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 카슈미르서 인도와는 대립…파키스탄엔 인프라 협력

    ... 카슈미르 지역 철도 프로젝트를 승인했다. 이는 중국이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를 앞세워 파키스탄과 공동으로 추진 중인 중국-파키스탄 경제회랑(CPEC) 프로젝트의 한 부분이다. 아울러 중국은 지난주 파키스탄의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중국 신장(新疆) 위구르(웨이우얼) 자치구의 카스(喀什·카슈가르)를 연결하는 '우호의 고속도로' 가운데 118㎞에 달하는 타코트∼하벨리언 구간의 개통을 선언했다. 이 고속도로는 중국의 서쪽 끝인 신장위구르 자치구 카스에서 파키스탄의 ...

    한국경제 | 2020.08.10 10:5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가 그토록 싫어한 화웨이, 이름에 담긴 그만한 이유 [너의 이름은]

    지난해 5월 중국의 한 외교관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재밌는 사진을 게재해 온라인에서 주목받은 적이 있다. 화제의 주인공이었던 자오리졘 주이슬라마바드 중국 대사관 부대사는 트위터에 "화웨이는 애플을 쪼개 놓은 것"이라는 설명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유했다. 그는 해당 사진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왜 그토록 화웨이를 싫어하는지 이유가 드러났다"고 자세히 설명했다. 사진에는 쪼개진 사과 사진과 놓여 ...

    한국경제 | 2020.08.02 07:30 | 강경주

  • thumbnail
    파키스탄 출신 다문화강사 "한국에 정착해 기여하고파"

    ... 근로자로 일한 경험이 있던 친구의 가족을 만나면서부터다. 지인이 겪었던 한국 이야기를 들으면 들을수록 5천km나 떨어진 미지의 나라가 궁금해졌다.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커졌다. 당시 모국에서 한국학 전공이 있는 곳은 수도 이슬라마바드에 있는 대학교 뿐이었다. 서울과 부산 정도 떨어진 거리에 있는 지역이었으나 망설임 없이 입학 원서를 냈다. 그는 "당시 부모님이 '한국어를 배워서 어디에 쓰려고 하느냐'고 말릴 정도로 인식이 희박했다"며 "최근 파키스탄에도 건설회사 ...

    한국경제 | 2020.07.29 09:41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군부 비판한 '반체제' 기자, 12시간 납치 후 풀려나

    ... 차량 납치…배후는 아직 파악 되지 않아 파키스탄의 저명한 반체제 성향 언론인이 12시간 동안 납치됐다가 풀려났다고 돈(DAWN) 등 현지 언론과 외신이 2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프리랜서 기자 마티울라 잔은 전날 오전 수도 이슬라마바드의 아내가 근무하는 학교 인근에서 괴한들에게 납치됐다. 잔의 아내 카니즈 수그라는 "학교 보안 카메라에 찍힌 영상을 살펴보면 잔은 5대의 차량에 의해 구석에 몰린 뒤 한 차의 안으로 끌려들어 갔다"고 말했다. 차량 5대 가운데 3대에는 ...

    한국경제 | 2020.07.22 12:29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동물원 '외로운 코끼리' 캄보디아 보호구역 이주 판결

    ... 까딱이는 정형행동 30여년 간 파키스탄의 좁은 동물원에 살다 8년 전 짝까지 잃어 '가장 외로운 코끼리'로 명명된 수컷 코끼리가 캄보디아의 야생 보호구역으로 이주하게 됐다. 19일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파키스탄 법원은 이슬라마바드 마자가 동물원에 살던 카아반(Kaavan)이란 이름의 수컷 코끼리를 캄보디아로 이주시키는 계획서를 전날 승인했다. 카아반은 1985년 1살 때 스리랑카에서 파키스탄 대통령 선물로 보내졌다. 동물원으로 옮겨진 카아반은 폭력적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7.19 10:01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총리, "카라치 증권거래소 테러 배후는 인도" 주장

    ... 언급한 '뭄바이 일'은 2008년 11월 뭄바이의 호텔 등에서 벌어진 연쇄 테러를 말한다. 당시 파키스탄에 근거지를 둔 이슬람 무장단체 조직원이 해안 등으로 침입했으며 테러로 인해 160여명이 숨졌다. 칸 총리는 "정보당국은 이슬라마바드 등을 겨냥한 대형 공격 4건 이상을 미리 막아냈다"며 "하지만 모든 공격을 막을 수는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하지만 증권거래소 공격과 인도가 어떤 연관이 있는지 구체적으로 설명하지는 않았다. 이런 파키스탄 측의 주장에 대해 ...

    한국경제 | 2020.07.01 11:09 | YONHAP

  • thumbnail
    印, 파키스탄 대사관 인력 절반 철수 명령…'스파이 의혹 공방'

    이슬라마바드 인도 외교관 절반도 소환키로…파키스탄은 의혹 부인 인도 정부가 자국 주재 파키스탄 대사관에 인력의 절반을 철수하라고 지시했다. 인도 측은 자신들도 파키스탄의 자국 대사관 외교관 인력에 대해 같은 조처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현지 언론은 최근 양국 사이에서 계속되는 '외교관 스파이 의혹' 공방전의 연장이라고 분석했다. 24일 인도 NDTV 등에 따르면 인도 외교부는 전날 뉴델리 주재 파키스탄 대사대리를 불러 스파이 의혹 등을 ...

    한국경제 | 2020.06.24 11:51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주재 印대사관 직원 실종 논란…경찰 "뺑소니 체포"

    ... 직원들은 실종 보도 후 몇 시간 뒤 파키스탄 당국에 의해 풀려났지만, 양국 언론은 이에 대해 다른 해석을 내놓고 있다.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은 지난 15일(현지시간) 오전 공무로 외출한 보안요원과 운전사 등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 주재 인도대사관 직원 두 명이 약속 장소에 도착하지 않았다며 실종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들의 행적은 한동안 파악되지 않았고 인도 외교부는 뉴델리 주재 파키스탄 대사대리를 불러 항의까지 했다. 인도 외교부가 지난 1일 스파이 ...

    한국경제 | 2020.06.16 17:11 | YONHAP

  • thumbnail
    UAE 에미레이트항공, 15일부터 두바이-인천 노선 재개(종합)

    ... 재개되는 곳은 마나마, 맨체스터, 취리히, 빈, 암스테르담, 코펜하겐, 더블린, 싱가포르, 홍콩, 쿠알라룸푸르, 뉴욕, 타이페이, 자카르타, 퍼스, 브리즈번 등이다. 이 항공사는 8일부터 두바이와 파키스탄 카라치, 라호르, 이슬라마바드를 잇는 3개 노선 운항도 다시 시작하기로 했다. 앞서 에미레이트항공은 지난달 21일 런던, 파리, 밀라노, 마드리드, 시카고, 시드니 등 9개 노선 운항을 재개했다. 이들 국제선을 이용하면 에미레이트항공의 모(母)공항인 두바이 국제공항에서 ...

    한국경제 | 2020.06.04 21:13 | YONHAP

  • thumbnail
    인도, 파키스탄 외교관 2명 추방…"스파이 혐의"

    ... 인도가 파키스탄 외교관을 추방한 것은 2016년 이후 처음이다. 이에 대해 파키스탄은 인도의 주장에는 근거가 없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파키스탄 외교부는 "인도의 이번 행위는 빈 협약을 위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슬라마바드 주재 인도 대사대리를 불러 관련 사안에 대해 항의했다. 인도와 파키스탄은 1947년 영국에서 분리 독립한 후 핵무기 개발 경쟁 등을 벌이며 날카롭게 맞서왔다. 특히 두 나라는 카슈미르 지역 전체에 대한 영유권을 놓고 여러 차례 전쟁까지 ...

    한국경제 | 2020.06.01 11: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