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0대그룹 총수일가 지분가치 152조원… 자녀세대에 32% 승계

    ... 1·2위인 삼성그룹과 현대차그룹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이 모두 경영 전면에 나서 사실상 경영승계가 이뤄졌지만 자녀세대의 지분가치는 아직 절반에 못 미쳤다. 삼성의 경우 이 부회장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 3남매의 주식 자산 가치 비중이 39.4%였고, 현대차도 43.2%에 그쳤다. SK그룹의 경우 자녀세대로 넘어간 주식자산이 전체의 0.3%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1년 사이에 자녀세대로의 주식 자산 ...

    한국경제 | 2018.09.12 07:34 | YONHAP

  • thumbnail
    "대북 불확실성 늘면 최대 3개월까지 산업생산 감소"

    ... 불확실성 반영해야" 북한과 관련한 지정학적 불확실성 확대는 주가, 환율 등 금융시장에 즉각적으로 영향을 줄 뿐 아니라 산업생산, 물가 등 실물 경제에도 최대 3개월까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은행 이서현 부연구위원, 소인환 과장과 세계은행(WB) 하종림 이코노미스트가 3일 발표한 BOK경제연구 '북한 관련 지정학적 불확실성이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보면 "북한 관련 지정학적 불확실성은 충격 발생 2∼3개월 ...

    한국경제 | 2018.09.03 13:06 | YONHAP

  • 금주의 신설법인 (8월3일~9일)

    ... 중대로 135, 동관 1201호 (가락동,아이티벤처타워) ▷엠에이치미디어그룹(김종구·50·음반기획 및 제작,도소매업) 마포구 상암산로 34, 19층 (상암동,디지털큐브빌딩) ▷엠와이에이치컴퍼니(이서현·1·광고대행업) 중랑구 면목로 396, 지하 (면목동) ▷엠제이디벨로먼트(김명진·30·부동산관리 및 개발업) 강남구 압구정로50길 7, 2층 22호 (신사동,정동상가) ...

    한국경제 | 2018.08.10 11:32 | 김기만

  • [특징주]삼성SDS, 김상조 재벌 개혁 압박…'하락'

    ... 물류, 부동산 관리, 광고 등의 업종을 구체적으로 적시하며 "지분 매각이 어렵다면 가능한 계열분리를 해달라. 일감 몰아주기 논란이 계속된다면 언젠가는 공정위 조사 대상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삼성에스디에스는 이건희 회장 지분 0.01%를 비롯해 이재용 부회장(9.20%), 이부진 사장(3.90%), 이서현 사장(3.90%) 등 총수일가 보유 지분이 17.01%에 달한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6.15 09:28 | 김소현

  • thumbnail
    이재용 부회장 세번째 해외 출장… 호암상 시상식은 불참

    ... 제일’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 호암상 시상식은 이건희 회장이 2014년 5월 심근경색으로 쓰러지기 전까지 매년 가족과 함께 참석할 정도로 애착을 가졌던 행사다. 이날 시상식엔 이 부회장뿐 아니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 이 회장의 세 자녀가 모두 불참했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대법원 판결이 아직 남아 있어 공식 행사 참석을 자제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 부회장이 3월22일 유럽과 캐나다로 첫 해외 출장에 나선 날도 ...

    한국경제 | 2018.06.01 19:27 | 좌동욱/고재연

  • 올해 호암상 시상식에도 이재용 등 총수 일가 불참

    ... 성낙인 서울대 총장, 신성철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총장 등 각계 인사 500여명이 참석했다. 그러나 와병 중인 이건희 회장은 물론 부인 홍라희 여사와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 총수 일가는 모두 불참했다. 특히 이 부회장은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들과의 미팅 및 해외시장 점검을 위해 전날 출국해 이날 행사에 나오지 않았다. 이들 총수 일가는 지난해 시상식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2016년에는 ...

    한국경제 | 2018.06.01 17:04 | YONHAP

  • thumbnail
    삼성가(家) 없이 치러진 호암상…이재용 부회장은 해외 출장

    ... 창업주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호암상 시상식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오너 일가 없이 치러졌다. 1일 서울 서소문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제28회 호암상 시상식'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해 이부진 호텔신라사장,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권오현 삼성전자 회장, 윤부근 부회장 등 삼성 계열사 임원진들만 자리를 채웠다. 이 부회장은 지난달 31일 해외출장을 떠나면서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했다. 삼성전자는 "이 ...

    한국경제 | 2018.06.01 16:07 | 이진욱

  • thumbnail
    올해 호암상 시상식에도 이재용 등 총수 일가 불참할 듯

    ... 성낙인 서울대 총장, 신성철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총장 등 각계 인사 500여명이 참석한다. 그러나 와병 중인 이건희 회장은 물론 부인 홍라희 여사와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 총수 일가는 모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복수의 삼성 관계자는 전했다. 이들 총수 일가는 지난해 시상식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2016년에는 이 부회장만 시상식에 참석했고, 홍 여사와 두 딸은 시상식 이후 음악회에만 ...

    한국경제 | 2018.06.01 09:11 | YONHAP

  • thumbnail
    내주 호암상 시상식… 이재용 부회장 2년만에 참석 '주목'

    ... 회장이 병상에 있었고 이 부회장은 구속수감 중이었기 때문에 총수 일가 없이 시상식이 진행됐다. 만찬, 음악회 등으로 이어지던 식후행사도 생략됐다. 2016년에는 이 부회장만 시상식에 참석했으며, 홍라희 여사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은 시상식 뒤 음악회에만 참석했다. 그룹 관계자는 "호암상 시상식은 과거 이건희 회장이 직접 챙겼던 행사였는데, 와병으로 이후에는 이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면서 "그러나 올해 이 부회장의 ...

    한국경제 | 2018.05.26 07:56 | YONHAP

  • thumbnail
    故구본무 회장 이틀째 '추모행렬'… 허창수·LG그룹 임원단 조문

    ... 표정으로 장례식장을 떠났다. 최태원 SK 회장과 정의선 현대자동차 부회장도 오후 빈소를 찾았으며, 구자균 LS산전 회장과 강석진 전 GE코리아 회장, 사공일 세계경제연구원 이사장 등도 구 회장을 추모하기 위해 빈소를 방문했다.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 부문 사장과 남편인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스포츠마케팅 연구 담당 사장, 효성의 조현준 회장과 조현상 사장, 이웅열 코오롱 회장, 장세주 동국제강 회장, 어윤대 전 KB금융 회장도 빈소를 찾았다.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

    한국경제 | 2018.05.21 11: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