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1,5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산업은행, '금호타이어 국내 기업 인수설' 공식 부인

    금호타이어 노조가 주장한 '국내 기업 인수설'에 대해 산업은행이 공식 부인했다. 산업은행은 25일 "더블스타의 외부투자 유치를 공개한 뒤 국내 어떤 기업과도 투자유치를 위해 접촉한 적이 없다"면서 "국내 기업 가운데 투자제안을 한 곳은 없다"고 밝혔다. 전날 정송강 금호타이어 노조 곡성지회장은 광주 동구 금남로거리에서 열린 '금호타이어 해외매각 철회 1차 범시도민대회'에서 "국내 ...

    한국경제 | 2018.03.25 14:58 | 정충만

  • thumbnail
    [코인세대 코인시대] "신세계의 새 경쟁자는 쿠팡 아닌 네이버"

    ... 의문이 제기된다. 실제 지난해 8월 정 부회장은 스타필드 고양 개장식에서 "11번가 인수를 검토해 본 것이 사실"이라며 "그 외에도 여러가지 대안을 보고 있다"고 말했었다. 또 투자업계에선 신세계의 티몬 인수설도 끊이지 않고 있는 게 사실이다. 서 연구원은 "5년 내 10조원 매출액 달성을 위해서는 현재 신세계그룹이 하지 않고 있는 사업으로의 확장이 필요하다"며 "이는 자체 추진과 인수합병 방식을 병행할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18.02.08 10:17 | 노정동

  • thumbnail
    신세계 온라인몰 쓱, 쑥 키운다

    “온라인 사업과 관련한 깜짝 놀랄 만한 발표를 하겠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은 작년 8월 이렇게 말했다. 이후 여러 추측이 나돌았다. 11번가를 비롯해 티몬, 위메프 등 국내 이커머스 업체 중 한 곳을 인수하는 게 가장 유력한 방안으로 거론됐다. 하지만 예측은 빗나갔다. 글로벌 투자회사에서 1조원 이상을 투자받아 자체 체력을 키우면서, 다른 이커머스 기업을 인수해 압도적 시장점유율을 확보하는 게 정 부회장의 복안이었다....

    한국경제 | 2018.01.26 20:57 | 안재광

  • thumbnail
    CJ헬로 인수 부인했지만…가능성은 열어둔 LGU+

    ... 시점에 재공시하겠다"고 밝혔다. CJ헬로도 이날 최대주주 지분 매각 추진설을 공식 부인했다. CJ헬로는 "CJ헬로의 최대주주는 현재 당사의 지분 매각을 추진하고 있지 않다"고 공시했다. LG유플러스의 케이블TV 인수설은 꾸준히 제기돼왔다. LG유플러스가 인수에 나설 경우 시장 판도 변화가 불가피하다. LG유플러스는 작년 상반기 기준 점유율 10.42%, 가입자 317만명으로 인터넷TV(IPTV)시장 3위 사업자다. 따라서 LG유플러스가 종합유선방송 ...

    한국경제 | 2018.01.18 10:49 | 최수진

  • thumbnail
    SK, 금호타이어 비공식 인수 타진에… 채권단 "정식 논의 계획 없다" 부정적

    ... 한다”고 말했다. 채권단은 이번 주말께 나오는 실사 결과를 바탕으로 다음주 채권단 회의에서 금호타이어 처리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SK그룹은 일단 한 발 빼는 모양새다. 그룹 지주회사인 SK(주)는 이날 금호타이어 인수설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지분 인수를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금호타이어 인수는 그동안 바이오, 반도체 소재 등 신성장동력 발굴에 방점이 찍혔던 투자와 방향성이 ...

    한국경제 | 2017.12.15 18:35 | 고재연/정지은

  • thumbnail
    AJ렌터카 정보 미리 샜나… '매각 중단' 공시 전에 매물 쏟아져

    ... AJ렌터카를 인수하기 위해 협상을 벌이고 있다는 소문이 끊임없이 돌았다. 지난 1일 AJ네트웍스가 “AJ렌터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분 매각 등을 포함해 다양한 방법을 검토하고 있다”고 공시하면서 현대차 인수설에 불을 지폈다. 공시 이후 7거래일(12월1~11일) 연속 주가는 우상향 곡선을 그렸다. 하지만 AJ 측이 지분 매각 중단을 공시를 통해 공식화하자 이날 실망 매물이 쏟아졌다. 문제는 공시 시점이다. AJ네트웍스가 지분매각 중단 ...

    한국경제 | 2017.12.13 17:28 | 김동현

  • thumbnail
    '경영권 분쟁설' KTB투자증권에 무슨 일이

    ... 물러난다’는 내용의 계약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 영입 이후 KTB투자증권은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하지만 이 부회장이 경영에 참여하자마자 김승유 전 하나금융그룹 회장의 KTB투자증권 고문영입설, KTB PE 인수설 등이 돌기 시작했다. 이 부회장은 자신이 경영하던 다올신탁 등을 2010년 김 전 회장이 이끌던 하나금융그룹에 매각했다. 증권업계 관계자는 “이 부회장과 김 전 회장 간 각별한 인연 때문에 KTB투자증권 경영에 김 ...

    한국경제 | 2017.12.04 20:03 | 김태호/홍윤정

  • thumbnail
    '콜라광' 버핏, 펩시까지 눈독

    억만장자 투자자 워런 버핏 벅셔해서웨이 회장은 하루 칼로리 섭취량의 4분의 1을 코카콜라에서 얻는다고 말할 정도로 유명한 코카콜라 애호가다. 그런 그가 코카콜라의 라이벌인 펩시에 눈독을 들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2일(현지시간) 미국 CNN머니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크레디트사이츠는 벅셔해서웨이가 대주주인 미국 식품업체 크래프트하인즈가 펩시 인수를 노리고 있다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월마트 등 소매업체로부터 가격 인하 압박을 받는 식품업체...

    한국경제 | 2017.11.23 20:02 | 허란

  • thumbnail
    무학, 하이트진로 마산공장 품나

    최재호 무학 회장(사진)이 하이트진로 마산공장 인수 의향을 내비쳤다. 최 회장은 지난 7일 창원1공장 본사에서 열린 ‘최고경영자(CEO)와의 대화의 장’ 행사에서 지역 주류공장 매각 시 인수설에 대해 “매각이 본격화할 경우 다양해지는 주류문화와 지리적인 효율성, 90여 년간 주류기업을 운영한 무학의 노하우 등을 고려할 때 활용가치가 높을 것”이라며 인수 의향을 밝혔다. 최 회장은 “하이트진로 ...

    한국경제 | 2017.11.08 19:45 | 김해연

  • thumbnail
    [한경+] 끊이지 않는 현대차의 피아트 크라이슬러 인수설

    현대자동차가 피아트크라이슬러(FCA) 인수로 분위기 반전을 시도할 것인가. 중국의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 보복’과 북미시장에서 판매부진으로 고전중인 현대차가 FCA를 인수할 가능성이 높다는 보도가 끊이지 않고 있다. 현대차는 루머수준의 얘기라고 일축하고 있지만, 설득력있는 시나리오라는 전문가들의 분석도 나오고 있다. 미국의 경영전문지 포브스는 28일 ‘현대차와 FCA 합병은 얘기...

    한국경제 | 2017.09.28 15:58 | 이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