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7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aw&Biz] 대형로펌이 총리·법무장관 '사관학교'?

    ... 총리(20대)부터 이완구 전 총리(43대)까지 모두 24차례 나왔다. 학자 출신 총리가 대세였던 2000년까지는 12명 중에서 대법관 출신 이회창 전 총리(26대)만 법조인이었으나 이후 임명된 12명 중에서는 4명이 법조인이었다. 이한동 전 총리(33대), 김석수 전 총리(34대), 김황식 전 총리(41대), 정홍원 전 총리(42대)가 법조인 출신이다. 최근 총리에 내정된 황교안 후보자까지 합하면 5명으로 늘어난다. 이 중 3명이 대형로펌과 관련 있다. 대법관 출신인 ...

    한국경제 | 2015.05.26 21:36 | 양병훈

  • thumbnail
    JP화보집 출판 기념회, 이한동 전총리ㆍ이영애ㆍ문희 등 참석

    [ 포토슬라이드 2015051553748 ] 14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JP화보집 <운정 김종필> 출판 기념회'에서 김종필 전 국무총리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 2015.05.15 15:18

  • thumbnail
    JP화보집 출판 기념회

    김종필 전 국무총리(왼쪽부터)와 정진석 전 청와대 정무수석, 이한동 전 총리 등이 14일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JP화보집 《운정 김종필》 출판 기념회’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5.05.14 21:08

  • 김종필, 출판기념회서 "역사 앞에 떳떳했다고 자부"

    ... 이어갔고, 간혹 연설 도중 힘을 주어 얘기할 때는 손에 잡힌 원고가 흔들리기도 했다. 김 전 총리는 출판기념회가 끝난 뒤에도 행사장을 떠나는 참석자 수백명의 손을 일일이 맞잡으며 인사를 나눴다. 출판기념회에서는 김수한 전 국회의장, 이한동 전 국무총리, 신경식 헌정회장, 심대평 지방자치발전위원장,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 등이 축사를 했다. 이 전 총리는 "그(JP)의 일거수일투족이 역사가 되고 전설이 됐다"며 "(이번에 출간된) 화보책 구석구석에서 ...

    연합뉴스 | 2015.05.14 17:54

  • thumbnail
    길어지는 총리 공백…역대 최장 3개월간 비워두기도

    ... 벽'을 먼저 넘어야 했던 것이다. 김대중 정부에서는 2000년 5월 당시 박태준 총리가 부동산 명의 신탁 의혹 속에 중도 낙마하면서 총리 부재 상황이 빚어졌다. 이로써 당시 이헌재 재정경제부 장관이 총리직을 대행했으며 6일만에 이한동 총리서리가 임명되면서 대행체제를 마감했다. 특히 당시에는 부총리제가 폐지된 상황이어서 이헌재 장관은 부총리가 아닌 장관으로서 총리직을 대행했다. 그 이후부터는 '인사청문회의 악몽'이 시작됐다. 2002년 7월 이한동 ...

    연합뉴스 | 2015.05.12 07:10

  • thumbnail
    '불명예 복귀' 이완구, 여의도 연착륙도 '험로' 예고

    ... 발걸음은 무겁기만 하다. 80년대 제 5공화국 출범이후 정치인 출신 총리는 드물었다. 김영삼 정부에선 초대 총리였던 황인성 전 총리가 있었고, 김대중 정부에선 'DJP 정치연합'으로 탄생한 정부였던 만큼 김종필 박태준 이한동 등 정치인 출신 총리가 많았다. 이들 정치인 출신 총리들은 대부분 총리직에서 물러나 당으로 복귀한 후 당 총재 또는 명예총재 타이틀을 갖거나 당 상임고문으로 예우를 받았다. 새정치연합은 전직 총리인 이해찬, 한명숙 의원을 당 ...

    연합뉴스 | 2015.04.28 05:45

  • thumbnail
    이총리, 9번째 총리해임안 대상 되나…가결사례 없어

    ... 이영덕(1994년 10월 27일) 총리에 대한 해임건의안이 제출돼 본회의에 상정됐고 표결에 부쳐졌으나 부결됐다. 이어 김대중 정부에서 김종필 총리에 대한 해임건의안(1999년 8월 10일, 1999년 8월 16일)이 두 건, 이한동 총리에 대한 해임건의안(2001년 4월 25일) 한 건이 각각 발의됐으나 당시 여당 의원들의 집단 퇴장, 기권표 행사와 이에 따른 야당의 개표 거부 등의 사태로 표결이 성사되지 않아 자동 폐기됐다. 가장 최근 사례는 이명박 정부의 ...

    연합뉴스 | 2015.04.20 11:29

  • 與, '예상밖' 반란표로 술렁…"하마터면"

    새누리서도 최소 7∼9명은 찬성대열에서 이탈 청문회도입후 이한동 이어 역대 두번째 낮은 찬성률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16일 인준 표결은 새누리당에서도 최소 7명이 반대표를 던졌다는 분석이 제기된 가운데 52.7%의 찬성률을 기록하며 가까스로 통과했다. 이날 본회의 참석 의원은 모두 281명이었다. 국회와 양당 분석에 따르면 새누리당은 155명, 새정치민주연합은 124명 참석했다. 무소속인 정의화 국회의장과 원래 새누리당 소속이었다가 ...

    연합뉴스 | 2015.02.16 17:33

  • thumbnail
    작별인사만 3번째…짐 싸고 방 못 빼는 정홍원 총리

    ... 문창극 후보자의 자진 사퇴로 유임된 이후 예상치 못하게 최장수 총리의 반열을 향해 가고있다. 직선제 이후 최장 총리는 전임인 김황식 총리로, 2년 148일을 총리로 재직했다. 정홍원 총리는 2년에서 12일이 빠진다. 역대 2, 3위인 이한동·강영훈 전 총리와 불과 20여일 차.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총리의 블랙홀' 등 각종 패러디를 쏟아내고 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회고록을 패러디한 '국무총리의 시간 2013~65535', ...

    한국경제 | 2015.02.14 00:55 | 전형진

  • thumbnail
    [7·30 재·보선] 평택을 새누리 유의동, 3선 터줏대감 꺾은 43세 '젊은피'

    ... 새정치민주연합 후보를 꺾고 당선됐다. 유 당선자는 평택 안정리에서 나고 자란 평택 ‘토박이’다. 한국외국어대를 졸업한 뒤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에서 국제관계학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박사과정을 준비하던 중 이한동 전 국무총리 비서로 여의도에 발을 들였다. 이후 류지영 새누리당 의원 보좌관으로 활동했다. 당내 국민참여경선을 통해 다른 후보를 제치고 새누리당 후보로 확정됐다. 43세의 정치 신인인 유 당선자는 선거 내내 자신이 ‘젊은 ...

    한국경제 | 2014.07.31 04:18 | 고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