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30,8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콩 시위대 옹호' 리카싱, 홍콩보안법 지지…"긍정적 역할"

    ... 미국과 중국이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제정을 두고 갈등을 겪는 가운데 홍콩 최대 갑부 리카싱(李嘉誠) 전 청쿵그룹 회장이 홍콩보안법에 대해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리 전 회장은 27일 친중 성향의 홍콩 매체 문회보(文匯報) 인터뷰에서 "모든 국가는 국가보안법 입법에 대한 권한이 있다"면서 "홍콩보안법에 대해 과도하게 해석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리 전 회장은 "홍콩보안법이 제정되면 홍콩에 대한 중국 중앙정부의 우려를 완화할 수 있다"면서 "또 홍콩의 장기적인 ...

    한국경제 | 2020.05.27 17:26 | YONHAP

  • thumbnail
    호텔 빈 방 줄고 주택거래 회복…"美 경제가 꿈틀댄다"

    ... 빠져나오기 시작했지만 고통은 끝나지 않았다”며 “실업, 산업생산, 전기소비 등 지표가 일부 지역에서는 더 악화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코로나19의 2차 유행 가능성도 변수다. 콘스탄틴 야넬리스 시카고대 교수는 WSJ와의 인터뷰에서 “경제가 ‘V’자형으로 회복될지, 불황이 이어질지는 보건 상황에 달렸다”고 말했다. 뉴욕=김현석 특파원 realis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7 17:21 | 김현석

  • thumbnail
    [팩트체크] 공창제와 위안부 제도 구분 부당하다고?

    ... 일용품을 제공하는 매점을 만들 수 있는 규정이 있었는데 그것을 확대해서 '필요한 위안시설'을 만들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일본 현대사 연구자인 하야시 히로후미(林博史) 간토가쿠인(關東學院)대 교수는 2015년 3월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일본 경찰 자료에 따르면, 업자가 속여서 끌고 가려 했다는 것에 대해 (일본) 경찰은 그 실태를 파악하고 있었다"고 지적했다. 하야시 교수는 "1937년 일중(日中) 전쟁이 일어나기 전에는 업자가 속여서 끌고 가는 것을 경찰이 제지했다"며 ...

    한국경제 | 2020.05.27 17:20 | YONHAP

  • thumbnail
    중국 위챗, '황당' 반미 가짜뉴스 유포한 계정 삭제

    ...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는 것이다. 이 계정에는 또 "왜 영어를 배우면 멍청해지는가" 등의 글도 올라왔는데, 위챗 측은 "사실 날조, 여론 호도, 외국인 혐오 조장 등을 이유로 계정을 폐쇄했다"고 밝혔다. 계정 운영업체 측은 SCMP 인터뷰에서 "게시물은 직원 1명이 만들었으며, 회사의 입장을 대표하는 게 아니다"라고 한 발 뺐다. 최근 코로나19 및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등을 둘러싸고 미중 관계가 악화하는 가운데, 중국 내 민족주의자나 기회주의적 사업자들이 ...

    한국경제 | 2020.05.27 17:15 | YONHAP

  • thumbnail
    美, 중국 관료·기업 돈줄도 옥죈다…시진핑은 "전투 준비" 맞불

    ... 시도에 불쾌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홍콩을 장악하면 홍콩이 어떻게 금융허브로 남을지 알기 어렵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은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홍콩 보안법과 관련해 “중국은 큰 실수를 저지르고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문제 등으로 중국에 짜증이 나 있으며 미·중 무역합의가 이전만큼 트럼프 대통령에게 ...

    한국경제 | 2020.05.27 17:12 | 주용석/강동균

  • thumbnail
    양현종의 도발? 이강철 kt 감독에게 "감독님 기록 깨야죠"

    (수원-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의 에이스 양현종이 이강철 kt wiz 감독이 보유한 타이틀을 빼앗겠다며 유쾌한 도발을 걸었다. 양현종은 27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취재진과 인터뷰하는 이 감독에게 다가와 인사를 건넸다. 이 감독은 양현종을 반기며 "올해 16승 하면 기록 깨는 거 아니냐"라며 말을 걸었다. 이 감독이 언급한 '기록'은 타이거즈 투수 역대 최다승 기록을 말한다. 이 타이틀 보유자가 바로 이 ...

    한국경제 | 2020.05.27 16:57 | YONHAP

  • thumbnail
    올해 이화언론인상에 이정민 중앙일보 논설위원 등

    ... 신문·방송·디지털 분야에서 여성 언론인으로서 새로운 영역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부장은 YTN 첫 여성 특파원으로서 미국 백악관 허버트 맥매스터 국가안보보좌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등 미 정부 고위 인사를 연달아 단독 인터뷰했다. 2013년 '탈북 청소년 9명 라오스서 강제 추방 위기' 단독 보도로 많은 내·외신 후속 보도와 인권 단체의 반향을 끌어내 통일·외교·안보 분야 언론인으로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조 CP는 24년간 예능 PD로 재직하며 '스펀지', ...

    한국경제 | 2020.05.27 16:50 | YONHAP

  • thumbnail
    미중, 앞다퉈 홍콩보안법 여론전…압박받는 한국 외교

    ... 아니지만, 미중이 격렬히 대립하는 상황에서 열린 이번 설명회는 사실상 한국 등 동맹국에 대한 지지 요청으로 해석된다. 중국도 한국에 자국 입장을 적극적으로 설명하고 있다.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는 지난 24일 중국 관영 CCTV 인터뷰에서 "중한은 우호적인 이웃 국가로서 핵심문제에 대한 서로의 입장을 존중해왔다"며 "홍콩 문제도 예외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국 측은 한국 측에 홍콩 관련 국가안전법에 관한 ...

    한국경제 | 2020.05.27 16:38 | YONHAP

  • thumbnail
    김종인 의식했나…보수 잠룡들 앞다퉈 "대권 도전"

    ...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20대 국회를 끝으로 16년 의정활동을 마무리하는 유 의원은 지난 26일 팬카페에 남긴 영상 메시지에서 오는 2022년 대선이 마지막 남은 정치 도전이 될 것이라고 선언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최근 한 언론 인터뷰에서 "너무나 절박하고 무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차기 대선에서) 모든 걸 걸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대권 도전을 시사했다. 유 의원과 원 지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과정에서 새누리당 탈당 및 바른정당 창당 등 정치 행보를 ...

    한국경제 | 2020.05.27 15:51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팔로알토, 음악에서 얻는 즐거운 바이브

    [박이슬 기자] 누군가에게 큰 영감을 주는 아티스트. 그 경력이 오래될수록 부담감은 높아져만 간다. 하지만 높은 자리에 올라갔음에도 불구하고 '목표가 없는 것이 목표'라고 말할 수 있는 하이라이트레코즈의 수장 팔로알토. 그의 삶에서 즐겁게 흘러가는 바이브를 느낄 수 있었다. 이번 화보 촬영은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되었다. 카리스마 넘치는 콘셉트부터 시크한 콘셉트, 프레쉬한 콘셉트까지 본인의 개성으로 다채롭게 소화했다. 그가 주는 행복한 에...

    bntnews | 2020.05.27 15:46