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호곤·조영증·박성화, FIFA 센추리클럽 등재…한국 선수 13명

    ... 추가했다"며 "김호곤은 A매치 117경기, 조영증은 102경기, 박성화는 101경기에 출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FIFA 센추리클럽에 가입한 한국 남자 선수는 10명에서 13명으로 늘었다. 기존 열 명은 홍명보(136경기), 이운재(131경기), 차범근(130경기), 이영표(127경기), 유상철(120경기), 기성용(110경기), 김태영(104경기), 이동국(104경기), 황선홍(102경기), 박지성(100경기)이다. 축구협회는 자료가 없거나 불분명했던 1980년대까지의 ...

    한국경제 | 2020.07.23 15:21 | YONHAP

  • thumbnail
    손흥민·박지성·홍명보·이영표…AFC 팬투표 월드컵 베스트 11

    옵타는 '이운재·송종국·홍명보·김태영·박지성·손흥민' 6명 선택 아시아 축구 팬들이 직접 투표로 뽑은 역대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베스트 11'에 전·현직 태극전사 4명이 이름을 올렸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 맹활약하는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을 필두로 현역에서 은퇴한 '두 개의 심장' 박지성, '영원한 리베로' 홍명보, '꾀돌이' 이영표가 주인공들이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7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

    한국경제 | 2020.07.08 08:50 | YONHAP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어게인 2002' 웃음과 감동의 2012 K리그 올스타전

    ... 경기 폴란드전 엔트리와 동일한 선발 출전 명단으로 경기에 나섰다. 최전방에는 황선홍을 축으로 설기현 박지성 스리톱이 포진했고, 미드필드에는 왼쪽부터 이을용 김남일 유상철 송종국이 나섰다. 수비는 김태영-홍명보-최진철이, 골문은 이운재가 지켰다. 주장 완장은 역시 홍명보의 몫이었다. 팀2012는 이동국이 원톱으로 나서 히딩크 감독 앞에서 골시위에 나섰다. 윤빛가람, 하대성, 이승기, 에닝요, 김형범은 미드필드에 포진됐다. 수비진은 아디-보스나-유경렬-최효진이, ...

    한국경제 | 2020.07.05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뭉쳐야찬다' 유상철 "췌장암 이겨내 돌아오겠다"…안정환 뜨거운 눈물 [종합]

    ... 강등을 피해서 선수들과 함께해서 이겨낸 것, 건강도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 멋진 감독으로 컴백할 수 있도록 많은 응원 할 거고, 형이 감독할 때마다 다시 한번 같이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등장한 이운재는 "정말 잘 이겨내시는 모습에 너무 감동하고 있고, 가까이 있지 못하지만 항상 형님이 이겨낼 수 있게끔 저 역시도 힘내서 열심히 노력하겠다. 희망 잃지 마시고 좋은 모습으로 우리 운동장에서 다시 만났으면 좋겠다. 상철이 ...

    연예 | 2020.06.08 09:48 | 김수영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유상철 팀, 4대1 압도적 승리…동료들 영상편지에 '눈물' [종합]

    ...한민국을 뜨겁게 달궜던 태극 전사들과 스포츠 전설들이 역대급 경기로 쾌감과 감동을 선물했다. 지난 7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유상철,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최태욱은 물론 전(前) 국가대표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 등 축구 전설들과 함께 스페셜 대결을 이어갔다. 본격적인 경기를 앞두고 두 팀은 프리킥 홀인원과 크로스바 물풍선 맞추기 등 다양한 챌린지에 도전했다. ...

    텐아시아 | 2020.06.08 09:16 | 태유나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안정환, "이운재가 밀린건가" ... 유상철->김용대 선택

    유상철이 이운재 대신 김용대를 선택했다. 7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는 2002 전설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안정환과 유상철은 본 경기에 앞서 팀원을 선택하는 시간을 가졌다. 첫번째 팀원을 선발하기 전에 유상철 감독은 “실력이 있고 없고를 떠나 팀을 위해 희생할 수 있는 그런 마음가짐이 있는 사람. 볼을 차고 못 차고는 상관없다. 희생만 있으면 된다”며 자신만의 축구철학을 밝혔다. 반면 안정환 ...

    스타엔 | 2020.06.07 22:06

  • thumbnail
    만약 허재와 이천수가 한 팀이라면?...'뭉쳐야 찬다'x2002 월드컵 국가대표

    [연예팀] 안정환과 유상철이 감독으로 다시 진검승부를 벌인다. 금일(7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사상 최초 팀 재편성 축구 대결이 성사된다는 소식이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유상철부터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까지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들과 전 국가대표 선수들이 출연해 '어쩌다FC'와 대결을 펼쳤다. 특히 췌장암 투병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을 알린 유상철이 6개월 ...

    bntnews | 2020.06.07 11:11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안정환 VS 유상철, 팀 재편성 축구 대결

    ...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사상 최초 팀 재편성 축구 대결이 성사된다. 안정환과 유상철이 각각 감독을 맡아 선수를 직접 영입, 새롭게 팀을 꾸려 다시 맞붙는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유상철부터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까지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들과 전 국가대표 선수들이 출연해 ’어쩌다FC'와 대결을 펼쳤다. 특히 췌장암 투병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을 알렸던 유상철이 ...

    텐아시아 | 2020.06.05 10:31 | 태유나

  • thumbnail
    대기록 앞둔 김영광 "골키퍼는 500경기 출전 쉽다고? 맞습니다"

    ... 그거 '팩트'에요. 하하" 프로축구 성남FC의 베테랑 골키퍼 김영광(37)은 '2인자' 이미지가 강하게 박힌 선수다. 꾸준히 국가대표로 뽑혔지만, 참가한 두 차례 월드컵에서 벤치만 지켰다. 2006년 독일 월드컵 때는 선배 이운재,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는 후배 정성룡에게 밀렸다. 늘 비껴갔던 스포트라이트는 오는 일요일만큼은 그를 확실하게 비출 예정이다. 성남의 확실한 주전인 김영광은 7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대구FC와의 K리그1 ...

    한국경제 | 2020.06.05 06:00 | YONHAP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이운재·이천수부터…암 투병 유상철까지 '뭉클'

    ... 찬다' 어쩌다FC를 통해 2002년 월드컵의 추억이 소환됐다. 지난 5월31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그라운드 위 유비’ 유상철 감독을 비롯해 2002 월드컵 레전드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최태욱과 전(前) 국가대표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까지 대한민국 축구 영웅들이 총출동 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수도권 유료가구 기눚 시청률 7.3%를 기록했다. 양파처럼 계속 드러나는 월드컵 비하인드 ...

    연예 | 2020.06.01 16:27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