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119,9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외국인들 LG화학 사들이는 동안…기관은 '줍줍'한 종목

    ...종이 수혜를 볼 가능성이 높다. 최근 ‘오징어 게임’의 글로벌 흥행을 계기로 콘텐츠 기업에 대한 재평가도 한창이다. 이기훈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CJ ENM 목표 주가를 상향 조정하며 “SM 인수설뿐만 아니라 티빙이 더 많은 오리지널 콘텐츠에 투자하기 위한 전략적·재무적 투자자를 찾고 있다”며 “글로벌로 확산되고 있는 K콘텐츠의 위상이 높아지면서 강력한 콘텐츠를 보유한 OTT의 가치도 올라갈 수밖에 ...

    한국경제 | 2021.10.11 17:09 | 고재연

  • thumbnail
    파괴적 혁신으로 '포스트 코로나'를 지배하라

    ... SK그룹 각 계열사는 올해를 파이낸셜 스토리에 대한 신뢰를 높이는 원년으로 삼고, 재무제표 중심의 성장 전략을 신뢰와 공감 중심으로 전환하고 있다. 세계 M&A ‘큰손’으로 우뚝 한국 기업들은 글로벌 인수합병(M&A) 시장에서 ‘키 플레이어’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엔 미국 유럽 등 선진시장 기업을 공략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마켓인사이트에 따르면 올 들어 9월까지 한국 기업이 1000억원 이상을 지급하고 ...

    한국경제 | 2021.10.11 16:35 | 김일규

  • thumbnail
    현대차 '미래 먹거리' 도심항공모빌리티·로봇

    ... 먹거리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정의선 회장이 “현대차 미래 사업의 30%는 UAM, 20%는 로봇이 될 것”이라고 말할 정도다. 이 시장을 잡기 위한 노력도 이어지고 있다. 미국 로봇기술 기업 보스턴다이내믹스를 인수한 게 대표적이다. 지난 6월 현대차(30%)와 현대모비스(20%), 현대글로비스(10%), 정의선 회장(20%) 등은 소프트뱅크그룹으로부터 지분 80%를 8억8000만달러(약 1조원)에 인수했다. 보스턴다이내믹스의 주력 제품은 ...

    한국경제 | 2021.10.11 16:27 | 도병욱

  • thumbnail
    LG, 전자·화학·통신 '3각 편대'로 글로벌 시장 공략

    ... 파워트레인 관련 사업 점유율을 높이는 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전기차뿐 아니라 자율주행차 등 날로 확대되는 미래차 시장을 주도하는 회사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다. LG전자는 2018년 차량용 프리미엄 헤드램프 기업인 오스트리아의 ZKW를 인수하기도 했다. LG디스플레이는 글로벌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으로 수익성을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대형 OLED 사업은 지속 성장하고 있는 OLED TV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국내 파주와 중국 광저우에서 대형 OLED를 생산하는 ...

    한국경제 | 2021.10.11 16:24 | 박신영

  • thumbnail
    미래 성장동력 '전장사업' 안정궤도 진입…'ADAS 전방카메라' 벤츠 C클래스에 탑재

    ... 처음이다. LG전자는 9월에는 자동차 사이버보안 분야의 강자로 꼽히는 이스라엘 기업 사이벨럼 지분 63.9%를 확보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 회사 기업가치는 약 1억4000만달러(약 1650억원)다. LG전자의 이번 지분 인수는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커넥티드카 시장을 노린 것으로 풀이된다.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본사를 둔 사이벨럼은 자동차 사이버보안 관련 취약점을 점검할 수 있는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자동차와 관련한 사이버보안 위협은 ...

    한국경제 | 2021.10.11 16:21 | 박신영

  • thumbnail
    '새로운 롯데' 출사표…新슬로건에 신사업 전담 팀까지

    ... 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헬스서비스·플랫폼 업무를 수행한 바 있다. 이전에는 LG전자, SK텔레콤 등에서 웨어러블 기기 제작과 마케팅 업무를 담당했다. 롯데는 바이오팀을 통해 바이오산업에서의 사업 기회도 모색한다. 기존 바이오 업체 인수, 제약사와의 조인트벤처 설립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바이오팀장인 이원직 상무는 2010년 삼성전자 사업추진단에 합류해 삼성바이오로직스 품질팀장을 거쳐 DP 사업부장을 지냈다. 이전에는 미국 제약사 BMS에 근무하며 셀트리온 CMO ...

    한국경제 | 2021.10.11 16:20 | 박한신

  • thumbnail
    한화 "신재생에너지 리더로 기후변화 대응"…우주항공 사업도 확대

    ... 강조했다. 김 회장의 주문에 따라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우주항공, 미래 모빌리티, 그린수소 에너지 등의 분야에서 미래 성장 기회를 선점하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M&A 통해 성장동력 육성 한화는 잇단 인수합병(M&A)과 연구개발(R&D) 등을 통해 그린에너지 등 차세대 신성장동력 육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한화는 태양광·수소 분야에 5년간 9조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유상증자와 녹색채권(ESG채권) ...

    한국경제 | 2021.10.11 16:13 | 강경민

  • thumbnail
    CJ, 세계에 K라이프스타일 알린다…'비비고 만두' 美냉동식품 시장 1위

    ... CJ제일제당, 해외시장 공략 CJ제일제당은 K푸드를 알리기 위해 글로벌 시장 선점과 인프라 확보에 공을 들이고 있다. 세계인의 입맛을 공략하면서도 한국식 식문화와 접목한 메뉴를 개발하는 게 기본 전략이다. 올 하반기에는 2019년 인수한 미국 냉동식품 기업 슈완스와의 시너지 극대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은 슈완스의 영업망을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을 마치고 미국 대표 유통채널인 월마트와 크로거, 타깃 푸드시티 등 중소형 슈퍼마켓까지 지속적으로 입점 ...

    한국경제 | 2021.10.11 16:08 | 박종관

  • thumbnail
    LS, 발 빠른 디지털 혁신…스마트공장으로 '제조업 레벨업'

    ... 일군 디지털 전환의 성과를 임직원에게 공개하고 있다. LS그룹 주요 계열사는 다양한 방식으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비즈니스 모델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 있다. LS일렉트릭은 지난 2월 LS글로벌로부터 물적 분할한 LS ITC를 인수했다.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서는 정보기술(IT) 역량이 필수적이라는 판단에서다. LS ITC는 빅데이터, IoT, 스마트팩토리 등에 필요한 산업·IT 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다. 이번 인수를 통해 전력...

    한국경제 | 2021.10.11 16:01 | 이수빈

  • thumbnail
    삼양 "스페셜티 소재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

    ... 제로 수준이어서다. 삼양사는 2016년 알룰로스 상용화에 성공했다. 지금은 글로벌 유통 파트너를 물색하는 등 판매에 주력하고 있다.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을 주력으로 생산하던 삼양그룹의 화학 사업은 2017년 스페셜티 업체 KCI를 인수하며 퍼스널케어용 소재 분야에 진출했다. KCI가 생산하는 폴리머와 계면활성제는 샴푸, 린스 제조의 필수 원료다. 삼양그룹은 전북 군산에서 이소소르비드 공장 증설을 조만간 마무리해 연 1만t 규모의 소재를 생산할 계획이다. 이를 ...

    한국경제 | 2021.10.11 15:41 | 김형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