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591-9600 / 9,6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하늬, 미스유니버스 4위…日 모리 리요 1위

    미스코리아 이하늬(24ㆍ왼쪽)가 28일(현지시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2007년 미스 유니버스 선발대회에서 톱 5에 들면서 4위 입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날 저녁 8시부터 2시간 동안 멕시코시티의 아우디토리오 나시오날 대극장에서1만여 관중이 지켜보고 미국의 NBC TV가 전 세계로 생중계하는 가운데 진행된 2007년 미스 유니버스 결선대회에서 이하늬는 자신감 넘치는 태도로 심사위원들과 관중들의 찬사를 받았다. 미스 유니버스 1위 왕관은 재즈댄스를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최규술

  • thumbnail
    이하늬, 미스유니버스 4위 ‥ 세계가 인정한 미녀 탄생

    미스 유니버스에 출전했던 미스 코리아 이하늬는 미스 유니버스 4위에 입상했다. 그동안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 참가해 다재다능한 끼를 발산한 미스 코리아 이하늬의 입상 가능성에 대해 화제가 되었다. 미스 유니버스에 참가한 세계 미녀들의 운명이 다가오면서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었었다. 특히 이번에 미스코리아 이하늬의 수상을 기대케 하는 입상 소식들이 자주 들려서 1위 입상 가능성에 대해서도 점 쳐질 정도였다. 28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국제미인대회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

  • thumbnail
    네티즌 "이하늬와 모리 리요는 분명 닮았다?"

    25만불의 2007년 미스 유니버스의 왕관은 1987년생 미스재팬 모리 리요에게 돌아갔다. 미스코리아 진으로써 한국 대표로 대회에 참가한 이하늬는 아쉽게도 4위에 머물렀다. 세계 대회에서 지난 1988년 장윤정이 2위를 거둔이후 19년만의 입상이다. 그런데 웬지 아쉬운 마음이 먼저 드는 것은 왜일까. 아마도 이하늬를 지켜보면서 더 큰 기대를 가졌기 때문일 것이다. 이하늬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미스 유니버스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1위'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

  • thumbnail
    미스재팬 모리 리요, 최고미녀 왕관 쓰다‥이하늬 아쉬운 4위

    29일 미스유니버스의 왕관 주인공이 밝혀졌다.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 한국대표로 출전해 기대를 모았던 이하늬가 4위 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멕시코 시티에서 열린 2007 유니버스 대회 수상자 발표결과 1위는 미스재팬 모리 리요, 2위는 미스브라질, 3위는 미스베네수엘라 4위는 이하늬가 차지했다. 이하늬는 미스 유니버스 대회의 공식 협력업체인 글로벌 뷰티스가 선정하는 스페셜 어워드에서도 두각을 나타냈었던 바 있다. 이하늬는 멕시코시티에서 열리고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mina76

  • thumbnail
    이하늬, 미스 유니버스 4위 입상

    2006 미스코리아 이하늬(24) 씨가 29일 멕시코에서 열린 2007년 미스 유니버스 선발대회에서 4위(3rd runner-up)로 입상했다. 일본의 모리 리요가 1위로 미스 유니버스의 영예를 안았으며 2위와 3위는 각각 브라질과 베네수엘라에 돌아갔다. 한편 입상 가능성이 점쳐지며 관심을 모았던 미국의 레이철 스미스는 이브닝 드레스 심사도중 발을 헛디뎌 넘어지면서 5위에 오르는데 그쳤다. 이 씨는 지난해 미스코리아 진으로 뽑혔을 당시 이상업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이하늬, 미스유니버스 4위 … 1위 왕관은 日 모리 리요에게

    '칸의 여왕' 전도연에 이어 또다시 낭보가 들려왔다. 미스코리아 이하늬(24)가 28일(현지시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2007년 미스 유니버스 선발대회에서 톱5에 들면서 4위를 차지했다. 28일(현지시간) 저녁 8시부터 2시간 동안 대회가 열렸으며 미국의 NBC가 전세계로 미스 유니버스 선발대회를 생중계 했다. 미스 유니버스 대회가 열린 멕시코시티의 아우디토리오 나시오날 대극장에서1만여 관중이 지켜보고 가운데 미스코리아 이하늬는 당당히 4위에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leesm

  • 이하늬의 가야금 소리와 한복에 흠뻑 빠진 미녀 77인

    '동양계의 미녀'들이 2007 미스유니버스 대회를 누볐다. 29일(한국시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미스 재팬 모리 리요가 영예의 왕관을 썼고 미스 한국 이하늬가 4위를 차지했다. 세계각국 대표 77명의 미인들이 모인 자리에서 '동양의 미'를 한껏 과시한 것이다. 특히 이하늬는 대회기간 중 틈틈히 벌어지는 디너파티에서 가야금을 타거나 판소리, 그리고 우리 고유의 의상으로 참석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18일 옥션파티에서는 자신이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

  • 이하늬 "체계적으로 준비하면 머잖아 왕관 쓰게 될 것"

    ...이 좀 더 체계적으로 준비하면 미스 유니버스 왕관이 우리 품에 올 날도 멀지 않았다고 본다" 28일(현지시각) 저녁 멕시코시티 아우디토리오 나시오날 대극장에서 열린 2007년 미스 유니버스대회에서 4위에 입상한 한국 대표 이하늬(24)는 대회 종료 뒤 다른 참가자들과 석별 파티를 하던 도중 가진 회견에서 왕관을 눈앞에 두고 놓친 데 대한 아쉬움을 토로하면서도 이처럼 가능성을 제시했다. 이하늬는 "왕관을 차지한 일본 대표의 경우 옷 하나하나에 이르기까지 프랑스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이하늬, 미스유니버스 대회에서 4위

    머나먼 멕시코에서 또하나의 낭보가 날라왔다. 미스코리아 이하늬가 29일(한국시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2007 미스유니버스 선발대회' 본선무대에서 4위를 차지했다. 지난 1988년 서울서 열린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장윤정이 2위에 입상한 이래 19년 만의 일이다. 이하늬는 1000달러의 상금과 세계 최고급인 로가스카 크리스탈 트로피를 받았다. 이날 1위에는 미스 재팬 모리 리요가 선발돼 영예의 미스유니버스 왕관을 썼다. 2위에는 미스 브라질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

  • thumbnail
    세계를 빛낸 이하늬 그리고 유명 미코 출신들은 누구누구?

    28일 월요일 아침 '밀양'의 전도연이 국제 영화제인 '칸영화제'에서 대망의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상쾌한 월요일 아침을 열었었는데, 29일 점심시간 무렵 미스 유니버스에 참가한 이하늬양이 4위에 오르면서 또다시 반가운 소식을 전해왔다. 1위는 미스재팬인 모리 리요양이 차지했다. 지난 1987년 미스코리아 진이었던 장윤정이 1988년 미스 유니버스 2위 입상에 이어 세계 최고 미녀를 가리는 대회에서 또다시 순위권에 오른 것이다. 이하늬는 이번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