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4,3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교육부, 등록금 환불 대학 종합지원방안 오전 10시 발표

    ... 예산을 지원받아 원격수업 등 운영비로 사용할 수 있다. 현금 직접 지원은 불가하다는 것이 정부 뜻이다. 대학들은 정부가 사실상 10% 반환 원칙을 만들어놓고 압박하는 것 아니냐는 반응이다. 한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 관계자는 언론 인터뷰에서 "재정이 열악한 대학은 정부 지원을 안 받고 등록금 반환 요구를 무시하고 싶다"며 "정부가 10% 환급을 장려하는 상황에서 압박을 느낄 수밖에 없다. 1학기는 급한 불을 끈다고 하더라도 코로나19로 원격수업이 ...

    한국경제 | 2020.07.06 09:12 | 김명일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등교 후 학생들은 거리두기를 제대로 실천하고 있을까?

    ... 소독제로 손과 책상을 닦아야 한다. 복도에서 식판에 음식을 배식받았던 이전과 달리 현재는 일회용 도시락통에 급식이 담겨 있다. 각 책상에는 투명 가림판이 부착돼 있고, 각자 가정에서 일회용 수저를 챙겨와야 한다. 다른 학교 학생들을 인터뷰해본 결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한 조치는 학교마다 다른 점이 많았다. 각자 방식은 조금씩 다르지만, 모든 학교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점 하나는 확실하다. 이전과 다른 학교생활을 하는 것이 불편하고 ...

    한국경제 | 2020.07.06 09:00

  • thumbnail
    [인터뷰] 곽도영 강원도의장 "강하고 유능한, 지방분권 선도 의회로"

    "비판 위한 비판 지양…'거수기' 비판 듣지 않도록 현안 세심히 검증" 곽도영 강원도의회 의장은 7일 "강한 의회, 실력 있는 의회, 지방분권을 선도하는 의회, 민주적인 의회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후반기 의회를 이끌게 된 곽 의장은 "비판을 위한 비판보다는 도민이 원하고 집행부가 잘하는 일은 아낌없는 지원을 해야 하는 것도 도의회 역할"이라며 "거수기로 전락했다는 말을 듣지 않도록 도정 현안을 더 세심하게 검증하겠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7.06 08:50 | YONHAP

  • thumbnail
    [르포]무관중 슈퍼레이스, 아쉽지만 어느때보다 치열했던 현장

    ... 않는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슈퍼레이스는 현장에서 관람할 수 없는 팬들을 위해 보다 다채로운 내용을 담은 중계방송을 진행했다. 특히 올 시즌 도입한 텔레메트리 시스템을 활용한 정보전달과 레이스 사이사이 현장의 살아있는 목소리를 담는 인터뷰 등 화면을 통해서도 현장감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했다. 최상위 클래스인 슈퍼 6000의 경우 중계방송사인 채널A를 비롯해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 등을 통해서도 생중계가 이뤄졌다.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는 만큼 팀 관계자를 비롯한 ...

    오토타임즈 | 2020.07.06 08:07

  • thumbnail
    이란군 "페르시아만 해안 2천㎞에 지하 미사일 기지"

    이란 혁명수비대 해군의 알리레자 탕시리 사령관은 5일(현지시간)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걸프 해역에 맞닿은 이란 남부 해안선 전체에 걸쳐 지하 미사일 기지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탕시리 사령관은 "우리 군은 페르시아만(걸프 해역)과 맞닿은 2천200㎞의 남부 전 해안에 지대함 미사일과 다양하게 무장한 함정이 대기하는 지하 기지를 설치했다"라며 "이를 알긴 하지만 정확한 정보는 모르는 적에게 악몽과 같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해안뿐 아니라 ...

    한국경제 | 2020.07.06 08: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주말 대규모 유세 또 강행…캠프 "마스크 써라" 비상

    ... 미국을 기리기를 고대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보건 전문가들은 여전히 대규모 집회가 미국 내 감염 급증을 심화시킬 수 있다며 경고하고 있다고 더 힐은 보도했다. 스티븐 한 식품의약국(FDA) 국장은 이날 CNN방송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전날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을 자화자찬하면서 '검사를 많이 실시해 확진자가 많이 발생했지만 99%는 완전히 무해하다'고 주장해 논란을 일으킨 것에 대해 나는 누가 옳고 누가 그른지 얘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7.06 07:30 | YONHAP

  • thumbnail
    블랙핑크 한복 디자이너 "한복, 세계패션 트렌드로 자리잡을 것"

    ... 현지시간) 온라인으로 진행된 미국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에서 전통 문양이 새겨진 저고리와 한복 치마 등을 입고 등장해 화제에 올랐다. 블랙핑크의 한복을 제작한 단하(32) 단하주단 대표는 6일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갖고 "2년 전 단순히 한복이 좋아서 창업할 때만 해도 해외 시장을 공략하리라고는 상상도 못했다"며 "우리 옷의 매력을 전 세계에 알릴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어릴 때부터 한복에 빠졌다. 고등학교 시절에 한복 교복을 ...

    한국경제 | 2020.07.06 07:11 | YONHAP

  • thumbnail
    피아니스트 박종해 "프랑스 음악, 언젠가 연주해보고 싶었죠"

    ... 등 연주 줄라이페스티벌, 평창대관령음악제 무대에도 서 "제가 의도한 대로, 원하는 대로 피아노를 칠 수 있기만 하면 다행이죠. 그것 때문에 꾸준히 연습할 수밖에 없어요. " 피아니스트 박종해(30)는 최근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인터뷰 직전까지 연세대 내에 있는 금호아트홀 연습실에 비치된 피아노로 슈만의 '카니발'을 연주하고 있었다. 체중을 실은 강력한 타건으로 폭풍우가 휘몰아치듯 일사천리로 연주했지만 어떤 대목에선 연주가 마음에 ...

    한국경제 | 2020.07.06 07:07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한국유학생들, 대학등록금 15배 인상에 '술렁'

    ... 대학생단체 UNEF는 "이번 결정은 매우 위험하고 터무니없다"면서 등록금 인상 행정명령의 취소를 요구하는 투쟁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학생단체 UNEDESEP를 대리하는 플로랑 베르디에 변호사도 일간 르몽드 인터뷰에서 "고등교육의 공공적 성격에 균열이 일어났다. 프랑스도 앵글로색슨 모델처럼 중장기적으로 모든 학생에게 등록금을 대폭 인상하는 길로 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인 유학생 사회 역시 등록금이 한꺼번에 10~15배 ...

    한국경제 | 2020.07.06 07:01 | YONHAP

  • thumbnail
    '떼창' 없어지고 앞뒤좌우 자리는 '텅텅'…코로나가 바꾼 콘서트

    ... 그만큼 적어진다. 소규모 공연을 주로 하는 데다, 자본금이 많지 않은 인디뮤지션의 경우 거리두기 좌석제로 공연을 하기란 쉽지 않다. 브로콜리너마저는 한국콘텐츠진흥원으로부터 공연에 들어가는 금액 일부를 후원받았다. 잔디는 전화 인터뷰에서 "솔직히 후원이 없었다면 공연하기로 결정을 내리기 어려웠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 인디 레이블 대표는 "거리두기 좌석제 공연은 동원해야 할 스텝은 많고 입장권 수익은 확 떨어지기 때문에 거의 '팬 서비스'나 마찬가지"라며 "대관료 ...

    한국경제 | 2020.07.06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