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6,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증시] 실적 기대감에 일제 반등…유벤투스 14% 하락

    ... 봤다. 22일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회의에서도 금리 변동은 없을 것으로 전망됐다. 런던 증시에서는 아스트라제네카가 1.7% 오르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인도의 세계 최대 백신 회사 세룸인스티튜트(SII)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사설 병원에 1회 접종분당 8달러에 판매하겠다고 밝힌 것이 배경이다. 유러피언슈퍼리그(ESL)의 앞날에 빨간불이 켜지면서 슈퍼리그에 참가하려던 이탈리아 축구 클럽 유벤투스 주가가 13.7% 하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2 02:23 | YONHAP

  • thumbnail
    AC밀란 '레전드' 말디니 "나조차 슈퍼리그 몰랐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구단의 임원 중 한 명인 파올로 말디니조차 슈퍼리그에 대해 알지 못했다. 스카이 이탈리아는 22일(한국시각) 2020/21시즌 세리에A 32라운드 AC밀란과 사수올로와의 홈 경기를 앞두고 밀란의 스포츠 전략 개발 디렉터인 파올로 말디니와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말디니는 매체로부터 유럽축구계를 뒤흔들었던 슈퍼리그에 관한 질문을 받았다. 밀란 역시 슈퍼리그 참가팀 중 하나였지만 프리미어리그 빅6 팀 탈퇴 이후 이탈리아 ...

    한국경제 | 2021.04.22 01: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유럽서 'OK' 받은 얀센 백신…각국 접종 재개 나서(종합)

    네덜란드·이탈리아·프랑스·독일 등…미국은 23일께 결정 존슨앤드존슨(J&J)은 제약 부문 자회사 얀센에서 생산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유럽에 재개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유럽의약품청(EMA)이 이 백신과 연관된 매우 드문 혈전증 부작용에 따른 위험보다 백신 접종에 따른 이익이 더 크다고 결정하면서다. 이에 따라 이 회사는 백신 포장의 라벨에 희귀 혈전증을 '매우 드문 부작용'으로 ...

    한국경제 | 2021.04.21 21:20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얀센 백신 18만명분 공급 시작

    이탈리아가 존슨앤드존슨(J&J) 제약 부문 자회사 얀센에서 생산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배급을 시작했다. ANSA 통신에 따르면 보건당국은 21일(현지시간) 얀센 백신 최초 공급분 18만4천 도스(1도스 = 1회 접종분)를 각 주(州)로 수송하는 작업에 들어갔다. 앞서 유럽의약품청(EMA)은 20일 얀센 백신과 혈소판 감소를 동반하는 매우 드문 혈전증 부작용 간 관련 가능성을 발견했지만 부작용 위험보다는 접종 이익이 ...

    한국경제 | 2021.04.21 18:44 | YONHAP

  • thumbnail
    한국, 세계경제 '톱10' 재진입…"2026년까지 유지 전망"

    ... 있지만, 인도와 달리 봉쇄 조치를 거부해왔다. IMF는 브라질 경제가 지난해 4.1% 역성장하고 올해 3.7% 성장할 것으로 예측했다. 브라질 대신 한국이 '톱 10'에 다시 진입했다. 한국 앞에는 프랑스(7위), 이탈리아(8위), 캐나다(9위)가 있다. 한국은 2005년 10위에 오른 적 있으며, 2017년까지 10위권 밖으로 밀려나 있었다. 2018년 10위 자리를 탈환한 한국은 2019년 12위로 밀려났다가 2020년 다시 10위로 순위를 올렸다. ...

    한국경제 | 2021.04.21 18:16 | YONHAP

  • LG화학, 미끄럼방지 주사기 개발

    ... 반영해 이런 디자인을 고안해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 의료진 30여 명을 대상으로 사전 테스트를 한 결과 미끄럼 방지와 손의 피로도 감소 효과가 뛰어나다는 반응을 얻었다”고 말했다. LG화학은 이 주사기의 밀대 및 지지대 디자인에 대해 국내를 포함한 38개국에 특허를 출원했다. 이탈리아 스페인 불가리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칠레 등 6개국에서 특허로 등록됐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21 17:44 | 오상헌

  • thumbnail
    "신혼여행 대신 비싼 결혼반지"…종로 귀금속거리는 '울상'

    ... 수입액은 8722만6000달러(약 975억원)로 집계됐다. 통계 작성 이래 월별 기록으로 사상 최대치를 찍었다. 올해 1분기 주얼리 수입액은 2억2046만달러로 지난해보다 두 배 이상 늘었다. 1분기 주얼리 수입의 53%는 프랑스와 이탈리아산(産) 제품이 차지했다. 두 나라 제품 수입 비중은 작년 같은 기간(47.1%)보다 5.9%포인트 높아졌다. 이탈리아는 불가리 다미아니를, 프랑스는 부셰론 반클리프앤아펠 카르띠에 등 세계적인 명품 주얼리·패션 브랜드를 보유한 ...

    한국경제 | 2021.04.21 17:41 | 민경진

  • thumbnail
    "세리에A 감독들, 슈퍼리그에 너무 조용해" (伊 언론)

    [엑스포츠뉴스 정승우 인턴기자] 유독 세리에A 감독들이 '논란'의 유러피언 슈퍼리그(ESL)에 입을 다물고 있다. 풋볼 이탈리아는 21일(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의 감독들이 ESL 출범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냈던 반면, 이탈리아 감독들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안드레아 피를로 유벤투스 감독과 스테파노 피올리 AC밀란 감독은 각각 22일 치러지는 세리에A 32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언론과 마주했다. 피를로 감독은 21일 기자회견을 ...

    한국경제 | 2021.04.21 17:19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

  • thumbnail
    "세계 경제 10위권 진입한 한국, 2026년까지 유지"

    ... 1~4위인 미국, 중국, 일본, 독일의 순위 변화는 없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2019년 5위였던 인도와 6위였던 영국이 순위를 맞바꿨다. 이 매체는 2023년에서야 인도가 5위 자리를 되찾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뒤이어 프랑스(7위), 이탈리아(8위), 캐나다(9위) 순으로 나타났다. 본래 9위였던 브라질은 기존 세계 10위권 국가에서 유일하게 밀려나 지난해 12위로 떨어졌다. 브라질의 톱10 재진입은 2026년에야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CNBC는 브라질 대신 상위 ...

    한국경제 | 2021.04.21 16:49 | 신현보

  • thumbnail
    캐러거 "무리뉴, 이탈리아 어때?"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리버풀 레전드 캐러거가 무리뉴에게 프리미어리그를 잊고 이탈리아에 돌아갈 것을 권했다. 캐러거는 21일 (이하 한국시간) 영국 스카이스포츠 방송에서 무리뉴의 차기 행선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무리뉴라는 배는 영국에 내렸던 닻을 올리고, 다른 곳을 향해야 한다`고 말했다. 캐러거는 `일단 리버풀은 무리뉴를 원하지 않는다. 아스날은 무리뉴가 갈 리 없다. 그리고 이미 맨유 첼시 토트넘을 경험했다`며 `그가 ...

    한국경제 | 2021.04.21 16:10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