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진톡톡] '재난'과 '안전'을 검색했더니….

    ... 후에야 발송됐습니다. 부산에서는 낙동강 홍수 '주의'가 '경보'로 나가 집중호우 피해 시민들이 불안했습니다. 재난문자가 잘못 이용되기도 합니다. 확진자 동선 확인이 스미싱 피해로 이어지는 경우입니다. 스미싱은 문자메시지 인터넷주소(URL)를 누르면 가짜 링크로 유인해 개인정보 등을 탈취하는 수법입니다. 댐 방류 재난문자가 오히려 구경하는 사람들을 불러 모은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늑장대응으로 국민이 죽는 것보다 과잉대응으로 비난받는 게 낫다"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8.09 06:30 | YONHAP

  • 거침없는 韓 증시…올 상승률 세계 최고 수준

    ... “국내 증시 구성이 미국 나스닥을 닮아가면서 주요국 증시 가운데서도 투자 매력이 커졌다”고 말했다. 현재 국내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은 9위 현대차와 10위 LG생활건강을 빼면 모두 반도체, 바이오, 2차전지, 인터넷주로 채워져 있다. 현대차도 전기차와 수소차, 자율주행차 등 미래 기술에 공격적으로 투자하고 있어 성장성이 부각되고 있다. 교보증권에 따르면 코스피50 구성 종목 가운데 소비재와 자본재 기업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5년 46.4%에서 ...

    한국경제 | 2020.08.06 17:11 | 임근호

  • thumbnail
    [고침] 국제(독일 헌재, '잊힐 권리' 소송서 구글에 손…"…)

    ... 손…"사례별 판단" 독일 연방대법원이 구글 검색에서 '잊힐 권리'를 요구한 한 개인의 소송에서 구글의 손을 들어줬다. 27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대법원은 이날 한 자선단체 전 관계자가 구글에 자신의 이름으로 검색되는 특정 기사 URL(인터넷주소)을 삭제해달라고 요구한 소송에서 이같이 결정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2011년 자신이 근무한 자선단체가 재정적인 문제에 처해있고, 자신이 병가를 냈다는 보도에 대해 구글에서 삭제해 달라고 요구했다. 개인적인 건강 문제가 몇 년이 ...

    한국경제 | 2020.07.29 00:00 | YONHAP

  • thumbnail
    독일 헌재, '잊힐 권리' 소송서 구글에 손…"사례별 판단"

    독일 헌법재판소가 구글 검색에서 '잊힐 권리'를 요구한 한 개인의 소송에서 구글의 손을 들어줬다. 27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독일 헌재는 이날 한 자선단체 전 관계자가 구글에 자신의 이름으로 검색되는 특정 기사 URL(인터넷주소)을 삭제해달라고 요구한 소송에서 이같이 결정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2011년 자신이 근무한 자선단체가 재정적인 문제에 처해있고, 자신이 병가를 냈다는 보도에 대해 구글에서 삭제해 달라고 요구했다. 개인적인 건강 문제가 ...

    한국경제 | 2020.07.28 02:54 | YONHAP

  • thumbnail
    일본 대법원 "성기 3D 데이터 배포, 외설죄 해당"

    ... 벌금 40만엔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로쿠데나시코(쓸모없는 아이)'라는 가명으로 활동하는 이가라시 씨는 2013년 10월부터 2014년 3월 사이에 자신의 성기를 입체적 형상으로 재현할 수 있는 3D 데이터를 보관한 인터넷주소(URL)를 후원자 6명에게 이메일로 보내 공유하고, 2014년 5월에는 관련 데이터를 담은 디스크 등을 3명에게 1천100엔씩 받고 제공했다. 검찰은 이를 전자기록매체로 외설물을 퍼뜨린 것으로 보고 데이터의 외설성을 인정해 기소했다. ...

    한국경제 | 2020.07.17 14:25 | YONHAP

  • thumbnail
    '긴급재난지원금 추가 신청' 문자 받으면 스미싱 의심부터

    ... 피해 251건으로 작년 전체보다 많아 경찰청은 16일 '긴급재난지원금 추가 신청', '마스크 배송 확인' 등의 문자메시지를 보내 가짜 링크로 유인하는 스미싱이 최근 늘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스미싱은 문자메시지에 포함된 인터넷주소(URL)를 누르게 해 개인정보 등을 탈취해 가는 범행 수법이다. 올해 1∼6월 경찰에 접수된 스미싱 피해는 251건으로, 작년 1년 전체 208건을 이미 넘어섰다. 최근 발생하는 스미싱은 문자메시지에 포함된 URL을 클릭하도록 유도해 ...

    한국경제 | 2020.07.16 16:00 | YONHAP

  • thumbnail
    선글라스 '레이밴' 사칭 사이트서 피해 급증…"구매 주의"

    ... '레이밴' 사칭 사이트 관련 소비자 상담은 4월 13건, 5월 27건으로 증가했다. 상담내용을 살펴보면 접속경로가 확인된 52건 중 83%인 43건이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 광고를 통해 사이트에 접속했다. 또 사칭 사이트 인터넷주소(URL)는 'rb'를 포함하는 특징이 있었다. 소비자원은 이들 사이트가 메인화면이 유사했다며, 같은 사업자가 사이트 개설 및 폐쇄를 반복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소비자원은 피해 예방을 위해선 SNS 할인 광고를 ...

    한국경제 | 2020.06.29 08:06 | 채선희

  • thumbnail
    소비자원 "선글라스 브랜드 '레이밴' 사칭 피해 급증"

    ... 주로 여름에 집중된 만큼 향후 추가적 피해 발생이 예상된다고 소비자원은 전했다. 상담내용을 살펴보면 접속경로가 확인된 52건 중 83%인 43건이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 광고를 통해 사이트에 접속했다. 또, 사칭 사이트 인터넷주소(URL)는 'rb'를 포함하는 공통적 특징이 있었다. 이들 사이트는 메인화면이 동일하거나 유사했는데 같은 사업자가 사이트 개설·폐쇄를 반복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소비자원은 해석했다. 소비자원은 피해 예방을 위해 SNS 할인 광고를 ...

    한국경제 | 2020.06.29 06:00 | YONHAP

  • thumbnail
    까똑 "엄마, 나 돈 필요한데 폰이 고장이라"…이럴 땐 의심부터

    ... 방법을 안내하기로 했다. 금융위는 관계부처 협업으로 메신저 피싱에 악용될 수 있는 다양한 전기통신수단을 신속히 차단할 방침이다. 금감원은 가족·지인 외의 타인 계좌로는 송금하지 말고 출처가 불분명한 메시지, 인터넷주소(URL)는 삭제해야 한다는 점을 지속해서 홍보한다. 메신저 피싱 피해를 보면 즉시 112에 신고해야 한다. 피해자 명의가 도용당한 경우에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에서 운영하는 명의도용방지 서비스에 접속해 추가 피해를 ...

    한국경제 | 2020.06.24 10:00 | YONHAP

  • thumbnail
    한국에 동학개미 있다면 미국엔 '로빈후드 투자자' 있다

    ... 투자자들의 매수로 폭등했다. 지난주 상장한 니콜라는 9일 시가총액이 300억달러에 달해 포드(288억달러)를 웃돈다. 밀레니얼 세대가 증시에 몰려든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마이크 오루크 존스트레이딩 수석전략가는 WSJ에 “(인터넷주가 급등했던) 2000년과 비슷한 점은 개인 투자자들이 이번 장을 놓칠 수 없는 천금 같은 기회로 보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2008년 금융위기 때 폭락을 경험하지 못했다. 2010년 이후 증시가 ...

    한국경제 | 2020.06.10 17:29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