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5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번엔 윤활유…최태원의 '차이나 드라이브'

    ... SK는 이 중 BP 지분 일부를 인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SK 관계자는 “시노펙과의 합작 사업은 아직 어떻게 발전시킬지 구체화하지 않은 단계”라고 설명했다. 그는 “세코 지분 인수설도 과거 여러 차례 설명했듯이 확정된 건 없으며 이번 시노펙과의 미팅에서도 의제가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최 회장은 중국뿐 아니라 글로벌 비즈니스에서도 보폭을 넓히고 있다. 지난해 9월 대만 최대 기업인 포모사그룹의 왕원위안 ...

    한국경제 | 2016.09.09 17:48 | 주용석

  • thumbnail
    '자금 수혈' 한진해운 상한가…한진그룹주는 약세

    ... 노리는 개인투자자가 몰려 거래량도 폭발했다. 법정관리행이 불거지기 전 거래량이 수백만주에 불과한 종목이었지만 5일 거래량은 2억3474만주에 달했고 이날도 1억7218만주가 거래됐다. 세계적 해운업체 머스크나 MSC의 한진해운 인수설까지 나오면서 외국인과 기관투자가들이 파는 와중에 개인투자자만 ‘사자’(7억9200만원어치 순매수)를 외쳤다. 하지만 주가의 변동성이 커 ‘저점 매수’ 기회로 보기는 어렵다는 것이 전문가들 시각이다. ...

    한국경제 | 2016.09.06 17:36 | 윤정현

  • thumbnail
    자동차 부품산업으로 발 넓히는 삼성전자…삼성전기·SDI 등 부품주 '부푼 꿈'

    ... 지프 페라리 마세라티 등 다양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어 삼성전자가 부품사를 인수하면 FCA 산하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업체에 안정적으로 납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3조원대 규모의 삼성전자 부품 사업 인수설이 피아트에도 호재로 작용했다. 미국 뉴욕증시에 상장한 FCA가 급등(8.7%)했고 이탈리아 주식시장에서 피아트크라이슬러도 8.26% 상승했다. 하지만 마그네티마렐리와 경쟁 관계에 놓일 국내 자동차 부품업체의 주가에는 삼성전자의 이번 시도가 ...

    한국경제 | 2016.08.04 17:55 | 윤정현

  • thumbnail
    [이슈+] 삼성전자, 피아트 부품사 왜 품나?…전장사업 '판키우기' 돌입

    ... 100%를 보유한 부품업체로, 지난해 매출액은 72억6000만 유로(약 9조157억원)에 달한다. 삼성은 마그네티 마렐리와 디스플레이(삼성디스플레이), 자동차용 카메라 부문(삼성전기) 공동개발 및 제휴관계다. 삼성전자의 이번 인수설은 전기차업체 BYD의 지분 5100억원어치를 사들였다는 소식이 전해진 뒤 한 달이 채 되기 전에 나온 것이다. 때문에 일각에서는 삼성전자가 전장사업 확대에 본격 돌입한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글로벌 자동차업체를 대상으로 한 지분투자와 ...

    한국경제 | 2016.08.04 15:44 | 이진욱

  • 해수부 장관, 머스크 현대상선 인수설 일축

    ... 인수 가능성에 대해 일축했다. 김영석 해수부 장관은 5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우리가 국적선사를 해외로 팔 요량이었으면 과연 이렇게까지 어렵게 구조조정을 했을 까”라며 “(머스크의 현대상선 인수설에 대해)나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최근 일각에서 세계 최대 해운 동맹인 2M이 현대상선 가입을 추진하는 배경에 이 동맹 소속 머스크가 현대상선을 인수하려는 의도가 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자 이를 정면으로 반박한 ...

    한국경제 | 2016.07.05 16:09 | 오형주/안대규

  • thumbnail
    MS, 링크트인 인수 때 '60억달러 덤터기'

    ... 규모로는 역대 세 번째다. 세일즈포스닷컴의 이 같은 공세로 MS가 링크트인에 지급한 주당 프리미엄도 22%에서 50%까지 급등했다는 분석이다. 그 덕분에 링크트인 주가도 치솟았다. 지난 2월 실적 부진으로 주가가 반토막 났으나 인수설이 흘러나오기 이전 수준인 190달러를 회복했다. 링크트인 인수설은 2016년 1분기 회계연도 실적이 기대에 못 미쳐 주가가 사흘 만에 190달러에서 100달러로 추락하면서 불거졌다. MS와 링크트인 사이에 인수 논의가 시작된 ...

    한국경제 | 2016.07.03 19:20 | 뉴욕=이심기

  • thumbnail
    박대영 "삼성중공업, 최대한 빨리 유상증자"

    ... 조달하기가 쉽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삼성그룹 계열사의 유상증자 참여 여부엔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고 했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참여 여부에도 “모르겠다”고 답했다. 대우조선해양 인수설에 대해서는 “내 몫도 바빠죽겠는데 다른 회사에 신경 쓸 수 없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27일 이사회를 열고 발행 가능 주식 수 확대를 위한 주주총회를 오는 8월19일 열기로 결정했다. 발행 가능 ...

    한국경제 | 2016.06.28 17:58 | 도병욱

  • thumbnail
    [글로벌 이슈] MS가 품은 링크트인, 몸값 높아진 트위터…SNS 시장 '요동'

    ... 가속화하고 있다. 이는 MS의 타사 인수 중 가장 큰 규모를 기록했다. MS는 2011년 인터넷 전화 및 메시징 업체인 스카이프를 85억달러(약 10조원)에 인수한 바 있다. MS가 링크트인에 거액을 투자하면서 SNS 1세대인 트위터의 피인수설도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수억명에 달하는 이용자 수와 방대한 데이터를 축적한 SNS 업체를 통해 모바일 플랫폼을 확보하려는 글로벌 정보기술(IT) 공룡들의 움직임이 거세지고 있다. ◆클라우드 기반 SW 성장 가속화 MS가 링크트인을 ...

    한국경제 | 2016.06.27 16:59 | 추가영

  • 테슬라·솔라시티 합치나…28억弗 인수 추진

    ... 솔라시티 이사회 의장이며 지분 22%를 보유하고 있다. 머스크는 콘퍼런스콜에서 “이번 인수가 청정에너지 제품을 제공하는 세계 유일의 수직 통합된 에너지 회사가 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인수설이 나오자 두 기업 주가는 정반대로 움직였다. 솔라시티의 주가는 시간외 거래에서 최대 29%까지 치솟았지만 불확실성이 커질 것이라는 우려로 테슬라 주가는 12% 떨어졌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6.22 18:11 | 홍윤정

  •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상선 인수설에 선긋기…"자동차에만 집중"

    ... 핵심이다. 이처럼 이들 3사가 현대가의 인연으로 묶여 있어 일각에서 현대차그룹이 현대상선 또는 현대중공업의 일부 사업을 인수·합병해 우회 지원할 수 있다는 말이 나오기도 했다. 최근 들어 현대중공업의 건설장비 부분 인수설까지 돌았다. 이에 대해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현대중공업 건설장비 부문 인수는 처음 듣는다"고 일축했다. 앞서 현대차그룹의 물류 계열사 글로비스는 정부로부터 현대상선 인수와 관련한 제의를 받았으나 거부했다. ...

    한국경제 | 2016.04.26 0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