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서현 떠난 삼성물산 패션부문, 박철규 부사장이 지휘

    이서현 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이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자리를 옮기면서 공석이 된 패션부문장 자리를 박철규 부사장이 맡는다. 삼성물산은 상품총괄이던 박 부사장의 보직이 패션부문장으로 변경됐다고 14일 밝혔다. 박 부사장은 1989년 삼성물산으로 입사한 뒤 제일모직 해외상품사업부장(전무)과 에잇세컨즈 사업부장(전무), 해외상품사업부장 겸 여성복 사업부장(전무) 등을 거쳤다. 2016년 삼성물산 패션부문 상품총괄 부사장에 올랐다. 당분간 삼성물산 ...

    한국경제 | 2018.12.14 08:14

  • thumbnail
    이서현 빠진 삼성물산 패션부문, 박철규 부사장 체제로

    이서현 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이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자리를 옮기며 공석이 된 패션부문장을 박철규 부사장이 맡는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상품총괄이던 박 부사장의 보직을 패션부문장으로 변경했다고 14일 밝혔다. 당분간 삼성물산 패션 부문은 '부사장' 체제로 운영된다. 1989년 삼성물산에 입사한 박 부사장은 제일모직 해외상품사업부장(전무), 에잇세컨즈 사업부장(전무), 해외상품사업부장 겸 여성복 사업부장(전무) 등을 거쳐 2016년 ...

    한국경제 | 2018.12.14 08:07 | YONHAP

  • thumbnail
    삼성물산 패션부문장 박철규

    삼성물산은 13일 패션부문장에 박철규 부사장(사진)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박 부사장은 1989년 삼성물산에 입사해 제일모직 해외상품사업부장 등을 거쳐 2016년 삼성물산 패션부문 상품총괄 부사장에 올랐다. 박 부사장은 지난 7일 이서현 사장이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자리를 옮긴 뒤 직무를 대행해왔다. 안효주 기자 j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12.13 19:39 | 안효주

  • thumbnail
    사업 다각화로 재편되는 패션 시장

    ... 기자] 패션업계에 변화의 조짐이 보이고 있다. 지난 11월 이웅열 코오롱 전 회장의 맏아들인 이규호 전무가 코오롱 패션사업의 키를 쥔 데 이어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선장도 바뀔 예정이다. 16년간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책임지던 이서현 사장은 내년부터 삼성복지재단 신임 이사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2002년 제일모직 패션연구소 부장으로 입사해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이끌어 온 이 사장이 물러난 이후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행보에 대해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이 전 사장은 ...

    한경Business | 2018.12.10 19:11

  • thumbnail
    조용한 재계 연말 인사, '위기 대응'이 핵심 키워드

    ...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지나친 내부의 변화보다 검증된 리더십에 조직을 맡기는 게 낫다고 판단한 결과로 해석된다. 삼성그룹 차원에서도 주목할 만한 자리 이동이 일어났다. 삼성복지재단은 이날 이사회를 개최해 오너가인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본인이 스스로 경영에서 물러나 사회공헌 사업에 집중하고 싶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삼성물산은 사장단 인사에서 설계·구매·시공(EPC) 경쟁력 강화 태스크포스(TF)장을 맡고 ...

    한경Business | 2018.12.10 18:41

  • thumbnail
    굿네이버스-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 아동참여 정책토론회 성료

    ... 제안하고 싶은 다양한 정책들을 발표했다. 이 중에는 청소년 문화시설 및 문화축제 확대, 연령대에 맞는 실내외 놀이시설 증가, 국립중앙도서관 출입연령 제한 완화, 학교 밖 청소년 차별금지 등의 정책이 포함되어 있었다. 발표자로 나선 이서현 학생은 “학교 밖 청소년들을 차별해서는 안된다”며, “대부분 대회, 공모전 등의 참가자격을 보면 학교 재학생으로 제한을 두고 있는데 이런 점들이 개선될 필요가 있다”고 의견을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18.12.10 10:47

  • thumbnail
    삼성家 삼남매 계열 분리 시나리오 멀어지나

    그룹 지배구조 이미 이재용 부회장 중심으로 재편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이동엔 "최측근 할수 있는 복지사업 운영에 주목" 분석 삼성물산 이서현(45) 전 사장이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이동하면서 삼성가 삼 남매의 계열 분리 시나리오가 다시 주목을 끌고 있다. 지난 6일 이서현 전 사장이 복지재단 이사장에 선임됐다는 발표가 나자 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향배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면서, 직원들도 다소 동요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는 ...

    한국경제 | 2018.12.09 06:47 | YONHAP

  • thumbnail
    삼성SDS, 창사 이후 첫 여성 부사장

    ... 건 1985년 회사가 설립된 이후 33년 만에 처음이다. 윤 부사장은 파리 제6대학에서 전산학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고, 1996년 입사해 인큐베이션센터장과 전략마케팅팀장 등을 거쳤다. 2013년 7월부터 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45)은 경영에서 물러나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을 맡는다. 내년 1월1일 취임할 예정이며 임기는 4년이다. 이 신임 이사장은 이건희 삼성 회장의 둘째 딸이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동생이다. 2002년 제일모직 ...

    한국경제 | 2018.12.06 20:10 | 고재연

  • thumbnail
    이서현, 경영 일선 물러나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맡는다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45)이 경영에서 물러나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을 맡는다. 내년 1월1일 취임할 예정이며 임기는 4년이다. 삼성복지재단은 6일 오전 이사회를 열어 이 전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삼성복지재단은 “이 신임 이사장은 평소 소외계층 청소년과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해왔다”며 “삼성복지재단의 설립 취지를 계승하고 사회공헌 사업을 더욱 발전시킬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

    한국경제 | 2018.12.06 17:36 | 고재연

  • thumbnail
    삼성복지재단, 이서현 신임 이사장 선임

    이서현 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이 삼성복지재단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됐다. 삼성복지재단은 6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이 신임 이사장을 선임했다. 삼성복지재단은 이 이사장의 임기가 4년이며 내년 1월 1일에 취임할 예정이라 밝혔다. 이건희 삼성 회장의 둘째 딸이자 이재용 부회장의 동생인 이 신임 이사장은 이날 삼성물산 패션부문장 사장직에서 내려왔다. 삼성복지재단은 지난 1989년 이건희 회장이 소외 계층의 자립 기반을 조성하고 복지 증진을 ...

    한국경제 | 2018.12.06 15:54 | 윤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