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보수단체들 "3·1절 광화문 집회 열 것"…경찰 "불가"

    ... "집회금지 통고가 오면 행정소송을 낼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회견을 주최한 국민특검단은 지난 16일에도 문 대통령의 대북 의혹을 제기하며 청와대에 정보 공개를 요구했으며, 김 전 총재와 박찬종 변호사, 이인제 전 의원이 공동대표다. 전 목사는 개인 사정으로 이날 모습을 나타내지 않았다. 다만 보수단체의 3·1절 집회가 도심에서 열리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서울경찰청은 "서울시 등 방역당국에서 설정한 집회금지 구역 ...

    한국경제 | 2021.02.22 16:46 | YONHAP

  • thumbnail
    사랑제일교회 등 보수단체 "3·1절 광화문광장서 집회"

    ... 가능성이 높다"며 "아직 집회 신고는 들어오지 않았다"고 했다. 이날 기자회견을 주최한 국민특검단은 지난 16일에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회견을 열고 문 대통령의 대북 의혹을 제기하며 청와대에 정보공개를 요구한 단체로, 김 전 총재와 박찬종 변호사, 이인제 전 의원이 공동대표다. 전광훈 목사는 개인 사정으로 이날 모습을 나타내지 않았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2.22 13:33

  • thumbnail
    사랑제일교회 등 "3·1절 광화문광장서 집회 열 것"

    ... 열리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경찰 관계자는 "광화문광장은 집회금지 구역이라 신고를 하더라도 금지될 가능성이 높다"며 "아직 집회 신고는 들어오지 않았다"고 했다. 이날 기자회견을 주최한 국민특검단은 지난 16일에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회견을 열고 문 대통령의 대북 의혹을 제기하며 청와대에 정보공개를 요구한 단체로, 김 전 총재와 박찬종 변호사, 이인제 전 의원이 공동대표다. 전 목사는 개인 사정으로 이날 모습을 나타내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2 13:22 | YONHAP

  • thumbnail
    "김종인을 당대표로" SNS 공유 후 취소한 김종인

    ... 뜻을 밝힌 상황에서 나온 행동에 세간의 관심이 쏠렸으나 김 위원장은 "실수였다"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김 위원장의 페이스북에는 해당 공유 글이 내려간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에 이인제 전 의원의 특별보좌역을 지낸 조원규 씨가 지난달 26일 올린 글을 몇 시간 동안 공유했다. 조 씨는 "국민의힘이 많이 달라졌고, 그 중심에 82세인 김 위원장이 있다"며 "이분(김 위원장)이 당 대표로 추대돼 ...

    한국경제 | 2021.02.14 20:34 | 오정민

  • thumbnail
    '당대표 추대하자' SNS 꾹…김종인 "잘못 눌렀다" 취소

    ... 자신의 페이스북에 "국민의힘이 많이 달라졌다. 그 중심에 82세인 김 위원장이 있는데, 그간 국민의힘을 지지하지 않던 20~30대 젊은이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는 조원규 씨의 글을 몇 시간 동안 공유했다. 이인제 전 의원의 특별보좌역을 지낸 조 씨는 지난달 26일에 올린 해당 글에서 김 위원장의 광주 5·18 묘지 '무릎 사과'에 대해 "지축이 흔들리는 듯했다"는 소감을 밝히는 등 당 운영에 호평을 ...

    한국경제 | 2021.02.14 19:02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추대하자' SNS 꾹…김종인 "모르고 잘못 눌렀다"

    ... 김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국민의힘이 많이 달라졌다. 그 중심에 82세인 김 위원장이 있는데, 그간 국민의힘을 지지하지 않던 20~30대 젊은이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는 조원규씨의 지난달 26일 글을 공유했다. 이인제 전 의원의 특별보좌역을 지낸 조 씨는 글에서 김 위원장의 광주 5·18 묘지 '무릎 사과'에 대해 "지축이 흔들리는 듯했다"고 평가했으며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에 대해 사과한 것에는 "수구꼴통, 꼰대로 대표되는 국민의힘 질곡의 ...

    한국경제 | 2021.02.14 17:26 | YONHAP

  • thumbnail
    김무성, 김종인에 쓴소리…"벌써 오만해졌다"

    ... 얘기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는 "실무 협상을 통해 국민 앞에 단일화를 서약해도 마지막에 마음이 어떻게 바뀔지 모른다. 우리 당 후보가 나온 후에 (안 대표가) 단일화 안 하겠다고 하면 무슨 소용이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과거 안철수도, 정몽준도, 이인제도 그랬다. 전례가 많다. 인간 마음이라는 건 방법이 없다"고 덧붙였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21 21:02 | 이보배

  • thumbnail
    김무성 "이래서 단일화 되겠나"…김종인에 쓴소리

    ... 떨어지는 건데, 착각에 빠져서 우리 당 대표 자격이 있는 사람이 3자 구도 필승론을 얘기하기 시작했다"고 했다. 그는 "실무 협상을 통해서 단일화에 대해 국민 앞에 서약해도 마지막에 마음이 어떻게 바뀔지 모른다"며 "우리 당 후보가 나온 후에 (안 대표가) 단일화 안 하겠다고 하면 무슨 소용인가"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과거 안철수도, 정몽준도, 이인제도 그랬다. 전례가 많다"라며 "인간 마음이라는 건 방법이 없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21 20:14 | YONHAP

  • thumbnail
    [이재용 구속] 변호인측 "재판부 판단 유감스러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측 변호인은 18일 이 부회장이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재구속되자 유감을 표명했다. 이 부회장의 변론을 맡은 법무법인 태평양의 이인제 변호사는 "이 사건의 본질은 전 대통령의 직권남용으로, 기업이 자유와 재산권을 침해당한 것"이라며 "그런 점을 고려해볼 때 재판부의 판단은 유감스럽다"고 밝혔다. 이 변호사는 삼성 준법감시위원회의 실효성을 부정한 재판부의 판단과 재상고 여부에 관련해서는 "판결을 ...

    한국경제 | 2021.01.18 14:55 | YONHAP

  • thumbnail
    노병의 귀환…재보선 맞아 서청원·김무성에 쏠리는 눈

    ... 최고위원을 중심으로 결성된 '올드보이' 모임이 부쩍 활기를 띠는 모양새다. 상당수가 지난 정권의 핵심 인사들로, 일찌감치 정례적 만남을 가져왔지만 불필요한 오해를 피하고자 소규모 친목 모임 형태를 유지해 왔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이인제 전 최고위원, 이주영 정갑윤 전 국회부의장, 황우여·유일호 전 부총리 등으로 이뤄진 이 모임에 최근 현역인 국민의힘 김기현 김태호 의원 등이 합류하면서 분위기가 바뀌고 있다. 차기 당권·대권 주자로 거론되는 이들을 좀 더 적극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1.17 06: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