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키스탄, 코로나백신 민간판매 허용했다가 후폭풍

    ... '광란'을 보였다고 CNN은 전했다. 며칠만에 접종소 곳곳에서 백신이 동났고, 아예 온라인 예약을 해야만 접종이 가능하다고 입장을 바꾼 곳도 속출했다. 비용이 비싸게 책정된 점도 문제로 거론됐다. 민간 기업 백신은 대부분 이슬라마바드, 카라치 같은 대도시에서만 판매되는 탓에 외곽 지역 주민에겐 접근조차 쉽지 않고, 그마저도 주민 대부분의 소득보다 높게 가격이 책정됐다는 것이다. 실제로 스푸트니크 백신(2회분) 가격은 1만2천 루피(약 8만8천원) 정도인데, ...

    한국경제 | 2021.04.12 16:27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대통령, 백신 1차 접종 후 코로나19 감염

    (이슬라마바드=dpa) 아리프 알비 파키스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한 차례 맞고 나서 코로나19에 걸렸다. 알비 대통령은 29일(현지시간) 트위터에 글을 올려 백신 2차 접종을 일주일 앞두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도 중국산 시노팜 백신 1차 접종을 받고 이틀 만에 코로나19에 감염됐다. 파키스탄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65만9천116명, 누적 사망자는 1만4천256명으로 ...

    한국경제 | 2021.03.30 00:50 | YONHAP

  • 파키스탄 법원, 두 아이 엄마 집단 강간한 남성들 '사형' [글로벌+]

    ... 여성은 프랑스 거주자인데 파키스탄이 프랑스처럼 안전하다고 잘못 여긴 것 같다"면서 "그 여성은 다른 도로를 택해 운전했어야 했고 차의 기름도 체크해야 했다"고 덧붙였다. 청장의 발언이 언론에 보도되자 이슬라마바드, 라호르, 카라치 등 주요 도시에서 여성들이 거리로 나와 성폭력 근절을 외치고, 셰이크 청장의 사임과 사과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시위가 거세지자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는 "강간범을 공개 교수형이나 '화학적 ...

    한국경제 | 2021.03.21 14:59 | 강경주

  • thumbnail
    자녀들 앞에서 엄마 성폭행…파키스탄 男 2명 사형 선고

    ... 다니게 하지 않는다"며 "피해 여성은 프랑스 거주자인데 파키스탄이 프랑스처럼 안전하다고 잘못 여긴 것 같다"면서 "그 여성은 다른 도로를 택해 운전했어야 했고 차의 기름도 체크해야 했다"고 말해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이후 이슬라마바드, 라호르, 카라치 등 주요 도시에서 여성들이 거리로 나와 성폭력 근절을 외치고, 셰이크 청장의 사임과 사과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시위가 거세지자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는 "강간범을 공개 교수형이나 `화학적 거세`(성충동약물치료)와 ...

    한국경제TV | 2021.03.21 11:40

  • thumbnail
    파키스탄 법원, '자녀 앞에서 집단 강간' 두 명에 사형 선고

    ... 않는다"라고 말했다. 그는 "피해 여성은 프랑스 거주자인데 파키스탄이 프랑스처럼 안전하다고 잘못 여긴 것 같다"면서 "그 여성은 다른 도로를 택해 운전했어야 했고 차의 기름도 체크해야 했다"고 덧붙였다. 청장의 발언이 언론에 보도되자 이슬라마바드, 라호르, 카라치 등 주요 도시에서 여성들이 거리로 나와 성폭력 근절을 외치고, 셰이크 청장의 사임과 사과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파키스탄에서는 5세 여아가 성폭행당한 뒤 피살되는 등 아동·여성 상대 성범죄가 끊이지 않음에도 유죄 ...

    한국경제 | 2021.03.21 11:12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돌입…칸 총리 직접 참관

    중국 시노팜 백신 투입…"의료진부터 백신 맞을 것" 인구 2억2천만 명의 파키스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3일 지오뉴스 등 파키스탄 언론에 따르면 전날 오후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임란 칸 총리가 직접 참관한 가운데 현지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진행됐다. 파키스탄은 1일 중국이 무상 지원한 시노팜(중국의약그룹)의 코로나19 백신 50만회분이 도착하자 곧바로 백신 접종 프로그램을 가동했다. 이날 첫 ...

    한국경제 | 2021.02.03 14:22 | YONHAP

  • thumbnail
    중국, 파키스탄에 백신 무상 지원…"백신 공평 분배해야"

    중국이 파키스탄에 50만회 투약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무상 지원했다. 중국이 보낸 시노팜(중국의약그룹)의 코로나19 백신은 1일 오전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에 도착했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이번 백신은 중국이 외국에 무상 제공한 첫번째 백신이라고 말했다. 이어 파키스탄에 대한 백신 제공은 백신이 세계 공공재가 될 것이라는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의 말을 실천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1.02.01 17:46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전역 '대정전 사태' 전력 끊겨…"순차 복구 중"

    파키스탄에서 9일 자정께부터 '대정전 사태'가 발생해 전국이 어둠에 빠졌다. 10일 돈(DAWN)과 외신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50분께부터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와 제2의 도시 라호르, 경제 중심지 카라치 등을 포함해 전국적으로 전력 공급이 끊겼다. 전력 당국은 "9일 오후 11시 41분께 파키스탄 남부에서 문제가 발생해 송전 시스템을 마비시켜 발전소 가동 중단(셧다운)으로 이어졌다"며 "순차적으로 전력 공급을 회복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1.10 15:13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서도 변이 바이러스 첫 발견…남아시아 두 번째

    ... 3명에서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됐다"고 돈(DAWN) 등 파키스탄 언론이 보도했다. 신드주 당국은 "유전형 분석 결과 이들 3명의 바이러스는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와 95% 일치했다"고 말했다. 이어 연방정부 보건당국은 수도 이슬라마바드 병원에 입원한 2명에게서도 변이 바이러스가 추가로 발견됐다고 덧붙였다. 남아시아에서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된 것은 인도에 이어 파키스탄이 두 번째다. 인도에서도 29일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 6명이 처음 확인됐으며 30일 오전 현재 ...

    한국경제 | 2020.12.30 10:47 | YONHAP

  • thumbnail
    "중국, '경제난' 파키스탄에 또 15억달러 긴급 지원"

    ... 9월 파키스탄민주운동(PDM)이라는 연합 조직체를 결성, 정권 퇴진 운동을 벌이고 있다. 이들은 10월 17일 북동부 구지란왈라를 시작으로 카라치, 폐샤와르 등 전국 주요 도시에서 집회를 열었다. 이들은 다음 달에는 수도 이슬라마바드까지 행진도 추진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파키스탄 정부는 코로나19 방역을 이유로 현재 모든 공공 집회를 금지한 상태다. 8월 이후 300명∼700명 선을 유지했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최근 3천 명 안팎까지 늘었다. ...

    한국경제 | 2020.12.14 13: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