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124,0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금·노동·교육개혁 더 미룰 수 없다"

    ... 스탠더드에 부합하는 노동개혁이 역시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교육개혁에 대해선 “학생들에게 기술 진보 수준에 맞는 교육을 공정하게 제공하기 위해 피할 수 없는 과제”라고 설명했다. 이들 3대 과제는 대통령직인수위원회가 발표한 110대 국정과제에도 포함돼 있지만, 진영에 따라 견해차가 크고 입법을 통한 제도적 뒷받침 없이는 달성하기 어렵다. 윤 대통령은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59조4000억원 규모 추가경정예산안과 관련, “민생 ...

    한국경제 | 2022.05.16 17:31 | 좌동욱/김인엽

  • thumbnail
    [특파원 칼럼] 시대 변화 못 읽은 손정의

    ... 전략도 위기 손 회장은 시대를 관통하는 기술의 변화를 읽는 능력으로 지금에 이르렀다. 컴퓨터의 시대를 예상하고 소프트웨어 도매상 소프트뱅크를 설립했다. 인터넷과 무선통신의 시대를 내다보고 야후재팬과 소프트뱅크(옛 보다폰)를 인수했다. 2017년 손 회장이 세계 최대 규모의 벤처캐피털 설립 계획을 발표했을 때 1000억달러 규모와 자금 조달 능력은 화제가 됐다. 그런 손 회장조차도 세계화의 수명은 읽지 못한 듯하다. 세계화의 조류에 의지해 사상 최대 규모 ...

    한국경제 | 2022.05.16 17:26 | 정영효

  • '亞 최고갑부' 아다니, 105억달러 규모 빅딜

    아시아 최고 부자로 알려진 가우탐 아다니 아다니그룹 회장이 스위스 건자재업체 홀심의 인도 자회사인 암부자시멘트를 인수한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아다니그룹은 암부자시멘트와 계열사 ACC의 지분을 105억달러(약 13조4800억원)에 매입하기로 했다. 이는 아다니그룹이 단행한 인수합병(M&A) 가운데 역대 최고 규모다. 암부자시멘트의 인수가격은 주당 385루피다. 13일 종가 대비 7.2% 프리미엄이 붙은 가격이다. ACC의 ...

    한국경제 | 2022.05.16 17:13 | 박주연

  • thumbnail
    [단독] 얼라인파트너스, JB금융 2대 주주 된다

    ... 2대 주주가 된다. 지난달 SM엔터테인먼트 주주총회에서 주주제안을 통해 새 감사 선임을 성사시켜 시장의 주목을 받은 얼라인파트너스는 국내 금융회사들이 저평가됐다고 보고 투자 기회를 찾아왔다. 작년 말에는 우리금융지주 지분 1%를 인수하기도 했다. 다만, 이번 투자는 우호적 단순 투자로 주주행동에 나서지는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얼라인파트너스는 최근 앵커에쿼티파트너스 컨소시엄이 보유하고 있는 JB금융지주 지분 14%를 취득하는 ...

    한국경제 | 2022.05.16 17:04 | 박시은/차준호

  • thumbnail
    민주당 "설득력 없다" 반대하더니…정권 바뀌자 '소급적용' 요구

    ... 동의해 버린 것”이라며 “대선 여론이 수세에 몰리니까 주말에 이렇게라도 분위기 전환을 시켜 보겠다는 꼼수가 아니고 뭐겠느냐”고 말했다. 국민의힘 소상공인위원장인 최승재 의원은 지난달 30일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의 손실보상안 발표 이후 비판이 커지자 “민주당은 지난해 6월 국회 산자위에서 안건에도 없던 소급적용이 빠진 손실보상법을 기습 상정해 국민의힘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기립표결로 통과시킨 바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2.05.16 16:22 | 양길성

  • thumbnail
    국민의힘, 대구수성을에 尹心 반영…대구 판세 변화 이끄나 [이동훈의 여의도B컷]

    국민의힘이 대구 수성을 보궐선거에서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출신의 이인선 전 경북경제부지사를 단수 공천하면서 대구 지역의 판세가 확 바뀔 것으로 관측된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영향력이 급속도록 감소한데 이어 대구 맹주였던 주호영 국민의힘 의원에게도 불똥이 튈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16일 국민의힘 관계자는 "이번 대구 수성을 공천이 시사하는 바가 크다"며 "윤심(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이 오랜 기간 유지해왔던 보수당의 ...

    한국경제 | 2022.05.16 16:21 | 이동훈

  • thumbnail
    亞 최고 부자 아다니, 아시아 시멘트 사업 장악 포부 펼치나

    아시아 최고 부자로 알려진 가우탐 아다니 아다니그룹 회장이 스위스 건자재업체 홀심의 인도 자회사인 암부자시멘트를 인수한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아다니그룹은 암부자시멘트와 계열사 ACC의 지분을 105억달러(약 13조4800억원)에 매입하기로 했다. 이는 아다니그룹이 단행한 인수합병(M&A) 가운데 역대 최고 규모다. 암부자시멘트의 인수가격은 주당 385루피다. 13일 종가 대비 7.2% 프리미엄이 붙은 가격이다. ACC의 ...

    한국경제 | 2022.05.16 15:28 | 박주연

  • thumbnail
    尹 대통령이 산 구두 '바이네르' 대표 "대학 강의 갔다가 충격"

    ... 사회생활을 시작한 김 대표는 '47년 구두 외길'을 걸어온 '구두장인'기업인이다. 당초 '안토니'라는 구두회사를 만들어 운영하다 글로벌 금융위기이후 어려워진 이탈리아 구두 브랜드 바이네르를 직접 인수했다.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에 선정됐고 국무총리 표창, 철탑산업훈장도 받았다. 어릴적 자신처럼 어려운 형편의 학생들을 돕고자 '안토니 장학회'를 운영하고 있고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클럽인 &...

    한국경제 | 2022.05.16 15:16 | 안대규

  • thumbnail
    美 낙태권 논쟁 가열…"기업들도 입장 밝혀라" 거세지는 압박

    ... 논쟁을 정면 돌파하는 것을 회피한 대표적 사례”라고 보도했다. 씨티그룹은 올해 3월 낙태 원정 비용을 지원하는 다른 기업들의 행렬에 동참했다. 그러나 텍사스주의 한 공화당 의원이 “씨티그룹이 지방채권을 인수하지 못하게 하겠다”고 압박하자 입장을 바꿨다. 제인 프레이저 씨티그룹 최고경영자(CEO)는 4월 연례 주주총회에서 “낙태 원정 경비 혜택은 그저 직원 건강을 위한 복지 차원”이라며 “낙태권 ...

    한국경제 | 2022.05.16 15:08 | 김리안

  • thumbnail
    대어도 잇단 무산…IPO '혹한기' 상장 전략 비상

    ... 반전’ 기대도 시장이 변덕스러운 만큼 머지않아 IPO 시장이 다시 투자자의 관심을 되찾을 것이란 기대도 있다. 한국경제신문 자본시장 전문 매체인 마켓인사이트에 따르면 올해 1~3월 상장을 완료한 20개 신규 상장 기업(기업인수목적회사 제외) 기준 일반청약 경쟁률은 단순 평균 1089 대 1로 작년까지 3개년 평균 881 대 1을 웃돌았다.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따상’(공모가의 두 배에 시초가를 형성한 뒤 상한가로 직행) 기록도 세 ...

    한국경제 | 2022.05.16 15:02 | 최석철/이태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