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8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애플과 디즈니, 세기의 결혼?

    ... 기업’이 등장하니 그럴 만하다. 애플의 기술이 복합 엔터테인먼트와 만나고, 디즈니의 영화·테마파크가 첨단 소프트웨어와 결합하는 ‘세기의 결혼’이 될 것이기에 더욱 관심이 뜨겁다. 애플의 디즈니 인수설은 이전에도 있었다. 2015년 팀 쿡 CEO가 기업 규모에 관계 없이 콘텐츠 회사에 투자하겠다는 의지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2016년 말 AT&T가 인수키로 한 타임워너케이블에 입질을 하기도 했다. 아이폰이 전체 매출의 60% ...

    한국경제 | 2017.04.14 17:50

  • 5거래일간 20% 급락…한화테크윈에 무슨 일이

    ... 기관투자가가 이 기간 1200억원어치를 순매도하며 하락세를 주도했다. ‘최순실 게이트’에 방산사업이 연루됐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방산주 불확실성이 증폭됐다는 설명이다. 회사 측에서 부인했지만 한국우주항공(KAI) 인수설이 제기된 것도 악재로 작용했다. 김익상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모두 구체화되지 않은 의혹들이지만 국방산업이 정치문제와 연관이 깊은 까닭에 주가에 미치는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증권가에선 한화테크윈의 사업 안정성에는 ...

    한국경제 | 2016.12.05 19:04 | 최만수

  • thumbnail
    '16년 우여곡절' 우리은행 민영화 성공 눈앞

    ... 동양생명(중국 안방보험), 미래에셋자산운용, 유진자산운용, IMM프라이빗에쿼티, KTB자산운용이다. 이들 투자자의 인수희망 지분 합계는 33.677%였다. IMM프라이빗에쿼티가 인수희망 지분을 5~6%로 써냈으며, 한때 8% 지분 인수설이 나왔던 한국투자금융지주와 동양생명 등은 4% 지분을 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투자자들도 4% 인수 의사를 밝혔다. 일본계 오릭스프라이빗에쿼티와 유니슨캐피털, 홍콩계 베어링프라이빗에쿼티아시아와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 등은 ...

    한국경제 | 2016.11.11 19:47 | 이태명 / 박신영 / 정소람

  • 3박자가 끌어올린 뉴욕증시

    ... 가격인 주당 107.5달러보다 18%나 낮은 수준에서 거래됐다. 월가는 인수 성공 확률을 40%로 예상했다. 반독점으로 인한 인수 불투명 소식에 차익 실현 매물이 나온 결과로 분석된다. AT&T 주가도 이날 1.68% 하락한 36.86달러에 마감했다. 타임워너 인수설 제기 이후 하락세가 이어졌다. 과도한 인수 조건으로 부채 규모 증가와 신용등급 하락 가능성이 제기된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뉴욕=이심기 특파원 sg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0.25 10:14 | 강동균

  • thumbnail
    AT&T, 타임워너 인수의 복잡한 손익계산서 유료

    ... 107.5달러, 인수 금액 854억달러로 예상을 훨씬 뛰어넘었다. 더구나 타임워너의 부채까지 떠안는 조건이 포함돼 실제 총 인수 비용은 1087억달러에 달했다. 21일 타임워너의 종가 89.48달러에 20% 프리미엄을 더한 가격이었고, 인수설이 공개되기 전 주가(80달러)를 감안하면 33%를 더 보탰다. 이는 타임워너의 지난해 영업이익의 11.5배, AT&T의 6.6배가 훨씬 넘는 수준이다. 게다가 AT&T의 부채 규모는 지난해 다이렉트TV를 285억달러에 인수하면서 ...

    모바일한경 | 2016.10.24 14:42 | 이심기

  • thumbnail
    'Made by 재용' 바이오·자동차 전장 등 신사업 '궤도 올리기' 급선무

    ... 자율주행기술과 인포테인먼트 등을 집중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지난 7월 세계 최대 전기차 업체인 중국 BYD에 지분을 투자했다. 전장부품 납품 확대를 노리고 교두보를 마련한 것이다. 피아트의 부품사 마그네티 마렐리 인수설이 나온 것도 인수합병(M&A)을 통해 한 방에 전장업계 선두권으로 치고 나가기 위한 것이란 분석이다. 기존 전자사업에서도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새 사업을 찾고 있다. 삼성전자는 ...

    한국경제 | 2016.10.23 19:42 | 김현석

  • thumbnail
    '자금 수혈' 한진해운 상한가…한진그룹주는 약세

    ... 노리는 개인투자자가 몰려 거래량도 폭발했다. 법정관리행이 불거지기 전 거래량이 수백만주에 불과한 종목이었지만 5일 거래량은 2억3474만주에 달했고 이날도 1억7218만주가 거래됐다. 세계적 해운업체 머스크나 MSC의 한진해운 인수설까지 나오면서 외국인과 기관투자가들이 파는 와중에 개인투자자만 ‘사자’(7억9200만원어치 순매수)를 외쳤다. 하지만 주가의 변동성이 커 ‘저점 매수’ 기회로 보기는 어렵다는 것이 전문가들 시각이다. ...

    한국경제 | 2016.09.06 17:36 | 윤정현

  • thumbnail
    자동차 부품산업으로 발 넓히는 삼성전자…삼성전기·SDI 등 부품주 '부푼 꿈'

    ... 지프 페라리 마세라티 등 다양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어 삼성전자가 부품사를 인수하면 FCA 산하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업체에 안정적으로 납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3조원대 규모의 삼성전자 부품 사업 인수설이 피아트에도 호재로 작용했다. 미국 뉴욕증시에 상장한 FCA가 급등(8.7%)했고 이탈리아 주식시장에서 피아트크라이슬러도 8.26% 상승했다. 하지만 마그네티마렐리와 경쟁 관계에 놓일 국내 자동차 부품업체의 주가에는 삼성전자의 이번 시도가 ...

    한국경제 | 2016.08.04 17:55 | 윤정현

  • thumbnail
    [이슈+] 삼성전자, 피아트 부품사 왜 품나?…전장사업 '판키우기' 돌입

    ... 100%를 보유한 부품업체로, 지난해 매출액은 72억6000만 유로(약 9조157억원)에 달한다. 삼성은 마그네티 마렐리와 디스플레이(삼성디스플레이), 자동차용 카메라 부문(삼성전기) 공동개발 및 제휴관계다. 삼성전자의 이번 인수설은 전기차업체 BYD의 지분 5100억원어치를 사들였다는 소식이 전해진 뒤 한 달이 채 되기 전에 나온 것이다. 때문에 일각에서는 삼성전자가 전장사업 확대에 본격 돌입한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글로벌 자동차업체를 대상으로 한 지분투자와 ...

    한국경제 | 2016.08.04 15:44 | 이진욱

  • 해수부 장관, 머스크 현대상선 인수설 일축

    ... 인수 가능성에 대해 일축했다. 김영석 해수부 장관은 5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우리가 국적선사를 해외로 팔 요량이었으면 과연 이렇게까지 어렵게 구조조정을 했을 까”라며 “(머스크의 현대상선 인수설에 대해)나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최근 일각에서 세계 최대 해운 동맹인 2M이 현대상선 가입을 추진하는 배경에 이 동맹 소속 머스크가 현대상선을 인수하려는 의도가 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자 이를 정면으로 반박한 ...

    한국경제 | 2016.07.05 16:09 | 오형주/안대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