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2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토] 이유비, '청순한 미모 뽐내며~' (청룡영화상)

    [ 변성현 기자 ] 배우 이유비가 26일 오후 서울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6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27 01:01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이유비, '깜찍한 미모 뽐내며~' (청룡영화상)

    [ 변성현 기자 ] 배우 이유비가 26일 오후 서울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6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26 21:35 | 변성현

  • thumbnail
    '청룡영화상' 유아인 "'사도세자'보단 '조태오'가 더 좋아…아무래도 돈을 막 쓰는게"

    ... 비록 작년 영화이지만 ‘카트’ 정말 잘 봤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제 36회 청룡영화제’에는 송강호, 유아인, 이정재, 황정민, 한효주, 배성우, 오달수, 유해진, 이경영, 조진웅, 라미란, 최우식, 권소현, 김설현, 박소담, 이유비, 이유영, 강하늘, 박서준 등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26 21:29 | 김하얀

  • thumbnail
    이유비 "배우의 딸이라 연예인하기 싫었다" 고충 고백

    이유비 이유비가 배우 견미리의 딸로서 가졌던 고충을 언급한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유비는 과거 방송한 SBS ‘화신’에서 “어릴 때부터 배우가 꿈이었지만, 주변에서 ‘엄마가 배우니까 너도 배우하면 되겠다’라는 식으로 하는 말이 너무 싫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학창시절 나를 ‘견미리의 딸’로만 보는 시선에 시달려서 ‘연예인은 하지 ...

    한국경제 | 2015.10.29 17:16 | 김하얀

  • thumbnail
    이유비, "'견미리의 딸'로만 보는 시선에 시달렸다" 고충 고백해

    이유비 이유비가 배우 견미리의 딸로 태어나 겪었던 고충에 대해 언급한 사실이 다시 관심을 받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화신’에서 이유비는 “어릴 때부터 배우가 꿈이었지만, 주변에서 ‘엄마가 배우니까 너도 배우하면 되겠다’라는 식으로 하는 말이 너무 싫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유비는 “학창시절 나를 ‘견미리의 딸’로만 보는 시선에 시달려서...

    한국경제 | 2015.10.29 16:42 | 김하얀

  • thumbnail
    [잇! 스낵] 이유비의 잃어버린 휴대폰, 그리고 2000만원 <소속사 공식입장>

    이유비, 강남 클럽서 휴대폰 분실 "개인정보 유출하겠다며 금품 요구" [caption id="attachment_42975" align="aligncenter" width="550"] 이유비 /사진=한경DB[/caption] 배우 이유비(25)가 분실한 휴대폰을 돌려주는 대가로 금품을 요구한 배모(28)씨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유비에게 분실한 휴대폰을 돌려줄테니 2000만원을 달라고 요구한 혐의 등(공갈미수·장물취득)으로 ...

    글방 | 2015.10.29 14:08

  • thumbnail
    이유비, 야시시 조명+붉은 입술 침대 셀카 '솜털까지 다 보여'

    이유비, 야시시 조명+붉은 입술 침대 셀카 '솜털까지 다 보여' 이유비 배우 이유비가 화제인 가운데 최근 그가 공개한 사진이 눈길을 이끈다. 이유비는 지난 9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굿빰"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유비는 화장기 없는 민낯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럼에도 큰 눈망울과 붉은 입술로 팬심을 자극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유비에게 분실한 휴대폰을 돌려줄테니 2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15.10.29 11:30 | 김예랑

  • thumbnail
    이유비 공식입장 "휴대폰 분실 허위 내용 및 사생활 침해 기사 자제" 당부

    이유비 공식입장 "휴대폰 분실 허위 내용 및 사생활 침해 기사 자제" 당부 이유비의 분실 휴대폰을 습득한 배모(28)씨가 수천만원의 금품을 요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분실한 휴대폰을 돌려줄테니 2000만원을 달라고 요구한 혐의 등(공갈미수·장물취득)으로 배모(28)씨를 구속하고, 배씨를 도운 이모(18), 박모(1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이유비는 이달 17일 ...

    한국경제 | 2015.10.29 10:12 | 김예랑

  • thumbnail
    이유비, 강남 클럽서 휴대폰 분실하고 금품 협박 당해 "2천만원 내놔라"

    이유비, 강남 클럽서 휴대폰 분실하고 금품 협박 당해 "2천만원 내놔라" 이유비의 분실 휴대폰을 습득한 배모(28)씨가 수천만원의 금품을 요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분실한 휴대폰을 돌려줄테니 2000만원을 달라고 요구한 혐의 등(공갈미수·장물취득)으로 배모(28)씨를 구속하고, 배씨를 도운 이모(18), 박모(1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이유비는 이달 17일 ...

    한국경제 | 2015.10.29 09:56 | 김예랑

  • thumbnail
    이유비 휴대폰 습득男, 금품 요구하다 결국…

    이유비가 휴대전화를 주워 자신을 공갈 협박한 일당을 구속했다. 28일 오후 이유비의 소속사 sidusHQ 측은 “이날 보도된 이유비의 개인 핸드폰의 정보를 유포하겠다고 협박, 금품을 요구한 A씨 관련 공식 입장을 전해드린다”며 입을 열었다. 이유비 소속사는 “이달 중순, 이유비의 핸드폰을 습득한 A씨는 이유비씨의 핸드폰 개인 정보를 언론사에 판매하거나 온라인에 유출하겠다고 협박하며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

    한국경제 | 2015.10.29 08:09 | 김종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