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목 집중분석] '남미의 아마존' 메르카도 리브레…지금 들어가도 될까?

    ... 더 가파르게 나타나고 있다는 얘기다. 작년까지만 해도 라틴아메리카에서는 15세 이상 소비자의 30% 가량 만이 인터넷을 통해 상품을 구매할 정도로 신흥시장이었다.1999년 설립된 메르카도 리브레는 현지에선 가장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와 ... 인터넷 사용자는 4억2300만명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는 여전히 전체 인구의 64%에 불과하다. 그러나 인터넷 보급 속도가 향상되고 있어 오프라인 은행보다 메르카도 리브레의 이커머스 및 디지털 뱅킹 접근이 더 빠르게 이뤄질 ...

    한국경제 | 2021.09.03 18:59 | 설지연

  • thumbnail
    IBK기업은행, 연금쑥쑥! 평생든든! '개인형IRP 모두해 이벤트' 실시

    ... 대표적인 절세상품이다. 가입자는 연말정산 시 최대 7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 특히 개인형IRP 가입 시 모바일뱅킹 앱(App) 'i-ONE뱅크'(아이원뱅크)나 인터넷뱅킹을 활용하면 별도의 서류 제출 없이 가입 가능하며, 가입자부담금 수수료도 30% 감면받을 수 있다. 이벤트 대상은 비대면 채널(i-ONE뱅크, 인터넷뱅킹)에서 ▲개인형IRP를 가입하고 10만원 이상 입금한 고객 ▲자동이체를 1년 이상(금액 10만원 이상) 등록한 고객이다. 대상 ...

    한국경제 | 2021.09.02 10:33 | WISEPRESS

  • thumbnail
    "앱으로만 가입됩니다"…디지털 전용상품 봇물

    ... 금융이 대세가 되면서 모바일 앱으로만 가입할 수 있는 디지털 전용 상품이 쏟아지고 있다. 우리은행은 자체 모바일 뱅킹 앱 전용 달러예금 ‘우리 더(The)달러 외화적립예금’을, 농협생명은 그룹사인 농협은행의 모바일 ... 있는 ‘내맘대로NH건강보험(무)’을 선보였다. 발품 팔기가 필수였던 대출도 예외는 아니다.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는 각각 중신용자 대상 신용대출과 100% 비대면 전세대출을 출시했다. 자체 디지털 채널 ...

    한국경제 | 2021.08.31 15:29

  • thumbnail
    3~6개월짜리 단기 예·적금 추천…금리 年5~10% 특판상품 공략도

    ... 지난달 26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 이후 주요 은행도 일제히 예·적금 상품 금리 인상에 나섰다.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코드K 정기예금’ 금리를 0.2%포인트 올리면서 스타트를 끊었다. 기존부터 ... 우리종합금융과 처음으로 거래하는 고객이라면 손쉽게 최대 금리를 챙길 수 있다. 기본 금리는 연 2%지만 우리종금 스마트뱅킹 앱에 가입하고 수시입출금 계좌인 ‘CMA 노트’를 개설해 자동이체를 걸어두면 4%포인트의 우대금리를 ...

    한국경제 | 2021.08.31 15:26 | 빈난새

  • thumbnail
    [Special]“부동산 계약 온라인화…1인 가구 생태계 구축”

    ... 계기로 1인 가구 시장에서의 경쟁 우위를 가져가려고 하고 있어요. 이를 통해 원룸 시장에서 압도적인 1위 업체가 되는 게 중기적인 목표입니다. 장기적으로는 전자계약을 온라인화하는 방향으로 나아갈 예정입니다. 은행도 인터넷뱅킹을 통해 계좌를 개설하는 게 이제는 일상이 됐잖아요. 부동산도 온라인으로 계약하는 것을 기본으로 만들고, 부동산 자산까지 온라인으로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이 되는 게 목표입니다.” 글 정초원 기자 | 사진 서범세 기자

    한국경제 | 2021.08.30 10:12 | 정초원

  • thumbnail
    日 메이저 은행서 또 '황당' 전산장애…창구거래 한때 전면중단

    ... 시작되자마자 입출금과 이체를 포함한 모든 창구 거래가 중단됐다. 미즈호 측은 오전 중 대부분의 거래를 정상화했지만 외국환 취급 등 일부 업무에선 오후까지 차질이 빚어졌다. 은행 측은 고객들에게 이번 장애의 영향을 받지 않은 인터넷 뱅킹이나 현금자동입출금기(ATM) 서비스를 이용하도록 안내했다. 미즈호은행은 올 2~3월에도 시스템 장애로 전국 곳곳의 ATM이 종이통장과 현금카드를 삼키는 등의 후진적 사고가 잇따라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전국 점포의 창구 ...

    한국경제 | 2021.08.20 16:25 | YONHAP

  • thumbnail
    [이슈 프리즘] 카카오뱅크 성공신화의 주역들

    ... 금융혁신의 산물로 평가할 수 있다. 혁신은 말 그대로 가죽을 벗겨내는 고통이 뒤따른다. 카뱅의 탄생 과정도 그랬다. 인터넷전문은행은 과거에도 몇 차례 시도가 있었다. 김대중 정부의 ‘벤처 열풍’ 끝 무렵인 2002년. ... 진통을 겪었다. 카카오 출신과 한투증권 출신의 ‘DNA’가 달랐다. 한투 출신은 모바일과 PC뱅킹을 병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채널이 많을수록 좋다는 판단이었다. 카카오 측은 ‘모바일 온리’를 ...

    한국경제 | 2021.08.19 17:29

  • thumbnail
    올 상반기 금융민원 4만2725건…전년比 7.0%↓

    ... 대비 3.8% 줄었다. 대출거래관련 및 사모펀드 민원 감소 등의 영향으로 여신 및 방카·펀드 유형의 민원이 크게 감소한 탓이다. 유형별 비중은 여신이 23.1%로 가장 높았고 이어 예·적금(13.4%), 인터넷·폰뱅킹(5.6%), 방카·펀드(4.4%) 등의 순이었다. 증권사 등 금융투자회사에 대한 민원은 4637건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24.2% 늘었다. 증권사 HTS‧MTS 장애 관련 민원이 전년 동기 대비 140.1% ...

    한국경제 | 2021.08.19 06:00 | 차은지

  • thumbnail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메타버스 뱅킹' 적극적 대응에 '공감'

    ... 구성된 프로젝트팀이다. 이들은 손 회장과 매월 정기 간담회를 통해, 그룹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디지털 사업에 대해 바텀업(Bottom-up) 방식으로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하고, 최적의 의사결정을 지원해오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 '인터넷·스마트 뱅킹'에서 '메타버스 뱅킹'으로 이어지는 시대적 흐름에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큰 공감대가 형성됐다. 블루팀은 마이데이터 사업 관련 빅테크·핀테크 기업들이 제공하는 ...

    한국경제 | 2021.08.18 09:59 | 고은빛

  • thumbnail
    메타버스 탄 은행들…신한은행 '가상 점포' 낸다

    ... 구축해야 한다는 게 은행들의 설명이다. 한 은행의 디지털 담당 임원은 “MZ세대를 시작으로 40대와 50대가 모바일 뱅킹에 익숙해진 것처럼 메타버스 점포가 앞으로 모든 연령층을 아우를 금융 플랫폼으로 자리잡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메타버스 점포는 현재 대면 점포 수를 줄여 인터넷전문은행과 경쟁하려는 시중은행들의 비대면 디지털 전환 전략과도 일맥상통한다. 금융당국도 ‘메타버스 금융’의 미래를 가늠해보기 ...

    한국경제 | 2021.08.16 18:11 | 박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