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5,1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틀 연속 노보기 임희정 "연습량 늘렸더니 좋은 결과로 이어져"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에서 이틀 연속 보기 없는 깔끔한 플레이를 펼치며 우승을 향해 순항했다. 임희정은 12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파72·6천491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기록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이틀 합계 13언더파 131타를 친 임희정은 오후 2시 15분 현재 2위 박민지(22)에게 2타 앞선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다. 1라운드에서도 버디만 8개를 ...

    한국경제 | 2020.07.12 14:11 | YONHAP

  • thumbnail
    박주신 빈소 직행에 '울분'…"친구는 아버지 장례식도 못 가"

    ... 코로나19로 인해 결혼식이나 장례식 등 각종 경조사들을 제대로 참석하지 못한 자신을 탓하거나 가까운 지인을 보지 못하고 떠나보낸 이들은 자책하는 글을 올리고 있다. 영국에 체류 중이던 박원순 서울시장의 아들 주신씨는 장례 이틀째인 11일 밤 빈소에 도착했다. 상주인 박씨가 장례식장에 도착함에 따라 하루 연기됐던 입관식은 예정대로 12일 오후에 진행될 예정이다. 박 씨는 이날 오후 7시40분께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 모습을 나타냈다. 그가 탄 비행기는 오후 ...

    한국경제 | 2020.07.11 22:03 | 이송렬

  • thumbnail
    박원순 시장 아들 귀국해 빈소 도착…말없이 걸음 옮겨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아들 박주신 씨가 장례 이틀째인 11일 오후 늦게 박 시장의 빈소에 도착했다. 박씨는 이날 오후 8시 40분께 검은색 카니발을 타고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도착했다. 해외 체류 중이던 그는 빈소를 지키기 위해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은 양복과 넥타이 등 상복 차림의 박씨는 '심경이 어떤가', '아버지와 마지막으로 연락한 것은 언제인가', ...

    한국경제 | 2020.07.11 21:04 | YONHAP

  • thumbnail
    서울특별시장(葬) 45만명 반대 와중에…분열로 치닫는 조문정국

    박원순 서울시장의 서울특별시장(葬)이 이틀째 치뤄지고 있는 가운데 장례식을 두고 여전히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공무 수행중이 아닌 가운데 숨졌는데, 서울특별시장을 치뤄야하냐는 논란부터 분향소 설치를 놓고도 논쟁이 오가고 있다. 여당과 야당 사이에서도 장례식을 두고 갑론을박이 지속되고 있다. 박 시장을 애도하자는 쪽과 조문조차 가지 않겠다는 입장으로 갈리고 있다. 유튜브 채널인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와 박 시장의 장례위원회 사이에서도 ...

    한국경제 | 2020.07.11 20:26 | 이송렬,김하나

  • thumbnail
    박원순 빈소 이틀째 각계 추모행렬…시청 분향소도 조문객 발길(종합2보)

    문희상·최장집·문정인 이어 지자체장 속속 조문…유튜버 등 몰려 소란 빚기도 김경수 "박 시장 업적 또한 존중받을 가치 있어 조문 왔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차려진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는 11일에도 오후 늦게까지 조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조문객들은 이른 아침부터 빈소를 찾았고 갑작스럽게 떠난 박 시장을 떠올리며 착잡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평소 박 시장과 가까운 사이로 알려진 최장집 고려대 명예교수는 이날 조...

    한국경제 | 2020.07.11 19:54 | YONHAP

  • thumbnail
    "아버지와 같은 분" 오열…故 박원순 빈소에 추모행렬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에 조문 행렬이 이틀째 이어지고 있다. 종교, 정치, 사회 등 각계 인사들이 빈소를 찾아 고인의 죽음을 애도했다. 시민 분향소에도 박 시장의 마지막 가는 길을 배웅하려는 시민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차려진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는 11일 각계각층의 조문객들이 찾았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교구장인 염수정 추기경은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박 시장은 시장 재직 동안 ...

    한국경제 | 2020.07.11 17:41 | 이송렬

  • thumbnail
    남아공 코로나19 신규확진 이틀째 1만명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째 1만명대를 기록했다. 즈웰리 음키제 남아공 보건부장관은 10일(현지시간)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25만687명이라고 밝혔다. 현지매체 뉴스24 집계에 따르면 이날 신규 확진자는 1만2천348명으로 전날(1만3천674명)에 이어 1만명을 웃돌았다. 주별로는 하우텡(8만7천33명), 웨스턴케이프(7만6천67명), 이스턴케이프(4만6천284명) 등의 순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7.11 16:57 | YONHAP

  • thumbnail
    여야, 불붙는 박원순 조문 논란…안철수도 빈소 안 간다

    ... 변호하고"라고 했고, 박 시장 추모 현수막 사진을 공유하면서는 "잊지 않고 계승하겠다니 민주당 지자체장들의 성추행, 앞으로 계속 이어질 것 같다"며 거센 조롱과 비난을 이어갔다. 미래통합당 지도부는 박 시장 빈소가 마련된 지 이틀째 공식 조문을 하지 않고 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날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을 찾으려던 일정을 보류하고 "조문 일정이 없다"고 밝혔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고인의 죽음에 매우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지만, ...

    한국경제 | 2020.07.11 16:12 | YONHAP

  • thumbnail
    박원순 시장 장례 이틀째…각계각층 조문 발길 이어져

    서울대병원에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가운데 장례 이틀째인 11일, 각계각층의 조문이 이어지고 있다. 정재계는 물론 종교·시민단체·외교사절·학계 등 각계 인사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도 이날 빈소를 찾았다. 또 평소 박 시장과 가까운 사이로 알려진 최장집 고려대 명예교수를 비롯해 천주교 서울대교구 교구장인 염수정 추기경,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 등이 빈소를 찾아 ...

    한국경제 | 2020.07.11 15:54 | 이보배

  • thumbnail
    박원순 빈소 이틀째 각계 추모행렬…시청 분향소도 조문객 발길

    염수정 추기경·문희상 전 국회의장·주한 외교사절 등 조문 최장집 "너무 놀랐다…죽음으로써 모든 것을 답했다고 본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차려진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는 11일에도 조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조문객들은 이른 아침부터 빈소를 찾았고 갑작스럽게 떠난 박 시장을 떠올리며 착잡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평소 박 시장과 가까운 사이로 알려진 최장집 고려...

    한국경제 | 2020.07.11 15: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