사 지분 16.5%를 갖게 된다. 이 부회장의 동생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은 현재 제일모직 지분을 각각 7.8%씩 보유하고 있는데, 합병 후에는 합병회사 지분 5.5%를 보유하게 된다. 이건희 회장은 제일모직 지분 3.4%, 삼성물산 지분 1.4%를 갖고 있는데 ...

    연합뉴스 | 2015.05.26 10:11

  • thumbnail
    [분석+] 이재용式 삼성 사업 재편 재가동, '승계' 정점 찍나…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의미는

    ... '제일모직(약 19%)→삼성생명(약 7.5%)→삼성전자(약 36%)→삼성카드(약 5%)→삼성에버랜드'로 이어지는 순환출자 고리를 이루고 있다. 이 회장에 이어 장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신라호텔 사장,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 등 오너 일가 지분은 절반에 육박한다. 특히 이 부회장은 지분률 23.24%로 가장 많다. 이 회장의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차녀 이서현 에버랜드 패션부문 사장은 각각 7.75%를 보유 ...

    한국경제 | 2015.05.26 10:02 | 김민성

  •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결의…삼성그룹 재편 가속

    ...t;삼성SDI→제일모직'에서 '삼성물산→삼성생명·삼성전자'로 단순화된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지분은 합병 전 제일모직 23.2%에서 합병 후 삼성물산 16.5%로,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의 지분은 합병 전 제일모직 7.8%에서 합병 후 삼성물산 5.5%로 바뀐다. 합병 후 삼성물산의 오너 일가 지분 합계는 30.4%로, 여전히 공정거래법상 내부거래의 규제 대상이 된다. ...

    연합뉴스 | 2015.05.26 09:23

  • thumbnail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의기투합'…"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 용산에 짓겠다"

    ... 후보지에 대한 윤곽이 드러난 가운데 면세점 규모를 둘러싼 ‘덩치 싸움’으로 확대되는 모습이다. ◆면세점 후보 기업들 덩치 싸움 현대산업개발과 호텔신라는 25일 서울 용산의 아이파크몰에서 각각 정몽규 회장과 이부진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면세점 합작법인 HDC신라면세점(주)의 공식 출범식을 열었다. HDC신라면세점은 6만5000㎡ 면적에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인 ‘DF(듀티 프리)랜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우선 2만7400㎡ ...

    한국경제 | 2015.05.25 20:43 | 김병근/강영연

  • thumbnail
    정몽규-이부진,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 공식 출범…첫 해에만 3500억 투자

    정몽규 이부진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 정몽규 회장과 이부진 사장이 손잡고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을 만든다. 현대산업개발과 호텔신라가 25일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 한류·관광·쇼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면세점을 만들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현대산업개발 정몽규 회장(53)과 호텔신라 이부진 사장(45)은 25일 서울 용산구 한강로 아이파크몰에서 면세점 합작법인 HDC신라면세점(주)의 공식 출범식을 열었다. HDC신라면세점은 ...

    한국경제 | 2015.05.25 16:35 | 천지현

  •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 모델은 `日아키하바라` 어떻길래? "이부진+정몽규"

    (이부진 정몽규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 사진=한경DB) 현대-호텔신라가 손잡고 세계 최대 도심형 면세점(DF랜드) 계획을 밝혀 화제다. 25일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서는 현대산업개발 정몽규 회장과 호텔신라 이부진 사장의 면세점 합작법인 HDC신라면세점㈜의 공식 출범식이 열렸다. HDC신라면세점은 현대산업개발과 계열사 현대아이파크몰이 각각 25%, 호텔신라가 50%의 지분을 출자하며, 200억원을 초기 자본금으로 시작해 1차년도에만 총 3,500억원을 ...

    한국경제TV | 2015.05.25 16:25

  • 손잡은 삼성과 현대…이부진·정몽규 시내면세점 유치 총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이 세계 최대 규모의 도심형 면세점 유치를 위한 청사진을 발표했습니다. 호텔신라와 현대산업개발의 합작법인인 `HDC신라면세점`은 용산 아이파크몰 내에 한류와 관광, 문화와 쇼핑이 한 곳에 복합적으로 어우러진 동북아 최대 규모의 면세점 `DF랜드`를 세우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현재 시내 면세점 입찰에 참여한 신세계(1만8천 제곱미터)와 SK네트웍스(1만5천 제곱미터) 등 경쟁 사업자들이 제시한 규모보다 ...

    한국경제TV | 2015.05.25 1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