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른미래 송태호 윤리위원장 사의…손학규 "마음이 아프다"

    ...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송 윤리위원장의 사직서가 지금 접수됐다"고 전했다. 손 대표는 "송 위원장과 오랫동안 가까이 지내왔고 인격적으로나 덕망으로나 우리나라 어떤 분에 뒤지지 않는 훌륭한 분"이라며 "저하고 개인적으로 가깝다는 이유만으로 폄하된 게 사실 마음이 많이 아프다"라고 말했다. 손 대표는 사직서를 수리하겠느냐는 질문에 "지금 와서 어떻게 하겠나. 직접 손으로 써 오셨다"고 ...

    한국경제 | 2019.06.10 10:30 | YONHAP

  • thumbnail
    '하태경 징계' 격돌…"노인폄하 일벌백계" vs "윤리위 편파적"

    孫 "윤리위원장 인선 조금도 부끄럼 없어", 이찬열 "인격살인성 막말" 바른정당계 "윤리위원장, 孫 사조직 우두머리…당이 동아시아미래재단 시다바리냐" '정병국 ... 말했다가 당 윤리위에 제소됐다. 손 대표 측근인 이찬열 의원은 의원총회 모두발언에서 "하 최고위원의 어르신 폄하 발언은 도를 넘는 막말"이라며 "그간 당내 회의에서 나온 인격 살인성 막말은 기가 막힐 지경이고 ...

    한국경제 | 2019.06.04 12:50 | YONHAP

  • thumbnail
    하태경, 손학규에 '정신퇴락' 발언 사과…"금도 지키겠다"

    ... 사과드리겠다"고 말했다. 하 의원은 전날 당 임시 최고위원회의에서 "개인 내면의 민주주의가 가장 어렵다. 나이가 들면 정신이 퇴락하기 때문"이라며 손 대표를 공격했다. 이를 두고 정치권에서는 '인격 모독'이나 '노인 폄하'가 아니냐는 논란이 일었다. 하 의원은 자신의 발언은 정치인이 물리적 나이 차이를 극복하기 위해 끊임없이 혁신해야 한다는 취지였다며 "마찬가지로 민주화 운동 했던 사람 역시 혁신하지 ...

    한국경제 | 2019.05.23 08:57 | YONHAP

  • thumbnail
    금융위원장, 박찬구 역할론에 "박삼구 회장 진정성 의심안해"

    ... 분석이 나온 바 있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역시 16일 기자간담회에서 "박삼구 회장의 진정성이 있다고 보고, 진정성이 있다고 믿을 수 있는 여러 제도적 장치를 갖고 있다"며 "마지막 단계에서 그분의 인격폄하하지 않으면 좋겠다"고 발언한 바 있다. 최 위원장은 이어 "아시아나는 매출이 안정적으로 확보된 기업이기 때문에 경영능력을 갖춘 인수자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다만 지금은 어디는 ...

    한국경제 | 2019.04.17 11:20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 자회사 일괄매각이 바람직…인수자는 가격·자금능력 우선 고려"

    ... “박 전 회장이 회사와 1만여 명의 직원을 살리기 위한 결단을 내려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아시아나항공 매각에 대한 박 전 회장의 진정성이 있다”며 “마지막 단계에서 그분의 인격폄하하지 않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금호아시아나는 유동성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5000억원의 자금 지원을 채권단에 요청했다. 이 회장은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안정을 기할 만큼 충분한 수준의 자금이 들어갈 ...

    한국경제 | 2019.04.16 17:29 | 강경민

  • thumbnail
    이동걸 "아시아나, 통매각이 바람직…25일 전 자금지원"

    ... 진행되지 않고, 박삼구 전 회장의 복귀를 위한 '가성매각'이 아니냐고 의심하는 데 대해선 "(SK나 한화 등) 인수후보자들이 거론되는데, 그분들이 왜 박 전 회장의 앞잡이게 되겠나"라고 반문했다. 그는 "박 회장에게 진정성이 있다고 보고, 진정성이 있다고 믿을 수 있는 여러 제도적 장치를 갖고 있다"며 "마지막 단계에서 그분의 인격폄하하지 않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4.16 13:10 | YONHAP

  • thumbnail
    [일문일답] 이동걸 "마지막 단계에서 박삼구 인격폄하 안돼"

    아시아나항공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의 이동걸 회장은 16일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심한 박삼구 전 회장에 대해 "마지막 단계에서 그분 인격폄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아시아나항공 매각 발표가 박 전 회장 일가의 향후 경영 복귀를 염두에 둔 '가성매각'이 아니냐는 의구심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 회장이 결단을 내렸고, 그 결단이 이행될 수 있다는 ...

    한국경제 | 2019.04.16 13:10 | YONHAP

  • thumbnail
    [시론] 역사 영화는 사실을 다뤄야 한다

    ... 존중한다 해도 지나치다. 민족의 단합을 과시하며 세계를 감동시킨 ‘금 모으기 운동’의 의미를 폄하하는 듯이 연출한 이유가 무엇인지 묻고 싶다. 국민이 모은 금은 대기업이 부채를 갚는 데 썼다느니, 국제통화기금(IMF)의 ... 대외부채 같은 대외균형을 소홀히 한 거시경제정책 실수가 있기는 했지만, 위기극복에 진력했던 정부 관료들을 형편없는 인격으로 묘사한 것은 부자연스럽다. 영화를 통해 특정 목적을 달성하려는 시도는 20세기 전반 할리우드 영화에서 나름대로 ...

    한국경제 | 2019.01.14 18:13

  • [사설] '신재민 폭로' 막말·조롱, 이게 집권당 의원들 품격인가

    ... 비난은 멈추지 않았다. 손혜원 의원은 “본인 행동에 책임질 만한 강단이 없는 사람”이라고 재차 폄하했다. 이런 독설은 김태우 수사관이 민간인 사찰 등을 폭로한 데 대해 청와대가 ‘미꾸라지’ 운운하며 ... 정책방향이다. 그토록 중시해 온 내부고발이 정권에 유리하면 보호대상이고, 불리하면 ‘망둥이’ 등 인격 살인을 해도 되는 것인가. 제보자 직급이 5~6급으로 낮아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폄하하는 것도 어불성설이자 궤변이다. ...

    한국경제 | 2019.01.04 18:04

  • thumbnail
    이해찬, '장애인 비하 발언' 논란 지속…보수野 "대표 사퇴하라"

    ... 정신장애인들이 많이 있다"고 말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 대표는 논란이 확산하자 "장애인 여러분을 폄하할 의도는 전혀 없었다"라는 내용의 공식 사과문을 내기도 했다. 그러나 야권은 일제히 한목소리로 강력한 ...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는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 대표의 장애인 비하·모독 발언은 전체 장애인의 인격과 자존심을 짓밟고 약자와 소외계층을 무시하며 자신만 우월하다는 선민의식을 드러낸 망언"이라며 "당 ...

    한국경제 | 2018.12.30 12: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